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국 제한·사회적 거리두기 등 조치 영향

 

11.png

(사진=scmp)

 

그동안 지지부진했던 홍콩 법원의 IT 기술 도입이 코비드19 ‘덕분에’ 홍콩 법원에 유례없는 변화의 바람을 일으켰다. 코비드19 사태가 장기화되고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가 실시되면서 홍콩 법원이 화상 회의, 유선 회의 등 원격 재판을 실시한 것이다.

 

지난 2월, 림스키 위엔(Rimsky Yuen) 법정 변호사는 자신이 맡은 수백만 달러 소송 건의 원격 재판을 위해 사무실에서 스피커 폰을 이용해 상대 변호사팀과 판사와 연결하여 공판을 진행했다. 관련 서류는 종이로 인쇄하는 대신 태블릿 PC를 통해 열람할 수 있었다. 이 재판은 홍콩에서 유선 전화로 실시된 최초의 원격 법정 재판으로 기록되었다.

 

그동안 진보적 변호사와 법률 전문가들은 홍콩 법원의 IT 시스템이 다른 해외 국가보다 도입이 느리다고 주장해왔다. 림스키 위엔 법정 변호사는 “코비드19 사태가 법률 산업을 포함해 여러 부문에서 IT 기술 도입의 필요성을 깨닫게 했다”고 말하며 “모든 재판 유형에 원격 재판이 적합하진 않지만, 홍콩 사법부의 IT 기술 도입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코비드19 확산세가 거세지면서 지난 1월 29일부터, 법원과 등록 사무소들이 휴회 기간을 가졌다. 형사 사건, 시간적으로 민감한 법원 명령건, 보석 신청 등 긴급한 사안을 제외하고는 대부분 소송 및 재판들이 중단되었다.

 

사법부 대변인은 휴정 기간 동안 사법부 심리, 민사 소송 등 10건의 재판이 화상 또는 유선 등 원격으로 재판이 진행되었다고 밝혔다.

 

전염병 확산이 완화되면서 5월 4일부터 법원 업무가 재개되었다. 법원에 입장하는 모든 사람들은 체온을 재고 마스크 착용을 해야 하며, 법원 로비와 법정 내 좌석 수를 절반으로 줄였다.

 

사법부 대변인은 배심원 참여 재판의 경우, 미국처럼 줌(Zoon) 등 화상 회의 플랫폼을 이용할 가능성이 매우 낮으며 배심원 간 좌석 간격을 벌리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에 맞는 적절한 조치를 마련할 것이라고 전했다.

 

홍콩법률협회는 “이번 달 초, 변호사협회와 IT 전문가들로 이루어진 기술위원회가 법원 화상 회의 장비 테스트를 실시했다. 화상 회의 장비 테스트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지만, 고위 관계자가 참여할 정도로 많은 관심과 주목 속에서 진행되었다”고 말했다.

 

림스키 위엔 법정 변호사는 “현재 코비드19 사태 이후에도 당분간 비행기 운행이 원활하지 않고 입국 제한 조치가 언제 완화될지 모르기 때문에 홍콩 법원은 기존과 다른 방법을 고민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최근, 코비드19 사태로 홍콩 비거주자의 홍콩 입국이 금지되면서 모스크바에 거주 중인 증인이 화상 회의를 통해 증언하는 사례가 있었다.

 

지난 4월 초, 고등법원 제리미 푼(Jeremy Poon) 판사는 원격 화상 재판에 대한 첫 번째 지침을 발표했다. 여기에는 원격 재판 가능한 민사 소송 유형, 판사 및 변호사들의 복장 등이 포함됐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11.png (File Size:443.2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99 중국 중국 심천 남산(南山)에서 주해까지 30분이면 도착? 라이프매거진 20.05.27.
898 중국 중국 최고검: 코로나19 기간 범죄행위로 3700여 명 검거 라이프매거진 20.05.27.
897 중국 중국 광저우 파저우(琶洲)에서 120분이면 홍콩공항 도착 라이프매거진 20.05.27.
896 홍콩 국제 유가 하락에도 홍콩 휘발유 가격 상승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5 홍콩 고용 한파에 대졸자 취업문 더욱 좁아져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4 홍콩 세계 상업 지구 순위, 센트럴 작년 11위에서 13위로 하락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3 홍콩 카우룽 시티 재개발로 아파트 3천 채 이상 공급 기대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2 홍콩 전인대 ‘홍콩 국가보안법’ 추진에 홍콩 달러화 급락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1 홍콩 中 홍콩 국가보안법 직접 제정, 일국양제 훼손 우려로 반발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0 홍콩 2020년 5월 4주차 '퀵' 주간 요약 뉴스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89 중국 핸드폰내의 이 사진은 바로 삭제...많은 사람들이 피해를 봐.. 라이프매거진 20.05.25.
888 중국 간밤에 무슨 일이? 헬멧 가격이 갑자기 왜 폭등해? 라이프매거진 20.05.20.
887 홍콩 웨강아오 대만구, 금융시장 연계 촉진 계획 발표 file 위클리홍콩 20.05.19.
886 홍콩 Covid-19 검역 강화에 해상 밀수범죄 기승 file 위클리홍콩 20.05.19.
» 홍콩 Covid-19 ‘덕분에’, 최초로 원격 재판 열려 file 위클리홍콩 20.05.19.
884 홍콩 경찰불만처리위원회, 경찰들의 시위 진압 ‘시스템적 문제없어’ file 위클리홍콩 20.05.19.
883 홍콩 개학 앞두고 교육청 새로운 지침 발표 file 위클리홍콩 20.05.19.
882 홍콩 아태 지역 상업용 부동산 투자액, 10년래 최저 file 위클리홍콩 20.05.19.
881 홍콩 2020년 5월 3주차 '퀵' 주간 요약 뉴스 file 위클리홍콩 20.05.19.
880 중국 가슴으로 보는 그림 - 코로나19기간 응원 메시지 라이프매거진 20.0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