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세 16% 인상.jpg

 

에너지관리공단에서는 일반 가정이 사용하는 전기세를 1kW 당 16% 인상하였으며 이는 단계별로 지난 5월 1일부터 7월 1일까지 인상한 결과였다. 전기세가 인상된 이유에 대하여 담당 기관에서는 에너지 분야의 적자가 크며 전기를 생산하는 비용의 25%를 적게 사용자들에게 공급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하였다. 적자가 크기 때문에 전기료를 올릴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다고 덧붙였다. 난방비도 10% 인상하였다고도 밝혔다. 
일반 가정에서 사용하는 전기세 인상은 게르, 주택에서 사용하는 전기로 작동되는 난방 기기를 사용하는 가정에 좋은 소식이 될 수가 없는 상황이다. 
정부에서 대기오염 저하를 위해서 울란바타르시의 게르 촌에서 비가공 상태의 석탄 사용을 금지하였다. 동 결정은 지난 5월부터 실행 중이며 무연탄을 게르 촌에 공급하도록 계획했지만, 공급량이 충분하지 않으며 품질이 비가공 상태의 석탄에 미치지 못하고 있어 시민들은 전기를 사용하는 난방 기기를 사용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는 지금 전기세 인상 소식으로 인하여 더욱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news.mn 2019.09.04.]
몽골한국신문 편집인

  • |
  1. 전기세 16% 인상.jpg (File Size:310.6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443 몽골 판매 및 요식업 서비스 신규 규정 발표 file 몽골한국신문 19.09.12.
3442 몽골 복원 작업 시행 보고서를 다음 달 25일까지 제출 마감 file 몽골한국신문 19.09.12.
3441 몽골 L.Oyun-erdene: 검찰총장에게 협조 요청서 보내 file 몽골한국신문 19.09.12.
3440 몽골 "Coal Mongolia-2019" 포럼 개최 중 file 몽골한국신문 19.09.12.
3439 일본 ‘한일 무역분쟁, 세계경제 새 타격 가능성’ 뉴스로_USA 19.09.05.
3438 몽골 L.Oyun-erdene: 헌법 2차 심의가 다음 주에도 이어진다면 철회하는 것이 맞다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37 몽골 양털 1kg당 1500~2000투그릭 보조금 지원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36 몽골 가공 석탄 공급 장소 및 판매처 현황 시찰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35 몽골 수색 및 구조 팀 신설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34 몽골 도로 상태로 인한 자동차 고장에 대한 청구는 어디로?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 몽골 전기세 16% 인상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32 몽골 “쓰레기 없는 깨끗한 몽골” 운동에 공기관들과 민간 업체, 국민이 적극 참여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31 몽골 국회의원들의 국내외 출장 제한 지시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30 몽골 “A”, “S” 비자를 온라인 신청 가능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29 몽골 감사 결과 6,548건의 위반 사항을 발견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28 몽골 건설 회사들이 자체 임대 아파트 사업 시행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27 몽골 푸틴 방문으로 에너지 분야에 대한 관심도 높아져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26 몽골 내달까지 20만 t 가공 석탄 비축 가능성 유무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25 몽골 인터폴의 “e-증인” 시스템 시험 운행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
3424 몽골 자밍우드 국경 지대 체계 개선을 위하여 임시 업무 변동 사항 안내 file 몽골한국신문 19.0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