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북 압력 굴하지 않고 최대 수위까지 올리겠다"

 

(뉴욕=코리아위클리) 김명호 기자 = 아베 총리가 30일 참의원 예산 위원회에서 29일의 북한 미사일 발사에 대해 강경 발언을 이어갔다. 북한의 도발에 굴하지 않고, 압력을 최대 수위까지 높여 가겠다는 방침에는 변함이 없다는 내용이다.

 

 NHK에 따르면, 아오야마 시게하루 의원이 "북한 미사일에 대비한 도시 훈련이 너무 미흡하다"라고 지적하자, 아베 총리는 "미사일이 낙하했을 때 자신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는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 지 국민들이 이해하고, 실제적인 훈련의 반복이 중요하다"라면서 각 지자체에 훈련을 실시하도록 촉구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아베 총리는 "어떠한 도발 행위에도 굴하지 않고 국제 사회가 일치단결해서 북한에 대한 압력을 높여서 북한 쪽에서 대화를 요청하는 상황을 만들겠다는 기존의 방침에는 변함이 없으며, 그 뜻을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과 미국 트럼프 대통령에게도 전했다"고 NHK는 전했다.

 

이날 의회 예산 위원회에서는 모리토모 학원 문제에 관한 질의가 이어졌고, 국유 토지 매각금액 산정에 필요한 조사 서류가 작성되지 않은 것에 대해 오타 재무국장이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뉴스프로 번역팀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 |
  1. ave.jpg (File Size:32.5KB/Download:17)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640 몽골 바트톨가 대통령, 이번 주말에 구민과 면담 file 몽골유비코리.. 18.01.19.
639 몽골 몽골 국영은행 부행장에 G.Dulguun 임명 file 몽골유비코리.. 18.01.19.
638 몽골 엥흐볼드 국회의장 베트남으로 출국 file 몽골유비코리.. 18.01.19.
637 몽골 민주당교섭단체 국회본회의 불참 file 몽골유비코리.. 18.01.19.
636 몽골 일반은행에 관한 법률 통과 file 몽골유비코리.. 18.01.19.
635 태국 ▶ 와치라롱꼰 국왕 2월에 역사 테마 축제 지시 file 태국교민잡지 18.01.17.
634 몽골 [몽골 특파원] 베트남 하노이태권도협회를 가다 file 몽골브레이크.. 18.01.17.
633 태국 ▶ 황금빛의 푸미폰 전 국왕 화장 시설 해체 시작, 2개월 사이 약 400만명 방문 file 태국교민잡지 18.01.14.
632 몽골 [몽골 특파원] 국제체육기자연맹 선정 2017 올해의 남녀 선수 로저 페더러 & 세레나 윌리엄스 file 몽골브레이크.. 18.01.02.
631 몽골 [몽골 특파원] AIPS 체육 기자단, 2017 AIPS 올해의 체육상 4개 부문 인터넷 투표 진행 중 file 몽골브레이크.. 17.12.29.
630 태국 태국 꽃축제의 계절이 돌아왔다 file 태국교민잡지 17.12.27.
629 일본 “한미일 군사훈련 일본만 두드러져” 러전문가 file 뉴스로_USA 17.12.16.
628 태국 태국 실크왕으로 불렸던 ‘짐 톰슨’ 실종 수수께끼 file 태국교민잡지 17.12.10.
627 캄보디아 태권도로 하나된 양국의 아름다운 우정 file 뉴스브리핑캄.. 17.12.08.
» 일본 아베, 지자체에 북한 탄도 미사일 피난 훈련 촉구 file 코리아위클리.. 17.12.01.
625 캄보디아 친한국 캄보디아 공무원, 지식공유·전수의 장을 열다. file 뉴스브리핑캄.. 17.11.21.
624 몽골 몽골, 50년 전 오늘(1967. 11. 14), 건국 이래 사상 최초 메달 획득 file 몽골브레이크.. 17.11.18.
623 태국 ▶ 외래종 육식 플라나리아, 태국 각지에서 발견돼 주의가 요구됨 file 태국교민잡지 17.11.14.
622 태국 라마 9세 푸미폰 아둔야뎃 국왕, 영면에 들다. [6] file 태국교민잡지 17.11.06.
621 몽골 [몽골 특파원] 초그트바타르 외교부 장관, 제니퍼 갈트 미국 대사 접견 file 몽골브레이크.. 17.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