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브레이크뉴스=서울 윤보미 객원기자>

 

▲ 태영호 전 북한공사가 자유한국당으로 영입됐다. 서울 지역구에 출마할 예정이다.  © 호주브레이크뉴스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공사가 415 총선에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출마하게 됐다. 자유한국당이 영입을 공식화 했다.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은 10일 오후 국회에서 공관위 회의를 마친 뒤 브리핑에서 태 전 공사와 의사 출신 송한섭 전 검사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목숨을 걸고 자유를 찾아온 사람이다. 1000만 이산가족 한과 설움, 북한 동포의 입장에서 대한민국 평화통일의 길을 제시하고 국제 무대에 당당하게 입장을 알릴 수 있는 인물”이라고 태 전 공사를 소개했다.

 

이어 “그동안 탈북민, 망명한 분들이 주로 비례대표를 했는데 태 전 공사처럼 지역구에 출마해서 당당히 심판을 받겠다고 자처한 사람은 처음이 아닌가 한다”며 “그의 용기와 결단은 탈북민과 진정한 통일을 바라는 남북 국민 모두에게 희망을 주고 유권자와 국민들이 평가하리라고 본다”고 밝혔다.

 

태 전 공사의 지역구와 관련해선 “내가 공관위원들에게 말씀을 드렸고, 태 전 공사가 역할을 잘 할 수 있는 그런 지역구를 선택하겠다”며 “서울에 배치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태 전 공사의 의원 활동에 제약이 있을지에 대해선 “아마 제약이 없을 것”이라고 답했다.

 

또 송한섭 전 검사에 대해선 “1980년생 서울대 의대를 나온 의사로 특전사에 군의관으로 복무한 바 있고 사법시험을 쳐서 검사로서 많은 업적과 공헌을 했다”며 “검찰을 권력 하수인 취급하는 데 대해 항의하고 사표를 던졌다”고 소개했다.

 

김 위원장은 송 전 검사의 정치 입문 배경에 대해 “검찰 탄압을 바로잡고 공정과 정의를 세우고 실현하기 위해서, 또 젊은 의사 출신으로서 국민들이 큰 걱정을 갖고 있는 우한폐렴, 미세먼지 등 국민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사태에서 우왕좌왕하는 현 정부 실태를 바로잡고 국민 안전을 확보하는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news2020@aubreaknews.com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 한국당, 태영호 前북한공사 영입! “서울 지역구 출마”… 호주브레이크.. 20.02.10.
601 고유정, ’타임머신’ 운운하며 반성 없었다! 적극적 범행 부인… 호주브레이크.. 20.02.10.
600 ‘기생충’, 아카데미 시상식 접수..최우수 작품상까지 4관왕 “봉준호 일냈다” 호주브레이크.. 20.02.10.
599 '그알' 신씨, 내슈빌 여친 감금 폭행 논란! "변기에 얼굴 넣고 옷 벗기고.." 호주브레이크.. 20.02.09.
598 ‘韓, 하루 1천만개 마스크 생산늘려’ file 뉴스로_USA 20.02.06.
597 도쿄 관광지 전범기 넘쳐나 file 뉴스로_USA 20.01.30.
596 반크, 日극우언론 공격당해 file 뉴스로_USA 20.01.22.
595 이란사태 시민단체긴급토론회 file 뉴스로_USA 20.01.16.
594 ‘우리 아이 역사 채움 캠페인’ 펼친다 file 뉴스로_USA 20.01.13.
593 여자친구-CIX, 韓관광명소 세계에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20.01.04.
592 세계한상대회장에 재중동포 표성룡회장 file 뉴스로_USA 20.01.02.
591 한국서 미국 갈 때 까다로운 보안검색 줄어든다 코리아위클리.. 19.12.22.
590 김태호-서경덕, 독립운동 성지 ‘안동’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9.12.19.
589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에 연말 위문품 전달 file 뉴스로_USA 19.12.18.
588 배우 이정현, 진해 ‘이순신 영상’국내외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9.12.17.
587 한양도성 전 세계에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9.12.08.
586 이현우-권오중, 서경덕교수와 세계중요농업유산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9.12.05.
585 박동우 전 백악관차관보, ‘한글세계화 특강’ file 뉴스로_USA 19.12.05.
584 한류스타 한국관광명소 세계에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9.11.29.
583 한국·아세안, 세계 성장엔진 장착하다 프랑스존 19.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