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보건부는 10일 로메인 상추(Romaine Lettuce) 섭취로 인한 대장균 감염 위험을 '낮음' 상태로 변경했다. 보건부는 또 로메인 상추 대신 다른 채소류로 대체해 섭취하지 않아도 된다고 알렸다.

 

정부는 최근 캐나다 동부 5개 주에서 42명의 환자가 발생하고 미국에서도 사망자 2명을 낸 대장균(E.coli) 역학 조사를 벌인 결과 오염된 로메인 상추가 원인이라는 상태까지는 밝혀냈다. 그러나 구체적으로 어떻게 오염됐는지는 아직 파악 중이다.

 

정부는 유통된 로메인 상추를 정밀 검사한 결과 전량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설명했다.

 

정부는 위험도를 낮췄더라도 평소 손을 깨끗이 씻고 채소류를 다룰 때 고기가 닿은 도마와 분리해 교차 오염을 예방하라고 권고했다.

 

/밴쿠버 중앙일보 이광호 기자

512897dd3b8d28efdf1336c7b809a1ce_1515698274_2066.jpg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780 캐나다 마리화나 합법화 앞두고 판매점 창업에 관심 커져 CN드림 18.01.16.
2779 미국 미국서 개띠해 기념우표 발행 file 뉴스로_USA 18.01.16.
2778 캐나다 "'밴쿠버 회의' 이렇게 열립니다" 밴쿠버중앙일.. 18.01.16.
2777 캐나다 한국 근무 加국적자도 연말정산 해야 밴쿠버중앙일.. 18.01.16.
2776 캐나다 캐나다·한국·미국 "멕시코 여행 자제" 밴쿠버중앙일.. 18.01.16.
2775 캐나다 금메달 3연승 향해 퍽을 날린다 밴쿠버중앙일.. 18.01.16.
2774 캐나다 루니, 미국과 무역마찰로 ‘약세’ 밴쿠버중앙일.. 18.01.16.
2773 캐나다 1억 달러 통 큰 기부 밴쿠버중앙일.. 18.01.16.
2772 캐나다 BC PNP 올 첫 초대자 340명 결정 밴쿠버중앙일.. 18.01.16.
2771 캐나다 BC, 6년내 고교 졸업자 10명 중 7명 밴쿠버중앙일.. 18.01.16.
2770 캐나다 프레이저硏 "트뤼도정부 소득세 올렸다" 밴쿠버중앙일.. 18.01.16.
2769 미국 “트럼프 트윗 논란” NYT file 뉴스로_USA 18.01.16.
» 캐나다 "로메인 상추 먹어도 됩니다" 밴쿠버중앙일.. 18.01.16.
2767 미국 미 소매업계 고전, 올해 더욱 심화될 듯 코리아위클리.. 18.01.13.
2766 미국 플로리다 인구 2천98만명, 1.6% 증가 코리아위클리.. 18.01.13.
2765 미국 미국인 절반 "올해 미국-북한 전쟁 가능" 코리아위클리.. 18.01.13.
2764 미국 디즈니월드, 플로리다 주민에 연례 디스카운트 코리아위클리.. 18.01.13.
2763 미국 대규모 이민단속 ‘칼바람’ … 어빙 세븐일레븐 급습 i뉴스넷 18.01.12.
2762 캐나다 스카이트레인 흉기 협박법 수배 밴쿠버중앙일.. 18.01.12.
2761 캐나다 "소득 좀 늘었다고 정부 혜택 줄이나" 밴쿠버중앙일.. 18.0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