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연환회장 창설..10.13 리버데일서 열려

 

 

Newsroh=임지환기자 neychrisnj@yahoo.com

 

 

박연환대회장등.jpg

 

 

2018 뉴욕오픈 태권도챔피언십 문화페스티벌이 올해는 용커스 리버데일에서 열린다.

 

뉴욕오픈태권도 박연환 대회장과 문용철 공동후원회장은 6일 플러싱금강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올해 열리는 행사는 태권도를 중심으로 한국음식과 전통문화 공연 등 예년에 비해 더욱 다채로운 한국문화를 알리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회견장엔 김애지 사무국장과 후원사인 플러싱뱅크의 주디 잉 아시안 총괄 디렉터, 제이크 그레테너 심판위원장도 함께 했다.

 

올해로 13회째인 뉴욕오픈 태권도 챔피언십은 그동안 롱아일랜드에서 개최됐으나 처음으로 맨해튼 북쪽의 리버데일 소재 피터 제이 샤프 운동센터(6301 Riverdale Ave)에서 열리게 됐다.

 

 

IMG_6037.jpg

 

 

이날 오전 10시부터 시작되는 대회는 뉴욕과 뉴저지는 물론, 코네티컷, 버지니아, 매사추세츠 등의 40여개 도장에서 4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겨루기와 품새 등 부문별 연령별 체급별로 실력을 겨루게 된다.

 

한국 문화 페스티발에서는 궁중 의상 체험, 비빔밥 시연회와 한식 시식 등 다양한 행사들이 마련됐다. 특히 올해는 aT센터의 협찬으로 다양한 먹거리의 시연회(試演會)를 진행하며 미동부 한식세계화추친위원회는 대형 비빔밥으로 300여 명에게 무료 식사를 제공한다.

 

또 청소년 전통 문화 예술공연으로 ‘춘향전’과 ‘태권무’를 선보이며, 디제이 공연 및 놀이·궁중 의상 체험 기회도 마련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메튜 유진(민주·40선거구) 뉴욕시의원에게 국기원 명예 6단을 수여할 예정이다. 지난 13년간 대회를 후원해온 플러싱뱅크의 주디 잉 총괄 디렉터는 뉴욕오픈 태권도를 통해 건강한 마음과 건강한 몸을 다지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IMG_6275.jpg

왼쪽부터 박연환 대회장, 김애지 사무총장, 주디 잉 플러싱은행 총괄 디렉터, 문용철 후원회장, 제이크 그레테너 심판 위원장

<뉴욕오픈태권도 조직위 제공>

 

 

박연환 대회장은 "뉴욕오픈 태권도 문화페스티벌은 전통 무도인 태권도의 정신과 기술은 물론, 한국 문화와 음식을 미 주류사회에 알리기 위해 시작했다. 인종을 떠나 태권도인들이 화합의 장이 되고 청소년들의 교육과 리더십을 양성하는 효과를 얻고 있다“고 소개했다.

 

문용철 후원회장도 “우리의 국기인 자랑스런 태권도가 문화와 어우러진 대회로 자리매김하는 것에 큰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대회 문의 516-735-3434.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뉴욕태권도송년잔치 ‘태권도인의밤’ 성황 (2016.12.13.)

박연환YH Park태권도 대표 개최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5638



 

 

 

  • |
  1. 박연환대회장등.jpg (File Size:78.9KB/Download:0)
  2. IMG_6037.jpg (File Size:76.4KB/Download:0)
  3. IMG_6275.jpg (File Size:68.3KB/Download: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