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호치민(구 사이공)시를 방문한 관광객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은 벤탄시장에 방문하기 마련이다. 벤탄시장은 시내 중심에 위치하면서 호치민시 서민들의 삶을 그대로 전달하는 대표 관광지 중 하나다. 

 

베트남통신(TTXVN)은 최근 벤탄시장의 100여년의 역사를 기념하고 이를 조망하는 특집기사를 냈다. 벤탄시장은 호치민시의 역사와 함께하며 여전히 호치민시 서민들의 삶을 최전선에서 대변하고 있다. 

 

1858년 당시 사이공 요새였던 쟈딘성이 프랑스에 점령되기 전, 벤탄시장은 벽돌과 나무로 지어졌고 기와를 얹은 모습이었다. 당시 시민들은 이를 '강변을 따라 밀집한 상점거리'로 묘사했다. 

 

'벤탄(Bến Thành)'은 '도시(성) 나루터'라는 뜻이다. 시장의 옆에 쟈딘성과 가까운 나루터가 있어 벤탄으로 불리게 됐다. 이후 시장이 번화하면서 공식 명칭도 벤탄시장이 됐다.

 

시장 주변을 따라 벤응예강이 흐르고 상인들이 앞다투어 이곳을 찾으면서 수세기에 걸쳐 상권이 활성화됐다. 하지만 1859년 2월 프랑스가 쟈딘성을 점령한 이후 더 이상 이전처럼 인파들로 북적거리지 않게 됐다. 

1912년, 보레스(Boresse) 프랑스 총독이 구 벤탄시장에서 멀지않은 지역에 새로운 시장 부지를 선정했다. 바로 지금 벤탄시장이 자리하고 있는 곳이다. 이후 2년의 시간이 지나고 1914년 새로운 시장이 준공됐다. 

강가가 아닌 내륙에 새롭게 등장한 시장 또한 공식명칭은 벤탄시장으로 불렸다. 때로는 구 벤탄시장과 구분하기 위해 '새 시장' 또는 '떤쟈시장'이라고 불리기도 했다.

 

벤탄시장은 1985년 베트남 경제개혁과 함께 대대적인 보수작업이 이뤄졌다. 벤탄시장의 상징인 남문 쪽의 종탑을 제외한 전체적인 외관, 지붕, 상점, 진열대 등이 모두 철거되고 현대적인 시장으로 변모했다. 

현재 벤탄시장은 1만3056㎡ 면적에 동서남북 네 방향으로 향하는 16개의 문이 있다. 남문을 돌아서면 꽉티짱 광장이 나온다. 이 광장에는 각종 직물과 의류 상점들이 즐비하고 판보이쩌우 도로 쪽 동문에는 각종 화장품과 색색의 과자 상점들이 있다.

레탄똔 도로에서 가까운 북문은 꽃 상점들로 활기가 넘치며, 각종 열대 과일과 신선한 식품, 수입 제조식품들이 행인의 발걸음을 붙잡는다. 판쭈찡 도로 방면의 서문에는 여성들을 위한 다양한 종류의 신발, 미술품, 기념품들이 가득하다. 

시장 내부 중심에 사방으로 수백여개의 상점들이 각종 생필품과 여행객을 위한 기념품, 의류, 비단직물, 수공예품, 도자기, 자수 상품 등을 팔고 있다. 

벤탄시장은 보통 새벽 4시에 북문부터 영업을 시작하며 8~9시에 걸쳐 각 동, 서, 남쪽의 사방의 상점들이 하나씩 문을 열기 시작한다. 이 시간 모든 상점은 동시에 각 방향에서 쏟아져 들어오는 손님들을 맞는다. 

시장의 각 출입구에서 시장의 중심부까지 어디나 상인들과 손님들로 넘쳐나고 빽빽한 상점들 사이로 난 좁은 통로는 흥정하는 사람들로 북적인다. 상징적인 남문 종탑 정면에는 벤탄시장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으려는 관광객들이 포즈를 취한다. 

베트남계 미국인 도쭝끼엔 씨는 “자식들은 외국에서 자라 외국 문화에 익숙해져 있다“면서 ”귀국할 때마다 가족들과 벤탄시장에 꼭 들러 아이들이 베트남 문화를 더 잘 이해하고, 베트남 사람들과 친해질 수 있도록 노력한다"고 말했다. 

'비엣큐'로 불리는 베트남계 해외 동포들은 베트남의 향수를 느끼기 위해 이곳을 자주 찾는다. 통일전쟁 당시 사이공의 패망으로 고국을 떠나온 지 오래된 보트피플들에게 벤탄시장은 어린시절 추억이 담겨있는 그리움의 장소다.  

 

1912년, 보레스(Boresse) 프랑스 총독이 구 벤탄시장에서 멀지않은 지역에 새로운 시장 부지를 선정했다. 바로 지금 벤탄시장이 자리하고 있는 곳이다. 이후 2년의 시간이 지나고 1914년 새로운 시장이 준공됐다. 

강가가 아닌 내륙에 새롭게 등장한 시장 또한 공식명칭은 벤탄시장으로 불렸다. 때로는 구 벤탄시장과 구분하기 위해 '새 시장' 또는 '떤쟈시장'이라고 불리기도 했다.

 

최근에는 외국인들의 방문이 잦아지면서 시장의 상인들은 상술에 필요한 각종 외국어도 능숙하게 구사한다. 상인들은 영어, 중국어, 일본어, 한국어, 프랑스어, 독일어는 물론 심지어 아랍어까지 구사하기도 한다. 

영국인 관광객 클레멘트 씨는 “관광지역을 찾던 중 웹서핑을 통해 벤탄시장을 알게 되면서 여자친구와 함께 방문하게 됐다”며 “생각보다 의사소통도 원활하고 다양한 물건 구매는 물론, 주변 관광지를 쉽게 찾아다닐 수 있어 좋은 것 같다”고 말했다. 

상인들이 적극적으로 해외 관광객들을 응대하고 고객들이 문화적 교감을 서로 나누면서 벤탄시장은 더욱 활기를 띤다. 과거와 현재, 미래가 공존하는 호치민 벤탄시장은 이제 베트남 전역을 대표하는 시장이자 세계인들의 특별한 만남의 장소로 그 가치를 더 하고 있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962 기타 '마약 밀수·흡연' 20대 베트남 유학생 집행유예 선고 라이프프라자 19.05.17.
2961 기타 건강문제로 한달만에 업무복귀 베트남 국가주석, 반부패 강조 라이프프라자 19.05.17.
2960 기타 베트남 세 불린 금투업계, 운용사도 진출 러시 라이프프라자 19.05.11.
2959 기타 건강 이상 베트남 국가주석 회복단계…"곧 업무복귀" 라이프프라자 19.05.11.
2958 기타 하천 오염 심각한 베트남, 주민 참여가 열쇠 라이프프라자 19.05.11.
» 기타 [베트남 인사이드]호치민 대표 관광지 ‘벤탄시장’의 100년 역사 라이프프라자 19.05.11.
2956 기타 아프리카돼지열병, 남부 돈육산업 중심지까지 확산 라이프프라자 19.05.11.
2955 기타 비엣젯항공, 베트남 노선 할인티켓 오늘 오픈 라이프프라자 19.05.11.
2954 기타 베트남 IT 산업, 2030년까지 두 배로 커진다 라이프프라자 19.05.11.
2953 기타 [베트남 리포트] 다단계 회사 무더기 폐업...투자 사기피해 속출 라이프프라자 19.05.11.
2952 기타 베트남, 유럽서 뛰는 베트남계 축구선수 영입 추진 라이프프라자 19.05.11.
2951 기타 2018년 베트남 전자산업, 휴대폰·가전제품 판매 증가 영향 11.5% 상승 라이프프라자 19.05.11.
2950 기타 이르면 올해부터 베트남-미국 직항노선 신규 취항 라이프프라자 19.05.11.
2949 기타 <교보문고>호치민시 응우옌휴 서점에 "한국서점&한국상품 개점" 라이프프라자 19.05.11.
2948 기타 웃으며 귀국한 김정남 살해 베트남 여성에 현지 누리꾼도 충격 라이프프라자 19.05.11.
2947 기타 베트남서 게임중독자가 초등학교 침입해 흉기난동…6명 사상 라이프프라자 19.05.11.
2946 기타 베트남 금융시장 성장에 ‘금융 한류’ … 신한은 외국계 은행 1등 오르기도 라이프프라자 19.05.11.
2945 기타 베트남 뱀부항공, 이르면 올해 4분기 美 노선 운항 라이프프라자 19.05.11.
2944 기타 김정남 살해 베트남 여성 귀국…"배우가 되는 게 꿈" 라이프프라자 19.05.11.
2943 몽골 대중교통 서비스 개선 file 몽골한국신문 19.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