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덕교수 “바로잡기 민관 힘합쳐야”

 

 

Newsroh=정현숙기자 newsroh@gmail.com

 

 

전 세계에 독도를 널리 알려온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일본 내 구글지도 검색에서 '독도'가 '다케시마'로 檢索(검색)된다"고 27일 밝혔다.

 

 

구글일본검색결과-1.jpg

일본 내 구글지도 검색에서 독도로 검색시 '결과없음' 혹은 '다케시마'로 검색된 모습

 

 

서 교수는 "최근 일본의 독도도발이 심해지는 가운데 전 세계의 한인 네티즌들이 구글지도 내 독도 검색에 대한 결과들이 이상하다며 지속적인 제보를 해 줬다"고 전했다.

 

특히 그는 "지난 주말 SNS를 통해 각 나라별 구글지도 독도검색 표기를 조사해 봤고, 28개국 61개 도시에서 제보를 받은 결과 '독도(Dokdo)'로 검색했을때 모두 '리앙쿠르 암초(Liancourt Rocks)'로 표기가 되어 있었다"고 덧붙였다.

 

또한 서 교수는 "한국 내 검색 결과에서만 '독도'로 정확히 표기가 되어 있으며, 일본 내 구글지도 검색에서는 독도로 검색시 '결과없음' 혹은 '다케시마'로 대부분이 검색됐다"고 설명했다.

 

 

구글일본검색결과-2.jpg

28개국 61개 도시에서 구글지도 내 독도 검색시 리앙쿠르 암초로 표기된 모습

 

 

이번 조사는 전 세계인들의 필수 어플리케이션이라고 할 수 있는 '구글 맵스(Google maps)'를 통한 결과 분석이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동해 표기에 관련된 조사도 함께 진행을 했는데 대부분이 '일본해'로 표기를 하고 있으며, 화면 확대시 괄호안에 '동해'를 표기하는 방식이었다"고 전했다.

 

특히 그는 "세계인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지도 어플리케이션에 독도가 리앙쿠르 암초, 다케시마 등으로 잘못 표기된 것은 심각한 문제이기에 이를 바로 잡기위해 민관이 힘을 합쳐야만 한다"고 지적했다.

 

한편 서 교수는 구글 등 전 세계 온라인상의 오류표기를 바꾸기 위한 '독도 SNS 홍보 캠페인'을 준비중이며, 해시태그(#) 검색의 우위를 점하기 위한 독도탐방을 네티즌들 60명과 함께 다음주에 진행할 예정이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서경덕, 외국인들과 ‘독도 SNS 홍보단’ 프로젝트 (2019.6.15.)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8923

 

 

  • |
  1. 구글일본검색결과-1.jpg (File Size:24.6KB/Download:2)
  2. 구글일본검색결과-2.jpg (File Size:42.5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61 “日전범기 응원 절대 안돼” file 뉴스로_USA 19.09.12.
560 평양공동선언 1주년 민족공동호소문 제안 file 뉴스로_USA 19.09.10.
559 박동우 전백악관차관보 특별공로상 file 뉴스로_USA 19.09.05.
558 세계한인차세대대회 서울 개최 file 뉴스로_USA 19.08.30.
» 日구글지도 앱..‘독도’가 ‘다케시마’ file 뉴스로_USA 19.08.28.
556 해외 왜곡 한국역사 바로잡기 file 뉴스로_USA 19.08.27.
555 전 세계 한인정치인 한 자리에 모인다 file 뉴스로_USA 19.08.27.
554 제18차 세계한상대회 기업전시회 참가 기업 모집 file 뉴스로_USA 19.08.23.
553 반크, 월마트 등 해외쇼핑몰 日전범기 판매중단 개가 file 뉴스로_USA 19.08.23.
552 ‘제21회 재외동포문학상’ 수상자 발표 뉴스로_USA 19.08.20.
551 “민족자주 반전평화 대일투쟁” file 뉴스로_USA 19.08.15.
550 광복절에 다시 만나는 윤동주시인 file 뉴스로_USA 19.08.14.
549 “DHC, APA호텔 日극우기업 불매운동 더 강화해야” file 뉴스로_USA 19.08.12.
548 “한국 발전이 일본 덕분이라고?” file 뉴스로_USA 19.08.10.
547 북유럽입양동포 가족 대상 모국 초청 캠프 실시 file 뉴스로_USA 19.08.09.
546 서경덕 “日불매운동 욱일기 없애는 계기 되길” file 뉴스로_USA 19.08.08.
545 CIS 고려인 청소년 한국어 집중캠프 개최 file 뉴스로_USA 19.08.08.
544 반크, 외국인 독립운동가 엽서 해외배포! file 뉴스로_USA 19.08.06.
543 “日아베는 일본군위안부 늘 왜곡” file 뉴스로_USA 19.08.05.
542 동포청소년 701명 역사현장 탐방 모국 배운다 file 뉴스로_USA 19.0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