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펠탑에서 4월27일 평화의 춤

뉴욕선 남북유엔대표부 손잡고 연결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gmail.com

 

 

57395882_2386973848030236_5800669683359154176_n.jpg

 

 

4.27 판문점선언 1주년이 다가오는 가운데 파리와 뉴욕 등 해외에서 한머리땅(한반도) 평화 구축을 위한 평화 인간띠 잇기 행사를 갖는다.

 

파리 에펠탑에서 오는 4월 27일 14:27(현지시간)에 평화인간띠잇기 후 평화의 춤을 함께 출 예정이다. 뉴욕에서도 남북 유엔대표부를 손으로 잇는 평화 인간띠잇기가 펼쳐진다.

 

이번 행사는 4월 27일 한국에선 DMZ에서 처음 시도되는 대규모 평화인간띠잇기에 동참하는 것이다. 서쪽 끝 강화에서 동쪽 끝 고성까지 500km를 50만명이 손에 손을 잡고 하나로 잇는 세계 최초의 이벤트이다.

 

DMZ 평화의 인간띠는 지난해 인류 최초로 유라시아 대륙을 횡단하는데 성공한 강명구 평화마라토너의 도전을 계기로 SNS상에서 기획됐다. 그동안 강명구 마라토너의 레이스를 응원해온 평마사(강명구평화마라토너와 함께하는 사람들) 회원들을 비롯한 시민들은 삼일혁명과 임정수립 100주년인 올해 역사적인 판문점회담 1주년에 맞춰 DMZ 155마일을 하나로 잇는 ‘인간띠 운동’에 힘을 모은 것이다.

 

뉴욕에서는 이민자보호교회 운동을 하고 있는 조원태 뉴욕 우리교회 담임목사가 최근 DMZ 평화인간띠와 비슷한 행사로 주유엔남한대표부와 북한대표부를 손잡기로 연결하자고 긴급제안, 박동규 변호사, 김동찬 시민참여센터 대표, 차주범 민권센터 선임 컨설턴트가 나서 구체화되었다.

 

'한반도 평화를 위한 4.27民+평화손잡기 뉴욕' 행사는 27일 맨해튼 유엔빌딩 앞 함마슐트 광장에서 집회를 한 후, 14시 27분을 기해 유엔주재 남한대표부에서 유엔주재 북한대표부를 평화 손잡기로 연결하게 된다.

 

‘꽃 피는 봄날, 소풍 가자! 한반도 평화를 위한 4.27 민+평화 손잡기’ 뉴욕추진위는 “임시정부보다 몇 개월 먼저 만들어진 광복회의 본산지 뉴욕에서 3.1절 백주년을 맞이하여 혼신의 힘을 다해 남북화합과 통일에 힘을 더하고자 한다. 한국에서는 횡으로 동에서 서로 평화염원을 잇는다면, 뉴욕에서는 종으로 남북 유엔을 연결할 계획이다”라고 알렸다.

 

참여 방법은 모든 조직, 직함을 뗀 순수하고 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시민의 한 사람 자격으로 4.27 민+ 평화 손잡기 뉴욕 추진위원회에 합류하면 된다. 개인과 가족 차원, 학교, 교회와 종교단체, 시민단체 단위로도 자유로이 할 수 있다.

 

 

4.27 DMZ 봄소풍.jpg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글로벌웹진 뉴스로의 황룡 칼럼니스트는 “DMZ의 거대한 인간띠와 미주를 대표하는 뉴욕과 유럽을 대표하는 파리에서 이같은 행사가 동시다발적으로 열림으로써 지구촌 전체가 참여하는 상징성을 지닌다고 본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4.27 DMZ인간띠잇기 행사는 각지에서 ‘dmz로 봄소풍가요’ 노래 제창으로 시작된다. 14시27분에 맞춰 평화통일 카운트다운을 하고 평화의 손잡기 및 평화통일 만세삼창을 한다 이어 ‘우리의 소원은 통일’ 노래부르기, 희생자 영령 및 평화통일 염원의 묵념, 평화선언문 낭독, 평화의 인사, 평화의 춤, 아리랑 노래 순으로 진행된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꽃 피는 봄날, 소풍 가자!

 

 

한반도 평화를 위한

4.27 민+평화 손잡기 뉴욕 추진위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2018년 4월 27일은 남북 정상이 평화의 문을 열었다면, 2019년 4월 27일은 남북 해외 민들이 평화를 완성해야 합니다. 그래서 4.27 민+평화 손잡기 뉴욕 추진위를 제안합니다.

 

왜 민+ 인가? 민에 담긴 무한한 잠재적 힘에 대한 신뢰의 표현입니다. 민은 돈과 조직으로 동원되는 대상이 아닙니다. 언제나 역사를 바꾼 것은 정치나 조직이 아니었습니다. 민이 역사를 바꿀 수 있는 신뢰에서 민 플러스입니다. 민의 자발적이고 자유로운 평화 고백으로 한반도 평화가 곧 세계의 평화임을 선언합니다.

 

왜 평화 손잡기인가? 인간 띠 잇기를 넘어선 지속 가능성의 평화운동이 평화 손잡기입니다. 손을 잡는 것은 정치적이고 이념적인 것을 넘어섭니다. 손을 잡는 것은 화해와 평화의 새날을 향한 감동을 제시합니다. 손잡고 꽃 피는 봄날 소풍 가는 심정으로 4.27 민+평화 손잡기에 참여합시다. (4.27 민+평화 손잡기 뉴욕추진위)

 

  • |
  1. 57395882_2386973848030236_5800669683359154176_n.jpg (File Size:33.2KB/Download:9)
  2. 4.27 DMZ 봄소풍.jpg (File Size:65.5KB/Download:8)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954 영국 해외서 울려퍼지는 ‘님을 위한 행진곡‘ file 뉴스로_USA 19.05.11.
953 영국 옥스퍼드등 유명 영어사전 한국사 왜곡 심각 file 뉴스로_USA 19.05.05.
952 프랑스 제18회 세계 한인 언론인대회, 고국서 네트워킹... 심포지엄 개최 프랑스존 19.04.25.
951 프랑스 낭트 한국의 봄 축제 프랑스존 19.04.25.
950 독일 4.27 평화손잡기 글로벌 참여 file 뉴스로_USA 19.04.24.
949 독일 해외서도 ‘세월호 특별수사단 설치’ 요구 file 뉴스로_USA 19.04.20.
948 프랑스 파리는 독립운동의 정신이 깃든 곳 프랑스존 19.04.18.
» 프랑스 파리 뉴욕도 4.27 평화 인간띠잇기 동참 file 뉴스로_USA 19.04.17.
946 프랑스 파리는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출발점이었다 프랑스존 19.04.12.
945 프랑스 이젠, 파리 독립기념관 건립을 추진할 때 프랑스존 19.04.12.
944 프랑스 프랑스 명문 유,초중등 학교에 개설된 한국어 국제반 프랑스존 19.04.12.
943 프랑스 세드릭과 델핀 남매는 누구? 프랑스존 19.04.12.
942 프랑스 한국계 2세 세드릭 오, 佛디지털 장관에 임명 프랑스존 19.04.12.
941 프랑스 프랑스 언론의 스포트라이트 받고 있는 세드릭 오 디지털 장관 프랑스존 19.04.12.
940 프랑스 헬스케어 그룹 바디프랜드, 유럽시장 본격 진출 프랑스존 19.04.12.
939 프랑스 프랑스 한인사회, 다시 미래의 출발점에 서다 프랑스존 19.04.12.
938 프랑스 프랑스 한인 100년사, 서울 출판기념회 성료 프랑스존 19.04.12.
937 프랑스 3·1절 그날의 함성, 주불 대사관에서 외친다 프랑스존 19.04.12.
936 프랑스 1920년대, 피끓는 한인 유학생들 프랑스존 19.04.12.
935 프랑스 프랑스 한인사회 100년의 역사를 담아내다 프랑스존 19.0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