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 전문가 타스통신 보도

 

 

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일부 언론들이 퍼뜨린 북한 김정은 위원장의 건강이상과 심지어 사망 가능성에 대한 소문은 북한 국내 정세에 공포감을 조장하려는 목적이자 선동(煽動)에 불과하다고 러시아 전문가가 규정했다.

 

러시아 극동연구소 한반도연구센터 콘스탄틴 아스몰로프 수석연구원은 2일 타스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이번 사태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한 가지 중요한 사실을 기본으로 이해해야 한다. 대북 선전선동이 매우 가혹하게 진행되고 있으며 북한의 수령이 안보이기라도 하면 이는 즉시 공포심을 조성하는 소문이 퍼져나갈 구실이 된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매우 구체적으로 북한을 흔들어보고자 하는 시도가 이루어졌다”며 “김정은 위원장이 4월 15일 김일성 탄생 108주년 기념식에 나타나지 않았다는 사실은 질병 때문이었을 수도 있지만, “이것이 완전히 무지막지한 소문의 핑계가 되었다”고 설명했다.

 

아스몰로프 수석연구원은 “몇몇 사람들이 북한 내에 소식통을 가지고 있다고 주장하면서 이런 소식통들에 의지하여 대중에게 똑같은 이야기를 되풀이 해대는 갖가지 선전 조직들의 진술(陳述)이 얼마나 무가치한가를 보여준다”고 진단했다.

 

그는 트럼프 미 대통령과 한국 정부가 이런 이야기들에 대해 논평을 자제한 것을 환기시키며 “한미 양측이 어떤 특이 동향에 대한 정보를 가지고 있지 않고 이 문제를 조사 중이라고만 말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이번 사건에서 도출되는 주요 결론은 우리가 가끔 독립적인 인터넷 매체로 여기는 일부 선전선동 소식통들의 가치에 대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북한 관련 소식 전체에 대해 모든 사람은 북한이 진실을 말하지 않고 거짓을 말한다고 하면서 선전선동 조직들에 의존하는데 익숙해 있다. 그러나 대북 선전선동이 거짓말을 더 많이 한다는 사실은 그렇게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고 꼬집었다.

 

그는 첫날 일부에서 조선중앙통신이 게재한 사진들에 대해 의심하는 것과 관련. “사진들의 진위성은 의심할 여지가 없다”고 확신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북한 무너지지 않는다’ 러통신 (2020.5.5.)

“익명의 소식통 믿을 이유 없어”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9719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35 러시아 러시아 北에 석유 수출 재개 뉴스로_USA 20.05.27.
834 러시아 러시아 한국산 우유 수입 금지 해제 뉴스로_USA 20.05.27.
833 러시아 러시아 곡물 2만5천톤 대북지원 뉴스로_USA 20.05.19.
» 러시아 ‘김위원장 소문은 北정세 불안조성 목적’ 뉴스로_USA 20.05.11.
831 러시아 ‘러시아 전역 마스크착용 의무화’‘러시아 전역 마스크착용 의무화’ 뉴스로_USA 20.05.10.
830 러시아 ‘러시아 전역 마스크착용 의무화’‘러시아 전역 마스크착용 의무화’ 뉴스로_USA 20.05.10.
829 러시아 러시아에 신임 북한대사 부임 뉴스로_USA 20.02.13.
828 러시아 “北, ‘코로나V’ 외국 외교관 입출국 금지” 뉴스로_USA 20.02.06.
827 러시아 ‘코로나V로 북러 철도 폐쇄’ 타스통신 뉴스로_USA 20.02.06.
826 러시아 北, 외교관 거주지역도 코로나V 검사 뉴스로_USA 20.02.06.
825 러시아 러외교부, 北국민 타국 체류 유엔안보리 위반 아냐 뉴스로_USA 20.02.04.
824 러시아 北, 코로나비상 항공편 외국인 입국 전면금지 뉴스로_USA 20.02.02.
823 러시아 “北노동자 대부분 귀국” 러 외교부 뉴스로_USA 20.01.30.
822 러시아 北“美와 부분적 제재해제 대화 안해” 뉴스로_USA 20.01.16.
821 러시아 ‘러시아-북한 두만강 다리건설 필요’ 뉴스로_USA 20.01.14.
820 러시아 “北의 X마스선물은 비핵화협상거부” CNN 뉴스로_USA 19.12.25.
819 러시아 北노동자들, 연해주에서 대거 출국 뉴스로_USA 19.12.22.
818 러시아 ‘북미 충돌 불필요’ 러 외무장관 방미 영향 뉴스로_USA 19.12.20.
817 러시아 ‘러시아, 북미대화 재개 기대’ 러외교장관 file 뉴스로_USA 19.12.17.
816 러시아 ‘北, 미국의 모든 선택에 상응한 대응 준비 완료’ 뉴스로_USA 19.1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