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에서 한반도까지 무려 16,000km나 되는 거리를 오로지 평화통일을 위하여 두 발로 뛰고 있는 마라토너 강명구씨가 드디어 비슈케크에 3일 도착,휴식을 취한 뒤  6일 오전 7시경 인근국가인 카자흐스탄 알마티로 향했다.

강명구 마라토너는 지난해 9월 1일 네델란드 헤이그를 출발해 장장 1년 2개월에 걸쳐 17개국 1만 6,000km 여정으로 유라시아 대륙을 횡단, 올 10월말쯤 북한을 거쳐 DMZ를 통과해 서울로 돌아갈 예정으로 뛰고있다.

지난 4월17일부터 18일까지 우즈베키스탄에서는 강명구씨의 도착에 맞추어 평화마라톤 8,000km돌파를 축하하기 위한 각종 평화 문화제가 타슈켄트에서 열리기도 했지만 비쉬켁에서는 특별한 일정 없이 다음 출발을 위해 휴식을 취하고 있다.


 

강명구씨는 기자와 만난 자리에서 "최근 남북관계가 이렇게 잘 풀리는 것이  내가 달리면서 사람들 가슴속에 있는 '평화의 마음'을 엮어내는 일이 하늘에 상달된 기분이라며  중국 단동을 거쳐 북한으로 들어가 대규모 평화축제를 개최하고 싶다"라고 자신을 보였다.

지난 8개월간 대륙을 달리며 지구촌 곳곳에서 만나는 사람들이 평화를 열망하는 마음을 엮어내고, 평화한반도의 꿈을 널리 널리 퍼뜨리고 있었는 강명구 평화마라토너는 지난 2015년, '남북평화통일' 배너를 가슴에 달고, 아시아인 최초 美 대륙 5,200km를 단독 횡단한 바 있다.

  • |
  1. IMG_0044.JPG (File Size:1.64MB/Download:7)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627 러시아 러산업박람회 한국 문화관광제 개최 뉴스로_USA 18.06.14.
626 러시아 푸틴, 남북한에 공동 인프라 프로젝트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13.
625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韓사찰음식제와 다도회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6.09.
624 러시아 모스크바 민주평통 협의회 하태역 주러 대한민국 대사관 정무공사 감사패 전달 file 모스크바매일.. 18.06.08.
623 러시아 러시아 ‘푸시킨문학상-리체이’시상식 뉴스로_USA 18.06.07.
622 러시아 韓기업가들 러시아서 경전철 건설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03.
621 러시아 러방송 가야금 연주자 유선미교수 인터뷰 file 뉴스로_USA 18.06.01.
620 러시아 ‘文대통령의 북미정상회담 구하기’ 러기자 file 뉴스로_USA 18.06.01.
619 러시아 러시아서 춘계 한국문화제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5.29.
618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한러포럼 16일 개막 뉴스로_USA 18.05.22.
617 러시아 남북 정상회담 실무진이였던 박형일 통일정책 협력관 모스크바 교민 정책 설명회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7.
616 러시아 산업부ㆍKOTRA, ‘모스크바 한류 박람회’ 불 붙는 모스크바 한류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5.
615 러시아 ‘7세기 거대국가 발해 관료주의로 망해’ 러 매체 file 뉴스로_USA 18.05.14.
614 러시아 ‘러시아 사하공화국 주민들 북한여행 쉬워져’ 인터팍스통신 file 뉴스로_USA 18.05.14.
613 러시아 2018 모스크바, 한마음 체육대회 성황리에 마쳐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0.
612 러시아 韓그린에너지 스마트기업들 주목 file 뉴스로_USA 18.05.08.
611 러시아 ‘남북화해 러시아에 이득’ 인터팍스 통신 뉴스로_USA 18.05.08.
» 키르기스스탄 17개국 16.000km를 달리는 평화마라토너, 키르기즈에 도착하다. file KG한인일보 18.05.06.
609 러시아 따따르스탄에 울려 퍼진 K-Cultures file 뉴스로_USA 18.05.01.
608 러시아 러시아 대학 한국학 교과서 편찬 file 뉴스로_USA 18.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