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등의결권주식 보유기업, 상장 문턱 낮춘다

IT 대형 기업 상장 유치 기대

 

2.png

(사진=scmp)

 

홍콩증권거래소(HKEX)가 중국계 IT 공룡들의 홍콩 증시 상장 유치를 위해 차등의결권 주식 보유 주주에 대한 요건을 확대한다. 주요 핵심 변경사항은 차등의결권 주식 보유 개인 주주로 구성됐던 기업에게 허용됐던 상장 요건이 차등의결권 주식 보유 법인 주주로 구성된 기업으로 상장 문턱이 낮아진다.

 

차등의결권 주식은 보통주와 다른 주식인 종류주 중 하나로, 창립자, 핵심 임원 등 특정 주주에게 1주당 더 많은 의결권을 부여한다.

 

미중 갈등이 심화되는 가운데 HKEX의 이번 제안은 그동안 홍콩 상장 요건에 부합되지 못해 미국 시장으로 향했던 중국계 IT 기업들을 홍콩으로 유치시킬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홍콩은 차등의결권 제도에 따라 가중 투표권(weighted voting right) 주식을 가진 법인 주주로 이루어진 WVR 구조 기업에 대하여 상장을 허용하지 않고 있다. 반면 미국, 싱가포르 등에서는 WVR 구조 기업의 상장을 허용하고 있다. WVR 구조의 중국계 IT 공룡기업 최소 38개 이상이 홍콩의 상장 요건 제한으로 미국행을 선택했다. HKEX의 제안서에 따르면, 약 42%의 미국 상장 중국계 IT 기업이 WVR 구조를 가졌다.

 

HKEX의 이번 움직임으로 지난 2018년에 실시한 대대적인 상장 제도 개혁 이후 한층 더 제한이 완화된다. 2018년 4월, HKEX는 종류주 발행 기업의 홍콩 상장을 허용하면서 차등의결권 주식을 보유한 개인 주주로 구성된 기업이 홍콩 증시에 상장할 수 있게 됐다. 덕분에 세계 4위 스마트폰업체 샤오미, 중국 최대 배달앱 메이퇀디엔핑이 홍콩 증시 상장뿐 아니라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알리바바 그룹 홀딩스의 홍콩 2차 상장까지 성공적으로 유치했다. 이번 HKEX 제안은 한 단계 더 나아가 차등의결권 주식을 보유하고 있는 법인 주주로 구성된 기업에 대해서도 상장을 허용하게 된다.

 

BDO 회계법인 기업의 클레멘트 챈(Clement Chan) 전무는 “차등의결권 주식 보유 개인 주주에서 법인 주주로 확대하는 것은 매우 당연한 흐름이다”고 말했다.

 

금융서비스개발위원회는 “기존 가중투표권 주식 보유 법인 주주 기업에 대한 상장 제한으로 전 세계 약 300개 후보 기업들이 홍콩 상장의 기회를 잃었다. 이번 HKEX의 제안은 IPO 시장으로써의 홍콩의 경쟁력을 고취하는 동시에 투자자들의 이익을 보호해줄 수 있다”고 말했다.

 

법률기업 데커트(Dechert)의 스테판 챈(Stephen Chan) 파트너는 “이번 HKEX의 상장 제한 규정 변화로 IPO 시장으로써 홍콩의 매력이 한층 더 높아졌다. 특히 그동안 특수 법인 구조로 상장이 어려웠던 기업들이 상장 기회를 갖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업계 전문가들은 소수의 주주가 기업 경영에 지나치게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다고 우려하면서 보통주 주주들에 대한 보호장치가 마련되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브루노 리(Bruno Lee) 홍콩투자펀드협회 회장은 HKEX가 제안한 보통주 주주에 대한 보호장치가 충분치 않다고 지적하며 “법인 주주의 가중 투표권 주식 보유 기한 10년 미만, 개인 주주의 의결에 따라 보유 기한 최대 5년 연장할 수 있는데 보유 기한이 지나치게 길다. 연장 기한을 5년에서 3년으로 단축해야 한다. 또한 가중투표권 주식 보유 주주를 개인 또는 법인 중 하나로만 제한해야 한다”고 말했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2.png (File Size:691.7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903 홍콩 국가보안법 갈등, 주택 시장에 추가 압박 file 위클리홍콩 20.06.02.
» 홍콩 홍콩증권거래소, ‘상장 요건 완화’ file 위클리홍콩 20.06.02.
901 홍콩 금융 전문가들 ‘미중 갈등 심화에 페그제 굳건’ 주장 file 위클리홍콩 20.06.02.
900 홍콩 2020년 6월 1주차 '퀵' 주간 요약 뉴스 위클리홍콩 20.06.02.
899 중국 중국 심천 남산(南山)에서 주해까지 30분이면 도착? 라이프매거진 20.05.27.
898 중국 중국 최고검: 코로나19 기간 범죄행위로 3700여 명 검거 라이프매거진 20.05.27.
897 중국 중국 광저우 파저우(琶洲)에서 120분이면 홍콩공항 도착 라이프매거진 20.05.27.
896 홍콩 국제 유가 하락에도 홍콩 휘발유 가격 상승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5 홍콩 고용 한파에 대졸자 취업문 더욱 좁아져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4 홍콩 세계 상업 지구 순위, 센트럴 작년 11위에서 13위로 하락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3 홍콩 카우룽 시티 재개발로 아파트 3천 채 이상 공급 기대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2 홍콩 전인대 ‘홍콩 국가보안법’ 추진에 홍콩 달러화 급락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1 홍콩 中 홍콩 국가보안법 직접 제정, 일국양제 훼손 우려로 반발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90 홍콩 2020년 5월 4주차 '퀵' 주간 요약 뉴스 file 위클리홍콩 20.05.26.
889 중국 핸드폰내의 이 사진은 바로 삭제...많은 사람들이 피해를 봐.. 라이프매거진 20.05.25.
888 중국 간밤에 무슨 일이? 헬멧 가격이 갑자기 왜 폭등해? 라이프매거진 20.05.20.
887 홍콩 웨강아오 대만구, 금융시장 연계 촉진 계획 발표 file 위클리홍콩 20.05.19.
886 홍콩 Covid-19 검역 강화에 해상 밀수범죄 기승 file 위클리홍콩 20.05.19.
885 홍콩 Covid-19 ‘덕분에’, 최초로 원격 재판 열려 file 위클리홍콩 20.05.19.
884 홍콩 경찰불만처리위원회, 경찰들의 시위 진압 ‘시스템적 문제없어’ file 위클리홍콩 20.0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