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승무원들 중국국내선에던져넣기

 

 

중국 항공사의 중국 승무원들이 여러 가지 핑계를 대고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비율이 높은 도시들의 항공 노선 근무를 회피하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중국 항공사 측이 이 노선들에 우선적으로 한국인 승무원들을 배정하고 있다고 한국 채널A TV와 JTBC TV가 중국 항공사에서 근무하는 한국인 여승무원들의 불평을 인용하여 보도했다.

 

 

9dbd214c49422580e02bac8e1e6de147_20200209151035_nnkkubkg.jpg

<동방항공 홈페이지>

 

 

양 TV 방송사들은 중국 동방항공 소속 한국인 여승무원들의 진술을 인용하고 있다. 한 승무원에 따르면 작년 12월과 올해 1월부터 사측이 이들을 후베이성과 기타 중국 국내 노선들에 자주 배치하기 시작했다. 이전까지는 한국 승무원들은 한국과 중국 간의 국제노선에 주로 배치되었다. 이는 이 국제노선에 한국인 탑승객들이 많아 이들과 한국어로 소통할 수 있는 한국인 승무원들을 배치하는 것이 당연했기 때문이다.

 

외국인 승무원들을 중국 국내노선에 배치하는 것은 일상적인 것은 아니다. 게다가 이러한 일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발생과 시기가 일치하고 배정되는 노선이 종종 감염 상황이 특히 어려운 도시들로의 비행을 포함하고 있어 여러 추측이 설왕설래(說往說來)하고 있다.

 

중국 동방항공에서 근무하는 다른 한국인 여승무원도 중국인 여승무원들이 여러 가지 사실과 사실이 아닌 핑계들을 동원하여 특히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 많은 우한, 광저우, 시추안 노선의 근무를 피하려고 애쓰고 있다고 확인해 주었다. 중국인 여승무원 대신에 이 노선들에 한국인 승무원들을 배정하고 있다는 것이다. 우한으로의 비행은 이미 전면 중단되었지만 감염자가 다수인 다른 도시들로의 비행 편은 계속되고 있다.

 

JTBC TV는 중국 동방항공 소속 한국인 여승무원의 근무 시간표를 방영했는데, 1월에만 중국 국내 노선 비행이 5회였다. 이전에는 외국인 여 승무원은 아예 중국 국내 노선에 배정하지 않았지만 코로나바이러스 발생 이후 모든 상황이 달라졌다.

 

또 한 명의 한국인 여승무원은 중국 동방항공 측이 한국인 승무원들이 사용하는 특별 채팅방에 언론인과의 접촉 금지 경고를 보내면서 이 규정을 위반하는 승무원들에게는 “법률과 규정으로 정한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위협했다고 밝혔다.

 

흥미로운 점은 한국인 여승무원들의 진술에 따르면 ‘위험’ 노선에는 한국인 승무원들만 배정한다는 것이다. 중국동방항공에 근무하는 유럽국가 국민, 일본인 및 기타 국가 승무원들에게는 이런 조치를 취하지 않고 이들은 계속해서 국제노선에서만 근무하고 있다. 그런데 한국인 여승무원들만 예외로 국내 노선에 ‘던져넣기’를 시작했다.

 

중국동방항공 서울 지사는 JTBC 보도에 논평을 거부하면서 승무원 노선 배치는 중국 본사가 담당한다고 말했다. 한국 언론에 따르면 중국 3개 여행사에 근무하는 한국인 여승무원의 수는 약 300명에 달한다. 중국 동방항공에 200명, 중국 남방항공에 40-50명, 에어차이나에 20-30명이 근무하고 있다.

 

이 보도는 한국 네티즌들의 분노를 일으켜 중국 항공사들이 한국 여승무원을 ‘방패막이’로 사용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네티즌들은 중국에 대량의 마스크와 호흡기 등을 제공하려는 방침을 발표한 한국 정부에 대해서도 비판을 가하고 있다.

     

 

올렉 키리야노프 서울특파원 | 로시스카야가제타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esroh.com

 

 

<꼬리뉴스>

 

코로나바이러스 韓반중정서 고조’ (2020.2.3)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9541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936 중국 [기획2] 이번엔 우리가 은공 갚아야 할 때 입니다! file 세언협 20.02.26.
935 중국 [기획1]중국 그 어느 국가보다 잘 대응하고 있습니다! file 세언협 20.02.26.
934 홍콩 쌍용관 태권도, 마스크 1,000개 무료배부 file 위클리홍콩 20.02.25.
933 홍콩 주홍콩총영사관 & 홍콩한인상공회 아동용 소형마스크 무료배부 file 위클리홍콩 20.02.18.
932 홍콩 한국 송금, 이제 간단하게 스마트폰으로 보낸다 file 위클리홍콩 20.02.18.
931 홍콩 굽네치킨, 마스크 무료 증정행사 실시 file 위클리홍콩 20.02.18.
930 홍콩 한인홍 콰이퐁 매장 오픈 file 위클리홍콩 20.02.11.
» 중국 ‘中항공사 위험노선 韓승무원 배치 한국인들 분노’ file 뉴스로_USA 20.02.10.
928 홍콩 주홍콩총영사관, 코로나바이러스 방지용 마스크 무료배부 file 위클리홍콩 20.02.03.
927 홍콩 “2020 통일강연회”개최 -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홍콩지회 주최 file 위클리홍콩 20.02.03.
926 홍콩 한국토요학교 개교 60주년 기념식 file 위클리홍콩 20.01.21.
925 홍콩 제2회 PAVIA TALK(글로벌 리더와의 대화) 및 KIS Heritage Centre 오픈식 개최 file 위클리홍콩 20.01.21.
924 홍콩 제4회 국제금융인의 밤 성황리 개최 file 위클리홍콩 20.01.21.
923 중국 “프로보다 더 강력한 밴드가 나타났다” - 홍콩 한인 직장인 밴드, 태풍 8호 file 위클리홍콩 20.01.14.
922 홍콩 "홍콩 한인상공회 신년회" 성황 file 위클리홍콩 20.01.14.
921 홍콩 홍콩한인회, 제 51대 회장 당선자 정견 발표회 file 위클리홍콩 20.01.07.
920 홍콩 주홍콩총영사관, 2020년 신년하례식 개최 file 위클리홍콩 20.01.07.
919 홍콩 FWD LIFE Insurance (Korean Care Desk) Grand Opening file 위클리홍콩 19.12.17.
918 홍콩 주홍콩총영사관, “대만구 금융-산업 비즈니스 포럼” 개최 file 위클리홍콩 19.12.17.
917 홍콩 홍콩한인검도회, “제15회 대중화해 검도대회” 참가 file 위클리홍콩 19.12.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