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서울시가 5세대 통신기술(5G)을 이용하는 자율주행차량을 선보였다고 타스통신이 보도했다.

 

서울시는 최근 서울 시내 상암동에서 5G 기술을 활용한, 가장 첨단 기술을 선보이는 ‘자율주행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서울시와 국토교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개최한 이 행사에서는 최초로 모바일 5G 기술을 이용하여 도로 교통 인프라와 데이터를 共有(공유)할 수 있는 자율 주행 차량이 소개되었다. 시승 체험장에는 4대의 자율주행 버스와 3대의 승용차를 포함하여 모두 7대의 자율주행 차량이 등장했다.

 

기술진보를 적극 지지하는 것으로 잘 알려진 박원순 서울 시장은 직접 모든 사람앞에서 자율주행 버스를 시승한 후, 자율주행 승용차도 시승 시범을 보였다. 박원순 시장의 시승이 끝난 후 자율주행 버스에 언론인 기자단의 시승 체험이 있었다.

 

최대 주행거리는 1km였으며 행사 진행 중 승객의 안전을 위해 양방향 8차로 중 자율 주행이 이루어지는 6개 차로가 통제되었고, 운전석에는 만일을 대비하여 실제 운전기사가 착석해 있었다.

 

이번 행사에는 박원순 서울 시장과 함께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한국의 양대 이동통신사인 SK Telecom과 KT, 삼성전자와 유명 대학교 교수진과 학생들이 참석했다. 주최측은 5G 통신 표준 베이스에 초고속으로 연결되어 모든 도로 상황 정보가 바로 그 순간에 자율주행 차량의 컴퓨터에 전달되고 차내 시스템이 독자적으로 도로상황을 분석하여 운행 수치를 수정하여 지연, 교통 체증, 사고 및 고장 차량이나 비상 상황 등을 피해간다고 설명했다.

 

이 자율주행차량은 향후 서울에서 먼저 도입 시행되고, 이후 정부가 전국에 자율주행 차량 기술을 위한 전면적인 통신망을 설치하게 된다. 운전기사가 없는 무인 소형버스는 올해 7월부터 상암동 지역에서 시험 운행을 시작하며 가을에는 45인승 정규 노선버스 시범 운행을 시작한다.

 

올해 4월 5G 서비스가 상용화를 시작한 이래 지금까지 한국 내 5G 서비스 가입자는 백만명을 넘어섰다. 새로운 표준을 기반으로 한 5G 모바일 통신은 최대 초당 25 기가바이트에 이르는 고속 데이터 공유가 가능하다. 이러한 수치는 복잡하고 큰 규모의 정보를 처리하기에 필요한 것으로 특히 자율주행차량 개발에는 필수적이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63 러시아 ‘한일 무역갈등이 세계에 주는 위협’ 러신문 뉴스로_USA 19.07.14.
862 러시아 러시아에서 한국 영화 주목 뉴스로_USA 19.07.12.
861 러시아 한국, 러시아 국제산업전 참가 뉴스로_USA 19.07.12.
860 러시아 ‘기생충’ 러시아에서 개봉 file 뉴스로_USA 19.07.07.
859 러시아 한러 협력 9개의 다리 뉴스로_USA 19.07.05.
» 러시아 ‘서울에서 5G 자율주행차 선보여’ 타스통신 뉴스로_USA 19.07.03.
857 러시아 ‘한국, 남북러 3각협력 프로젝트 추진 희망’ 뉴스로_USA 19.07.03.
856 러시아 “北비핵화 어려움은 불신때문” 러전문가 뉴스로_USA 19.07.02.
855 러시아 LG전자 모스크바주 루자시 투자 뉴스로_USA 19.06.29.
854 러시아 한-러 투자서비스 분야 FTA협상 시작 뉴스로_USA 19.06.28.
853 러시아 ‘한국 돌봄로봇, 사회복지사 대체할까’ 타스통신 뉴스로_USA 19.06.25.
852 러시아 서울국제도서전 러시아 서적 전시 뉴스로_USA 19.06.21.
851 러시아 한국 ‘스마트’ 온실 기술 러시아 진출 뉴스로_USA 19.06.19.
850 러시아 한국, 러극동프로젝트 참여 뉴스로_USA 19.06.19.
849 러시아 모스크바서 제26회 한러친선 한국문화큰잔치 개최 file 뉴스로_USA 19.06.16.
848 러시아 소치 야외 한국 영화제 성황 뉴스로_USA 19.06.15.
847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시장 북한 방문 계획 뉴스로_USA 19.06.15.
846 러시아 “한국 인도적 대북원조 마침내 북한 도달” file 뉴스로_USA 19.06.14.
845 러시아 길병민, 러시아 오페라 콩쿨 우승 file 뉴스로_USA 19.06.14.
844 러시아 ’한국인의 절반 이상 통일 불필요’ 타스통신 뉴스로_USA 19.0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