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_img1_1576521244.jpg

(송년회에 앞서 브랙크릭에서 XC스키를 즐기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하이킹 클럽 회원들 모습)

 

지난 12월 7일(토) 캘거리의 두개 한인 동포 산악회 (캘거리 한인산악회, 하이킹 클럽)는 각각 브랙크릭에서 스키를 즐기고 저녁 시간에 송년회를 가졌다.
한인산악회(회장 써니김)은 이날 저녁 시내 바쿠스 가라오케 바에서 9명의 회원들이 모여 가라오케를 즐기며 회원들과 친목을 다졌으며 하이킹 클럽(회장 오두환)도 같은날 저녁 24명의 회원이 중식당 ‘짬뽕’에서 모였다.
오두환 회장은 식사에 앞서 한해를 아무런 사고없이 즐거운 산행을 함깨 협조하며 동참 해주신 회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내년에도 적극적인 산행 참여로 건강과 회원간 돈독한 관계를 가지면서 아름답고 멋진 천혜의 록키산의 절경을 즐기자”며 인사말을 마쳤다.
한편 한해동한 열심히 차량 봉사에 참여 하여준 황선호, 조현석 회원에게 특별히 고마움을 전했다. (김민식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296 캐나다 SK주 한인문학회 신년하례 및 회장 이 취임식 열려 file CN드림 04:08
3295 캐나다 에드먼튼 한인문화재단 ‘설 대잔치’ 열어...민속음식, 민속놀이로 흥겨운 시간 가져 file CN드림 20.01.28.
3294 미국 피부병 건선은 관절염 등 다른 질환도 동반 코리아위클리.. 20.01.25.
3293 미국 제21대 국회의원 재외선거, 2월 15일까지 등록 마쳐야 코리아위클리.. 20.01.25.
3292 미국 “미국 인구센서스-본국 총선 적극 참여하자” 코리아위클리.. 20.01.25.
3291 미국 올랜도 설잔치'북적북적'...오칼라, 멜본, 데이토나 동포들 참여 코리아위클리.. 20.01.25.
3290 미국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 '강영기측'에 승소 코리아위클리.. 20.01.25.
3289 미국 워싱턴 韓여성작가전 file 뉴스로_USA 20.01.23.
3288 미국 ‘한국,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비율 인상 검토’ 뉴스로_USA 20.01.22.
3287 미국 미 법원 “강영기측, 미주상공총연 이름 못쓴다” 명령 file i뉴스넷 20.01.18.
3286 미국 무료 세금 세미나…1월 25일 file i뉴스넷 20.01.18.
3285 미국 달라스 체육회, 김성한 회장 체제 가동 file i뉴스넷 20.01.18.
3284 미국 달라스 교회협의회 ‘2020년 신년하례식’ 개최 file i뉴스넷 20.01.18.
3283 미국 달라스 평통 “2032 올림픽 남북공동개최 지지” file i뉴스넷 20.01.18.
3282 미국 [재외선거] 유권자 온라인 등록, 어떻게 하나요? file i뉴스넷 20.01.18.
3281 미국 [재외선거] “재외국민의 힘, 투표로 말한다”…유권자 등록 2월 15일 마감 file i뉴스넷 20.01.18.
3280 미국 한인 유학생 위한 ‘취업비자 설명회’ 열린다 file i뉴스넷 20.01.18.
3279 미국 미주한인의 날 달라스 기념식 성료 file i뉴스넷 20.01.18.
3278 미국 주 애틀랜타 총영사관, 올랜도 긴급 순회영사 업무 2월 4일부터 코리아위클리.. 20.01.15.
3277 캐나다 모국에서 열린 황순원문학제 디카시 공모전에 캘거리 교민 신금재씨 당선 CN드림 20.0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