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북 프로세스가 주 승리 요인… 보수 양 기둥 경제, 안보 이슈 사라져

 

(뉴욕=코리아위클리) 현송-박윤숙 기자 = <아시안코레스폰던트>가 지난 18일 한국의 6.13 지방선거에서 대북 유화 국면을 주도적으로 이끌어낸 문재인 정부가 대승을 거두었다고 보도했다.

 

<아시안코레스폰던트>는 "한국 보수당이 위기에 처한 상황에서 문재인 물결이 지방 선거를 휩쓸다"는 제목의 기사에서, 80 %에 육박하는 문재인 지지율은 전례가 없는 수준이며, 이는 전통적으로 우위를 차지했던 보수 자유한국당과 최근에 형성된 중도우파 바른미래당에 전례 없는 위기를 가져 왔다고 전했다.

 

또한, 선거 후 여파로 양측 대표의 사퇴를 전하며 높은 문재인 지지율이 문재인 물결의 원인임을 시사했다.

 

<아시안코레스폰던트>는 민주당이 광역단체장 17개 중 14곳에서 승리를 했고, 보수 중심지인 경남과 대구, 제주시를 제외한 곳을 휩쓸었다며, 민주당이 압승한 선거 결과를 소개했다.

 

국회의원 보궐 선거에서 민주당이 12곳 중 11곳을 승리하여 총 130 의석이 되었는데, 25석을 확보한 소수 좌파 정당들의 의석까지 합치면, 민주당은 의회에서 법안을 효과적으로 통과시킬 수 있는 다수 의석을 확보했다고 전했다.

 

특히 진보진영이 불모지였던 영남에서 승리한 사실을 주목했다. 확고한 지역주의하에서 진보진영이 영남에서 단 한 곳 만이라도 이긴다면, 그것은 기념할 만한 사건으로 여겨지는데, 민주당은 떠오르는 스타 김경수의 출현으로 경남도지사직을 차지했고, 대구를 제외한 이 지역의 모든 시장직을 차지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이것이 지역 보수주의의 종말을 알린 것인지, 아니면 보다 신뢰할 만한 보수당이 언젠가 그들의 지역 기반을 되찾을 수 있을지 아직 확실하지 않다고 분석했다.

 

이런 광범위한 정치적 승리를 하나의 현상으로 설명할 수는 없지만, 가장 즉각적인 요인은 문 대통령의 대북 평화 프로세스라고 말했다.

 

특히 평화 통일 프로세스에서 문 대통령이 보수의 가장 강력한 무기였던 '북한 문제의 냉전적 해결'을 무력하게 만들었다고 했다.

 

탄핵되어 물러난 박근혜 대통령 집권 동안 경제에 대한 신뢰성이 사라지고, 안보에 대한 논쟁을 잃어버린 것은 한국 보수의 양 기둥이 사라졌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분석했다.

 

또한 현 보수 몰락의 근원은 탄핵된 박 전 대통령의 몰락이 원인이라고 분석했고, 그 이유로 박 정부의 투명성 부족, 부패, 여론에 대한 무관심을 들었다. 그리고, 지난 18개월 동안 보여주었던 박 정부에 대한 성의 없는 비난, 당의 분열, 국회에서의 대치, 당시 자유한국당 대표 홍준표의 융통성과 겸손함의 부재를 지적했다.

 

<아시안코레스폰던트>는 이번 선거는 정치 스펙트럼이 반대인 두 정당의 성급한 결합으로 탄생한 신생정당인 바른 미래당에 가장 처참했다고 했다. 바른미래당이 정치적 정체성을 찾는데 고전한 것을 그 이유로 들었다. 유승민 당대표의 사퇴와 서울시장 선거에서 3등으로 끝난 안철수의 결과는 이 정당이 계속 존재할 수 있을지 의문이라고 했다.

 

보수는 가까운 미래에 정치적 대화에서 변두리에 있을 것으로 예상했으며, 이 기회를 새로운 지도자 체제하에서 장기적인 재건 프로젝트의 기회로 사용되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5년 임기 중 막 일 년이 지난 문재인 대통령에게 이번 지방선거는 외교적 국내적 아젠다 실행을 위해 필요한 정치적 도구의 접근이 가능하게 했다고 해서, 앞으로 문 대통령의 국정 운영이 더 탄력을 받을 수 있음을 암시했다. 

 

  • |
  1. newspro.jpg (File Size:115.9KB/Download:5)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365 몽골 2020년까지 민간항공 분야 활성화 확정 file 몽골유비코리.. 18.07.23.
1364 몽골 2018년도 봄 정기 국회 폐회 file 몽골유비코리.. 18.07.23.
1363 몽골 타반톨고이 광산 프로젝트 국회 통과 file 몽골유비코리.. 18.07.23.
1362 몽골 IMF 몽골에 3천6백91만 달러 지원 예정 file 몽골유비코리.. 18.07.23.
1361 몽골 정부 내각회의서 국장 2명 임명 file 몽골유비코리.. 18.07.23.
1360 몽골 대출이자 단기간에 7포인트 인하 가능 file 몽골유비코리.. 18.07.23.
1359 몽골 국회의장 600억 투그릭 비자금에 대해 발언 file 몽골유비코리.. 18.07.23.
1358 몽골 제42번 선거구 보궐선거에 2억2천8백만 투그릭 지출 예정 file 몽골유비코리.. 18.07.23.
1357 몽골 바트톨가 대통령, 국회 본회의서 연설 file 몽골유비코리.. 18.07.23.
1356 몽골 몽골 여성 베. 강가마, 몽골 최초 K2봉(峰) 정상 정복 file 몽골GWBiz뉴스 18.07.22.
1355 몽골 [몽골 특파원] 2018년 몽골 나담 페스티벌(Naadam Festival) 개막 file 몽골GWBiz뉴스 18.07.11.
» 기타 <아시아코레스폰던트>, "보수 위기 속 문재인 물결 지방 선거 휩쓸어" file 코리아위클리.. 18.06.30.
1353 몽골 Ts.Munkhorgil 특별 권한 가진 총리로 임명될 가능 있어 file 몽골유비코리.. 18.06.29.
1352 몽골 Dim Sum 국채 상환 기간 이달 만료 file 몽골유비코리.. 18.06.29.
1351 몽골 전 세계 재생에너지 사용 증가 file 몽골유비코리.. 18.06.29.
1350 몽골 2019년도 국가 감사원 예산안 반려 file 몽골유비코리.. 18.06.29.
1349 몽골 내달 5일부터 병원 무기한 파업 돌입 file 몽골유비코리.. 18.06.29.
1348 몽골 자원 수출량 증가 file 몽골유비코리.. 18.06.29.
1347 몽골 타반톨고이 광산 첫 심의 file 몽골유비코리.. 18.06.29.
1346 몽골 아동지원금 182억 투그릭 지급 file 몽골유비코리.. 18.0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