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1-절도.jpg

 

파리의 지하철과 RER 내의 범죄율이 올들어 전례없이 큰폭으로 증가했다. 

 

11월 14일, 교통공단(Île-de-France Mobilités)는 파리의 지하철과 RER 내의 소매치기는 2019년 10개월 동안 7,485건이 발생하여 전년대비(4,721건) 59%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단순 절도사건은 5,093건으로 전년대비(2,920건) 74%나 증가했다. 폭행을 동반한 절도는 2,391건 으로 33% 증가했다. (2018년 1801건)

 

이러한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교통공단 발레리 페크레스 의장은 새 안전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 계획은 지하철과 RER의 불안전 역을 고려하여 수립할 것이다. 

 

샤틀레-레-알(Châtelet-les-Halles) 역은 가히 ‘절도의 소굴’이라고 할 수 있다. 올 10개월 간 322건의 절도가 발생했다. 2018년(165건)의 두 배다. 

대형백화점과 명품매장들이 있는 오페라 권역은 특히 우범지역이 되고 있다. 이곳의 절도 건수는 114건에서 227건으로 증가했다. 

라 데팡스도 경범죄 수가 66건에서 199건으로 3배나 증가했다.

 

파리 경찰청 운송국 소속 경찰관 수는 2015년의 1,350명에서 현재 1,000명으로 감소했다. 

2016년부터 교통공단은 안전요원 785명을 증가하여 현장에 배치했지만 인력이 턱없이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교통공단은 경찰관 수를 2015년 수준으로 조속히 회복시킬 것을 정부에 요구하고 있다. 

 

또한 이런 범죄가 계속 증가하는 가장 큰 이유는 이들 소매채기들이 대부분 미성년자들이라 경찰이 붙잡아가도 곧 풀어 줄 수 밖에 없는데 있다. 

 

 

파리 지하철역 범죄 발생 베스트15는?

 (2019년 10월 간 역별 신고된 절도 건 수)

 

Châtelet-les-Halles : 322

Opéra-Auber-Havre Caumartin : 227 

La Défense : 199

Stanligrad, Strasbourg Saint-Denis : 145

Barbès-Rochechouart : 137

Montparnasse-Bienvenüe : 137

Gare de l’Est : 132

Saint-Michel : 129

La Chapelle : 125

Gare du Nord : 125

Charles de Gaulle Etoile : 122

Denfert-Rochereau : 114

Franklin D. Roosevelt : 112

Saint-Lazare : 111

Concorde : 100

 

【프랑스(파리)=한위클리】 편집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004 스페인 이엑스티, “스페인 심장부에 태극기를 꽂았다!" 연 10%, 안정적인 수익률과 지가 상승 기대… 호주브레이크.. 20.02.25.
1003 이탈리아 이탈리아도 코로나19로 전시•공연 등 전면 취소… 확진자 150명 넘어 유럽 최다 호주브레이크.. 20.02.24.
1002 기타 [사진 르포]조지아 공화국 교육제도 호주브레이크.. 20.02.10.
1001 기타 [사진 르포]조지아 공화국 화가의 그림 호주브레이크.. 20.02.10.
1000 기타 [사진 르포]조지아 공화국 트빌리시- 마잔쉬빌리 호주브레이크.. 20.02.10.
999 기타 [사진 르포]조지아 공화국 트빌리시 센트럴 호주브레이크.. 20.02.10.
998 기타 [사진 르포]조지아 와인 호주브레이크.. 20.02.10.
997 기타 [사진 르포]조지아 공화국 한인회 호주브레이크.. 20.02.10.
996 기타 “IOC가 먼저 모범을” 서경덕, 바흐위원장에게 서한 file 뉴스로_USA 20.01.16.
995 프랑스 佛 국립박물관 한국이 중국영토? file 뉴스로_USA 19.12.17.
994 기타 “2024년 동계청소년올림픽 남북 공동개최 가능” file 뉴스로_USA 19.12.12.
993 프랑스 묵향, 한국 춤의 아름다움에 빠져든다 프랑스존 19.11.29.
992 프랑스 한국 콘텐츠, 유럽 공략의 서막을 알리다 프랑스존 19.11.29.
» 프랑스 파리 대중교통 범죄율 큰폭 증가... 샤틀레 레 알 역이 최대 프랑스존 19.11.29.
990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한국 유학 박람회 프랑스존 19.11.29.
989 프랑스 파리 코리아센터, 한국문화의 용광로 되길 프랑스존 19.11.29.
988 프랑스 프랑스판 ‘복면가왕(Mask Singer)’, 대박 행진 이어갈까? 프랑스존 19.11.29.
987 프랑스 제19기 평통 남유럽협의회 출범식 프랑스존 19.11.29.
986 프랑스 쉬프, 새로운 출발점이자 한인사회 미래의 이정표 되길... 프랑스존 19.11.29.
985 프랑스 [한우성 재외동포 이사장] 100년의 역사를 뒤로하고 새로운 100년을 설계할 때 프랑스존 19.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