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비드19 확산이 주요 원인

 

12.png

(사진=The Standard)

 

올해 행복 지수 조사 결과, 55세 이상이 가장 높고 18세 이하의 청소년이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는 코비드19 확산이 시민들의 행복 지수를 낮춘 주요 원인으로 꼽았다.

 

비영리단체 홍콩 위케어(HK.WeCARE)가 지난 9월 총 1,827명을 대상으로 행복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평균 점수 10점 만점에 6.16점으로 나타나, 작년 6.15점과 비슷한 수준이다. 그러나 2018년(6.40점)과 2017년(6.54점) 행복 지수와 비교했을 때 행복도가 크게 하락했다.

 

행복 지수 10점 만점에 7점 이상을 답변한 응답자는 48.5%였으며, 4점 이하는 18.2%였다.

 

12~18세의 청소년의 평균 행복 지수는 5.87점으로 전체 연령층 중 가장 낮았다. 반면 55세 이상의 평균 행복 지수는 6.61점으로 가장 높았다.

 

설문조사를 이끈 사이먼 람(Simon Lam Ching) 폴리텍대학 간호학 부교수는 “일반적으로 청소년들이 전체 연령층 중 행복 지수가 가장 높은데 올해는 가장 낮아 매우 유감스럽다. 작년 홍콩 시위에 이어 올해 코비드19 확산과 휴교가 청소년들의 정서적 불만을 가중시켰다”고 말하며 “대체로 응답자들은 우리의 일상생활을 바꿔버린 코비드19에 대한 불만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염병 확산으로 여행이 제한되고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가 시행되면서 일상생활에 영향을 미쳤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정치, 경제, 환경 등 10가지 삶의 질 질문 중 ‘정부 통치’(3.03점), ‘정부에 대한 신뢰도’(3.04점), ‘정치와 사회’(3.31점)에 대한 만족도가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35세 이하 연령층들의 만족도가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비아 챈(Sylvia Chan May-kuen) 홍콩위케어 대표는 “작년 홍콩 시위는 젊은 층 지지자가 많았던 만큼 시위를 대처하는 정부에 대한 불만이 청소년과 청년들의 행복 지수에 영향을 미쳤었을 수 있다. 정부는 시민, 특히 젊은 층과의 소통을 늘려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여성의 평균 행복 지수는 6.1점으로 작년 6.22점보다 낮아졌다. 반면 올해 남성의 평균 행복 지수는 6.24점으로, 작년 6.08점보다 오히려 높아졌다.

 

틱 치윈(Tik Chi-yuen) 박사는 “여성은 이미 일과 살림을 병행으로 업무량이 많은 상황에서 코비드19로 인한 휴교로 자녀들이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자 더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12.png (File Size:836.6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홍콩 홍콩인 행복 지수 6.16점…청소년 최저 file 위클리홍콩 20.11.03.
1055 홍콩 홍콩 주민, 원격으로 中 은행 계좌 개설 허용 file 위클리홍콩 20.11.03.
1054 홍콩 정부 고용 청소 용역, 수행 능력 7.5점에 4점 미만 file 위클리홍콩 20.11.03.
1053 홍콩 Covid-19 이후 청소년 디지털 중독 위험 증가 file 위클리홍콩 20.11.03.
1052 홍콩 불법 주차 과태료 ‘딱지’, 두 배 이상 늘어 file 위클리홍콩 20.11.03.
1051 홍콩 ‘세계 법질서 지수’ 홍콩 82위로 순위 급락 file 위클리홍콩 20.11.03.
1050 홍콩 홍콩 주간 요약 뉴스(2020년 11월 1주차) file 위클리홍콩 20.11.03.
1049 홍콩 신규 여성 암 환자, 급증…남성 환자 곧 추월 file 위클리홍콩 20.10.27.
1048 홍콩 지나친 Covid-19 정보 전송, 가족 관계에 악영향 file 위클리홍콩 20.10.27.
1047 홍콩 홍콩 대학교들, 올해 평균 입학 점수 하락 file 위클리홍콩 20.10.27.
1046 홍콩 재외 홍콩인 ‘中에 홍콩 선거 투표소 설치하는데 우린 왜 안돼?’ file 위클리홍콩 20.10.27.
1045 홍콩 홍콩, OECD PISA 2018 ‘글로벌 역량’ 3위 file 위클리홍콩 20.10.27.
1044 홍콩 1~9월 외국인 취업비자 발급, 전년 대비 3분의 1로 줄어 file 위클리홍콩 20.10.27.
1043 홍콩 홍콩 주간 요약 뉴스(2020년 10월 5주차) file 위클리홍콩 20.10.27.
1042 홍콩 팬데믹 기간 온라인 ‘펌프 앤 덤프’ 사기 극성 file 위클리홍콩 20.10.20.
1041 홍콩 관광업 ‘Covid-19 검사비 저렴해야 트래블 버블 활성화 가능’ file 위클리홍콩 20.10.20.
1040 홍콩 청소년·청년 정신건강 악화, ‘코로나 블루’ 경고 file 위클리홍콩 20.10.20.
1039 홍콩 중국 본토 출신, 홍콩 금융업 일자리 위협 file 위클리홍콩 20.10.20.
1038 홍콩 홍콩 감염률·사망률, 전 세계 최저 수준 file 위클리홍콩 20.10.20.
1037 홍콩 정부, ‘법정 공휴일 12일 → 17일로 증가’ 제안 file 위클리홍콩 20.1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