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청렴도(CPI) 지수 순위… ①뉴질랜드 ②덴마크 ③핀란드 ③노르웨이 ③스위스 ⑥싱가포르

CORRUPTION PERCEPTIONS INDEX 미국 16위 한국 51위 중국 77위 북한 171위

 

 

 

  공직자와 정치인들의 부패가 가장 덜한 나라로 뉴질랜드가 꼽혔다. 카자흐스탄은 무려 122위를 차지했다.

  뉴질랜드 다음으로 덴마크 핀란드 노르웨이 스위스 싱가포르 스웨덴 캐나다 룩셈부르크 네덜란드 영국 등도 부정부패 없는 깨끗한 나라 순위에서 최상위권에 올랐다.

  독일 베를린에 본부를 둔 국제투명성기구(TI)는 22일 국가별 부패인식지수(CPI)를 발표했다.

  CPI는 Corruption Perceptions Index의 약어이다. 흔히 부패인식지수로 부른다. 국가별로 청렴도를 비교하는 지수다. 국제투명성기구(TI)가 여론조사 결과를 토대로 1994년부터 해마다 발표하고 있다. 나라별로 공무원과 정치인들이 얼마나 부패해 있다고 느끼는 지의 정도를 국제 비교하고 국가별로 순위를 정한 것이다.

  10개 기관이 13개의 설문을 공동으로 여론조사해 지수를 낸다. 이 조사에 참여하는 10개 기관은 아시아개발은행, 아프리카개발은행, 베텔스만 기금, 세계은행,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유닛, 프리덤 하우스, 글로벌 인사이트, 국제경영개발원(IMD), 정치경제 리스크 컨설팅 그리고 세계경제포럼이다.

  0~100점 구간에서 부정부패가 심할수록 점수가 낮다. 100점에 가까울수록 부정부패가 없는 깨끗한 나라라는 사실을 말해준다.

  22일 발표된 2017년 순위에서 뉴질랜드가 100점 만점에 89점으로 가장 청렴한 나라로 세계 1위에 올랐다. 이어 덴마크가 88점으로 2위, 핀란드와 스위스 노르웨이가 85점으로 공동 3위, 싱가포르와 스웨덴이 84점으로 공동 6위, 그리고 캐나다 룩셈부르크 영국 네덜란드가 82점으로 공동 8위에 올랐다.

  또 독일이 81점으로 11위, 호주 홍콩 아이슬란드가 77점으로 공동 13위, 오스트리아 벨기에 미국이 75점으로 공동 16위, 아일랜드가 74점으로 19위, 그리고 일본이 73점으로 20위에 각각 랭크됐다.

  한국은 54점으로 세계 51위에 위치했다. 한국과 비슷한 나라로는 52위 그리스, 53위 나미비아, 54위 이탈리아 등이 있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카자흐스탄 카자흐스탄, 국가청렴도(CPI)지수122위 한인일보 18.04.10.
598 카자흐스탄 알마티서, 나자르바예프 연두교서 설명회 개최 한인일보 18.04.10.
597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30일 무비자 시행 한인일보 18.04.10.
596 카자흐스탄 2018년, 카자흐스탄에서 일어나는 변화들 (1) 한인일보 18.04.10.
595 카자흐스탄 카자흐스탄 세계번영지수 72위 한인일보 18.04.10.
594 러시아 북한은 또다른 파키스탄이 될 수 있을까? file 뉴스로_USA 18.04.09.
593 러시아 러 로스토프, 월드컵때 30만명 외국인 방문예상 file 뉴스로_USA 18.04.09.
592 러시아 러 로스토프 비즈니스 포럼 韓대표단 참가 뉴스로_USA 18.04.09.
591 러시아 ‘북미회담 1단계는 핵실험과 미사일발사 중지“ 러미디어 file 뉴스로_USA 18.04.05.
590 러시아 “자존심 내려놓은 北존엄” file 뉴스로_USA 18.04.05.
589 러시아 평화로 향하는 발걸음 file 뉴스로_USA 18.04.01.
588 러시아 ‘김정은 방중’ 수읽기 file 뉴스로_USA 18.03.31.
587 러시아 러 동방경제포럼 기간 요트대회 file 뉴스로_USA 18.03.31.
586 러시아 ‘북, 중국 방패역할’ 전문가들 뉴스로_USA 18.03.31.
585 러시아 리용호 北외무상 4월 모스크바 방문 file 뉴스로_USA 18.03.29.
584 러시아 러시아 북극항로에 외국 선박 운행 제한 뉴스로_USA 18.03.29.
583 러시아 러, 북한 비자발급요건 간소화 file 뉴스로_USA 18.03.28.
582 러시아 북-러 경제협력위 평양 열려 file 뉴스로_USA 18.03.28.
581 러시아 “北ICBM 대미협상 카드될 것” 러전문가 file 뉴스로_USA 18.03.25.
580 러시아 “북미 정상회담은 북한의 승리” 러 정치인 file 뉴스로_USA 18.0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