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문화원).jpg

한국의 젓가락 문화를 소개는 한국문화원의 ‘젓가락 향연’(Feast of K-Chopsticks: Korean Craft & Design) 전시회가 지난 10월10일, ‘문화가 있는 날’을 기해 개막돼 다음달 9일까지 이어진다.

 

한국의 젓가락 문화 소개하는 전시회... ‘화려한 상차림’ 눈길 끌어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박소정, 이하 ‘문화원’)이 한국의 젓가락 문화를 알리기 위한 취지로 마련된 ‘젓가락 향연’(Feast of K-Chopsticks: Korean Craft & Design) 전시회가 지난 10일(수), ‘문화가 있는 날’을 기해 개막됐다.

시드니 도심 문화원에서 펼쳐진 이날 개막 행사는 사물놀이의 흥겨운 가락으로 시작, 형형색색의 젓가락 작품과 어우러진 전통 타악원 ‘솔옷’의 공연, 이종국 작가의 ‘분디나무 젓가락’ 만들기 시연, 젓가락과 잘 어울리는 음식 등 화려한 상차림이 더해져 200여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날 시드니총영사관의 윤상수 총영사는 환영사에서 한국문화에서 젓가락이 갖는 의미를 설명하며 “이번 전시가 호주 관객들에게 한국문화를 이해하는 좋은 길잡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범덕 청주시장을 대신해 청주시 대표로 축사를 전한 청주시 문화예술과 김학수 과장은 “이미 청주시 대표 문화행사 중 하나로 자리잡은 젓가락 페스티벌이 시드니에서 전시의 형태로 소개되어 매우 뜻깊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국 공예의 지역성과 문화의 다양성을 보여주고자 기획된 이번 전시는 한국의 젓가락 문화를 기반으로 80명의 작가가 참여하여 수저유물, 젓가락 창작품, 수집가의 젓가락 등 500여 점의 작품과 영상물이 소개된다.

문화원은 이번 전시에서 전시장 한옥 공간에 유기밥상을 재현했고, 청주시에서 발굴된 수저 유물 등을 통해 과거부터 이어져 온 한국의 식문화를 엿볼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청주시 젓가락 연구소가 개발한 젓가락 교구 체험을 통해 젓가락 사용에 서툰 관객들이 직접 젓가락질을 배우고, 중국과 일본의 젓가락도 함께 전시해 한중일 3국의 젓가락 문화를 비교해볼 수 있는 공간도 마련했다.

개막일과 다음날 등 이틀간 총 4회에 나눠 진행된 ‘나만의 젓가락 만들기’ 워크숍은 일치감치 예약이 마감됐으며 편백나무를 직접 대패로 갈아 만든 젓가락은 참가자가 집으로 가져가 직접 사용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큰 호응을 얻었다.

문화원이 주최하고,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주관으로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과 청주시가 후원하는 이번 전시는 다음달 9일까지 문화원 갤러리에서 진행된다.

-전시명 : 젓가락 향연(Feast of K-Chopsticks: Korean Craft & Design)

-전시기간 : 2018년 10월 10일-11월 9일(월-금, 10시-6시)

-장소 : 주시드니한국문화원 갤러리

-문의 : 02 8267 3400

 

  • |
  1. 종합(문화원).jpg (File Size:91.7KB/Download:2)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41 호주 현직 공무원에게 듣는 공공 서비스 분야 진출 노하우는... file 호주한국신문 18.10.25.
2340 호주 시드니총영사관, QLD 주 공관 신설 필요성 강조 file 호주한국신문 18.10.25.
2339 호주 시드니총영사관 국감 “워홀러 안전에 더 신경써야” 톱뉴스 18.10.22.
2338 호주 다문화미술공모전서 한인학생들 솜씨 뽐내 톱뉴스 18.10.22.
2337 호주 광복회호주지회, 민족캠프 성료 톱뉴스 18.10.22.
2336 뉴질랜드 뉴질랜드 웰링턴에서 펼쳐진 한국 영화의 향연 NZ코리아포.. 18.10.20.
» 호주 한국문화원, ‘문화가 있는 날’ 기해 ‘젓가락 향연’ 개막 file 호주한국신문 18.10.18.
2334 호주 호주한국학교 학생들, ‘다문화 미술공모전’ 입상 file 호주한국신문 18.10.18.
2333 호주 동포자녀 청소년들, ‘민족캠프’ 합숙 교육 마쳐 file 호주한국신문 18.10.18.
2332 호주 시드니 총영사관, 케언즈-다윈서 11월 순회영사 계획 file 호주한국신문 18.10.18.
2331 호주 ‘주니어’ 탁구 대표 오수빈 선수, 내셔널 대회 ‘은메달’ file 호주한국신문 18.10.11.
2330 호주 한국문화원, NSW 지역 4개 학교서 한국문화 소개 file 호주한국신문 18.10.11.
2329 호주 호주 정원 디자이너 질 매튜스가 본 한국 정원의 매력 file 호주한국신문 18.10.11.
2328 호주 대양주 지역 한글학교 교사들, 네트워크 도모 file 호주한국신문 18.10.11.
2327 호주 동포자녀 청소년 대상 ‘민족캠프’ 교육 개막 file 호주한국신문 18.10.11.
2326 호주 스트라스필드CBD 전면 금연 구역 설정...흡연시 과태료 $110 톱뉴스 18.10.11.
2325 호주 ‘2018 세종학당 한국어 말하기 대회’..호주 세종학당 학습자 우수상 수상 톱뉴스 18.10.11.
2324 호주 세계한인회장대회 폐막…“한반도 평화 정착 위한 정부 노력지지” 톱뉴스 18.10.11.
2323 호주 한국의 임대주택 692만채…614만명이 보유 톱뉴스 18.10.11.
2322 호주 한국의 60대 건설업자, 임대 주택 604채 소유   톱뉴스 18.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