홍찬‧박선희 공동위원장 임명

김진향 개성공단이사장 초청강연

 

 

Newsroh=임지환기자 newsroh@gmail.com

 

 

美서북부 시애틀에서 통일운동을 위한 한인단체가 출범(出帆)해 관심을 모은다.

 

지난 9일 라마다 터킬라 사우스센터에서 6·15공동선언실천 시애틀지역위원회(이하 6.15시애틀위원회) 출범식이 개최됐다. 이날 출범식에선 홍 찬 늘푸른연대 대표와 박선희씨가 6.15시애틀위원회 초대 공동위원장을 맡았고 황규호 권종상 정병훈씨 등이 공동 부위원장에 위촉됐다.

 

 

7월 9일  16. 임명장 수여.jpg

신필영 6.15 미국위 위원장이 시애틀위원회 홍찬 박선희 공동위원장에 위촉장을 수여했다

 

 

출범식에는 6.15 미국위원회 신필영 대표위원장을 비롯해 6.15 뉴욕위 김대창 위원장과 양현식 김여식 위원장 등 중부 서부위원회 책임자들도 함께 했다.

 

6.15 공동선언실천위원회는 지난 2000년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이듬해 남한과 북한, 해외에서 결성됐다. 해외위원회 산하에 미국위원회가, 그 아래 뉴욕워싱턴 중부 서부 시애틀 등 5개 지역위원회를 두게 됐다.

 

6.15시애틀위원회는 이날 발표한 결성선언문을 통해 “6.15공동선언을 계승한 판문점선언을 실천하여 조국의 평화통일을 만들어 나가자”고 선언했다

 

홍 찬 시애틀위원회 공동위원장은 “조국 통일을 위해서는 6.15공동선언실천을 통해 한반도 번영과 평화를 구축해야 한다”며 “남북간 대화와 교류를 확대해야 한다는 생각에서 6.15 시애틀위원회를 출범하게 됐다”고 밝혔다.

 

 

7월 9일  12.  결성식 참가자들.jpg

 

 

이날 출범식이 끝난 뒤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김진향 이사장이 ‘평화 체제를 위한 대장정’이란 주제로 강연했다.

 

김진향 이사장은 ‘평화체제를 위한 대장정’이란 주제의 특별강연을 통해 “북한은 오래전부터 진실로 평화를 원해왔지만, 한반도를 둘러싼 외세에 의해 그 평화가 실현되지 못했다”고 강조했다.

 

김진향 이사장은 “박근혜 정권의 일방적인 중단선언으로 중단된 개성공단사업은 빨리 재개돼야 한다”며 “현재 개성공단은 북측의 빈틈없는 관리로 깨끗하게 유지되고 있다. 북한의 우수한 노동력과 지하자원은 우리들에게 막대한 부가가치를 가져다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文정부 6.15방북대표단 선별불허 파문 (2018.6.22.)

6.15미국위, 文대통령에 공개서한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710

 

  • |
  1. 7월 9일 16. 임명장 수여.jpg (File Size:142.7KB/Download:2)
  2. 7월 9일 12. 결성식 참가자들.jpg (File Size:174.7KB/Download:2)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902 미국 둘루스 한인타운 총격용의자 송시 자수 file 뉴스앤포스트 18.11.17.
2901 미국 FIU 동아리, 한국문화축제 성공리에 마쳐 코리아위클리.. 18.11.15.
2900 미국 남북화해시대 한인상공인의 역할은? file 코리아위클리.. 18.11.15.
2899 캐나다 37대 에드먼튼 한인회 회장 선거 열려 file CN드림 18.11.14.
2898 캐나다 캘거리 대학교 입학 설명회 열려 CN드림 18.11.14.
2897 미국 [속보] 둘루스 한인타운 총격, 40대 한인 사망 file 뉴스앤포스트 18.11.11.
2896 미국 美연방하원 사상 첫 한인 2명 탄생 file 뉴스로_USA 18.11.09.
2895 미국 '올랜도 한국축제' 대성황... 2500여명 축제장 찾아 코리아위클리.. 18.11.08.
2894 미국 차세대를 위한 ‘프로페셔널 컨퍼런스’ 열린다 코리아위클리.. 18.11.08.
2893 미국 "기소중지 재외국민 자수하여 살 길 찾자" 코리아위클리.. 18.11.08.
2892 미국 노아은행 고교생 20명에 장학금 수여 file 뉴스앤포스트 18.11.08.
2891 미국 “사드 한국에 영구배치” 美 군사전문지 뉴스로_USA 18.11.03.
2890 미국 알재단 2018현대미술 공모전 수상작가 전시 file 뉴스로_USA 18.11.03.
2889 캐나다 캘거리 한우리교회 임직 감사예배 드려 CN드림 18.10.30.
2888 미국 美애틀란타 ‘봄이 가도’ 상영 file 뉴스로_USA 18.10.30.
2887 미국 韓타악 ‘Light & BEAT’ 뉴욕축제 file 뉴스로_USA 18.10.30.
2886 미국 설치미술가 홍유영 워싱턴전시 file 뉴스로_USA 18.10.30.
2885 미국 “차세대 한인들 도산 정신으로 키운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10.28.
2884 미국 “한-미 동남부 지역간 무역 투자기회 확대한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10.28.
2883 미국 퓨전밴드 ‘누모리’ 워싱턴 공연 file 뉴스로_USA 18.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