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일회장 등 18기 활동시작

 

Newsroh=노창현기자 newsroh@gmail.com

 

 

IMG_5992.jpg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모스크바협의회의가 제18기 출범회의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출발을 알렸다. 민주평통 모스크바협의회(회장 김원일, 이하 민주평통)는 23일 모스크바 코르스톤 호텔 쇼스타코비치홀에서 23일 18기의 출범을 동포 사회에 선포하고 활동 목표와 방향을 공유했다.

 

이날 행사는 간부위원 임명장 수여를 비롯해 ▲개회사, 자문위원 위촉장 및 간부위원 임명장 수여 협의회 임원 선임 및 의결 ▲귀빈 인사말 ▲18기 민주평통 활동 방향보고 ▲김용현 동국대 교수 강연 순으로 진행됐다.

 

행사는 하태역 주러 대한민국대사관 정무공사가 주러 대사를 대신해 김원일 모스크바협의회장을 비롯한 자문위원들에게 민주평통 의장인 문재인 대통령을 대신해 임명장(任命狀)과 위촉장(委囑狀)을 전수하는 것으로 시작됐다.

 

 

IMG_5989.jpg

 

 

김원일 협의회장은 개회사에서 “한반도는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과 미국의 적대적인 대북정책으로 한치 앞을 내다보기 어려울 만큼 위험한 상태에 놓여있다”고 전제한 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향한 노력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문재인 정부의 18기 민주평통 활동 방향에 맞춰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내 평화 정착 기반 조성을 위해 러시아에서 공공외교를 전개하고 남북 교류와 협력을 위한 활동들을 러시아 실정에 맞춰 적극적으로 수행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IMG_6005.jpg

 

 

또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을 적극 홍보해 평창올림픽이 남북한 화해와 세계 평화를 위한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축사에 나선 하태역 정무공사는 자문위원들을 격려하고, 평화로운 통일을 앞당기기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하태역 공사는 “문재인 정부는 한국과 러시아가 신뢰를 기반으로 상호 윈윈할 수 있는 실질적인 협력을 원하고 있다”면서 “한러 관계를 직접 경험하고 있는 여러분들은 한반도 평화 통일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제안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IMG_6049.jpg

 

 

조 바실리 고려인협회장은 “핵전쟁 등 크나큰 전쟁이 일어나지 않도록 우리가 서로 노력해나가야 할 것”이라면서 “남북통일이라는 민감한 사안을 다룰 때 러시아를 비롯한 독립국가 등 노어권에 살고 있는 고려인들의 의견을 경청(傾聽)하면서 평화통일방안을 모색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종범 유럽협의회 회장도 “민주평통 자문위원들은 한반도 통일을 위한 여론 조성과 평화 통일을 필요성을 주류사회에 지속적으로 알려나가야 한다”면서“일제하에 독립 투사들과 같은 마음과 각오로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위해 자문위원들이 선봉(先鋒)에 서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18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는‘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기반 조성’을 활동 목표로 삼고, ‘국민 속으로, 국민과 더불어, 국민과 하나 되어’라는 활동 전략을 설정했다.

 

이를 위해 18기 민주평통 자문회의는 국민 중심의 열린 정책을 건의하고 소통으로 공감하는 통일 활동을 펼치는 한편 갈등을 넘어 국민 통합을 이룩해나갈 방침이다. 이를 바탕으로 적극적인 평화 공공외교의 네 가지 활동 방향을 토대로 사업을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한편 출범회의 후에는 러시아 케이팝 가수들과 원로 음유시인들이 함께 어우러지는 작은 콘서트가 진행되어 행사 참석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DSC00650.jpg

 

DSC00513.jpg

 

 

자문위원들은 “한러 관계가 북한의 핵미사일 문제에 따라 난항을 겪고 있는 어려운 시기에서 민주평통의 사업을 원만히 진행해나가면서 다양한 활동을 통해 평화적 통일에 기여하고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 나가는데 힘을 모으자”고 다짐했다. 제18기 민주평통 모스크바협의회 임기는 2017년 9월 1일부터 2019년 8월 31일까지다.

 

이날 행사에는 하태역 정무공사를 비롯해, 박종범 모스크바 유럽협의회장, 로만 라지코프 러시아정부 기술발전위원회 의장, 예브게니야 바슬리예바 러시아 극동개발부 대변인, 드미트리 리스틴 러시아 시사저널 플라트포르마 대표, 김 나탈리아 러시아 고등경제대 한국학과장, 김영웅 고등경제대 한국학교수, 조 바실리 고려인연합회 회장, 최 발렌틴 러시아 독립유공자 후손협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IMG_6128.jpg

<이상 사진 모스크바프레스 제공>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평통모스크바협, 설경훈대사, 우크라이나 지회와 키예프 간담회 (2014.7.22.)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3635

 

  • |
  1. IMG_5992.jpg (File Size:77.8KB/Download:23)
  2. DSC00513.jpg (File Size:150.3KB/Download:23)
  3. DSC00650.jpg (File Size:148.5KB/Download:24)
  4. IMG_5989.jpg (File Size:74.5KB/Download:23)
  5. IMG_6005.jpg (File Size:125.1KB/Download:23)
  6. IMG_6049.jpg (File Size:71.2KB/Download:24)
  7. IMG_6128.jpg (File Size:193.6KB/Download:2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11 러시아 “러시아 영화시장 한국에 큰 잠재력” 러 언론 뉴스로_USA 17.11.17.
510 러시아 韓기업 연해주 프리모리예 신규 프로젝트 참여 file 뉴스로_USA 17.11.13.
509 러시아 ‘9개의 다리’ 한러협력 시작 file 뉴스로_USA 17.11.10.
508 러시아 평창올림픽 성화, 2,018km 여정 시작 file 뉴스로_USA 17.11.08.
507 러시아 한국 러시아, 환경협력 논의 file 뉴스로_USA 17.11.03.
» 러시아 평통 모스크바협의회 출범 file 뉴스로_USA 17.10.30.
505 러시아 인천공항-러 상트페테르부르크 운항 늘린다 file 뉴스로_USA 17.10.28.
504 러시아 韓 CJ CGV, 모스크바에 160개 상영관 개관 file 뉴스로_USA 17.10.28.
503 러시아 러 교과서 한국내용 세미나 눈길 file 뉴스로_USA 17.10.26.
502 러시아 “안현수 고맙다” 러시아 쇼트트랙 한국서 선발전 file 뉴스로_USA 17.10.26.
501 러시아 한-러 창업국제비즈니스스쿨 합작 뉴스로_USA 17.10.25.
500 러시아 정세균의장 러 칼루가주 방문 뉴스로_USA 17.10.20.
499 러시아 “한-러 문학교류의 첫 발” 러매체 뉴스로_USA 17.10.15.
498 러시아 한국-러시아 문학세미나 뉴스로_USA 17.10.15.
497 러시아 서울-모스크바 365 패션쇼 file 뉴스로_USA 17.10.04.
496 러시아 러시아인들 태권도 열광 file 뉴스로_USA 17.09.30.
495 러시아 한러 가곡의 밤! 500석 꽉 메운 청중들과 함께 축제로 꽃 피우다 ~. file 모스크바매일.. 17.09.25.
494 러시아 [국제]모스크바 유학 1세대 자녀 ‘바우만공대’ 4년 전액 장학생 합격 홍콩타임스 17.09.13.
493 키르기스스탄 한국대사관, 불법 비자 발급 관련 민원에 안이한 대처 file KG한인일보 17.08.17.
492 러시아 문화 공연으로 한마음이 된 모스크바 광복절행사 file 모스크바매일.. 17.0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