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2020015_9430.jpg

 

영국 경찰, 노상강도·도둑 해결율 5% 미만 


낮시간이 눈에 띄게 짧아지면서 좀도둑 집도둑이 ‘활약’하는 계절이 돌아왔다. 
신학년 신학기를 맞아 자녀 통학과 과외 등으로 집을 수시로 비우는 사이  피해를 당하기 쉽다.
남미 칠레 전문절도 범죄조직원들이 영국으로 넘어와 절도행각을 상당 규모로 벌였다. 런던경찰청은 올 8월까지 36명의 칠레 국적 범죄(용의)자를 체포했다고 영국 언론이 최근 보도했다.
16명은 유죄판결이 내려졌고 8명은 추방되었다. 이들은 한인이 많이 사는 Surrey와 뉴몰든이 속한 런던 남서쪽에서 집중적으로 공원이나 골프장 인접한 한적한 주택가 빈집을 노렸다. 
또한 집 침입시 정원에 있는 탁자나 의자 혹은 사다리를 이용해 윗층(한국식 2층)에 들어갔다. 집 경보장치(알람)가 입구와 아래층 움직임에만 작동함을 노렸다고 경찰은 말했다.
한편 영국 경찰은 예산 절감 때문에 수 년째 위축된 활동을 하고 있는 듯하다. 또한 근무시간 불규칙과 업무 과중 등으로 이직자가 계속 늘고 있다.
2017년 노상강도나 도둑 해결율은 5%에도 못 미친다고 영국 유력신문 선데이 타임즈가 보도했다.
또한 검거 용의자가 처벌받는 경우는 최근 5년 사이 절반 이상 줄어든 9%에 그쳤다는 경찰 공식자료를 함께 밝혔다.
런던경찰청(메트로폴리탄 폴리스)은 올 4월까지 지난 12개월간 수도권 발생 도둑 범죄 해결은 4% 이하라고 인정했다.
잉글랜드와 웨일즈에서 마약류 범죄 해결은 58%로 가장 높았고 차량 도난/훼손/내용물 분실 등 차 관련 해결은 1.55%, 자전거 도난 해결은 1.62%로 가장 낮았다.              

 

경찰이 조언하는 도둑예방 수칙

 

① 외출 여행 등 집 비울 시 문단속 철저, 집 안과 주변 전구(불)을 켜라. 
도둑은 (창)문 열렸거나 컴컴한 곳을 우선 대상으로 삼는다. 집 뒷편이나 정원 쪽도 신경써야 한다.

 

② 경보장치나 CCTV 설치하라. 
세들어사는 집이면 주인과 상의하라. 설비 종류나 비용 분담 등 도움 받을 수도 있다. 자기 집이면 신뢰가거나 소개받은 업체 여러 곳 견적 받아 결정하라. 가격 저렴하며 성능 좋은 DIY(자가설치) 세트도 다양하게 판매중.

 

③ 집 입구 잘 보이도록 나무 울타리(헤지 hedge) 가지치기 등 정리정돈하라.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67 프랑스 한류 붐을 이끌고 있는, 코리안페스티벌 프랑스존 18.09.20.
866 프랑스 프랑스 지방 도시의 한국 축제들… 프랑스존 18.09.20.
865 프랑스 15구청 광장의 코리안 페스티벌, 축제는 시작됐다 프랑스존 18.09.20.
864 프랑스 프랑스, EU국가 중 가장 많은 의료비 지출 (1인당 3,000유로) 프랑스존 18.09.20.
863 프랑스 프랑스인 20%, 1일 3식 할 경제적 여유 없어 프랑스존 18.09.20.
862 프랑스 시테 한국관은 재불한인들의 오랜 염원과 그 결실임을 잊지 말아야... 프랑스존 18.09.20.
861 프랑스 시테 한국관을 파리의 한국 랜드마크로… 프랑스존 18.09.20.
860 프랑스 프랑스에서 진화하고 있는 한류 프랑스존 18.09.20.
859 프랑스 상상 그 이상의 한류, 파리에서도 불타 오르네… 프랑스존 18.09.20.
858 이탈리아 김현안무가 아브라모비치와 협업 논의 file 뉴스로_USA 18.09.17.
» 영국 ‘도둑 극성’ 칠레 범죄조직 가세 코리안위클리 18.09.12.
856 이탈리아 공연연출가 김현 보그지 모델 화제 file 뉴스로_USA 18.09.11.
855 프랑스 반크청년들 佛박물관, 日교육사이트 직지 오류 시정 file 뉴스로_USA 18.09.06.
854 영국 영국에는 왜 찬물 뜨거운 물 수도꼭지 따로?  코리안위클리 18.09.05.
853 영국 왜 영국 화장실 스위치는 끈일까? 코리안위클리 18.09.05.
852 프랑스 프랑스의 한인들에게 '역사란 무엇인가?' 프랑스존 18.08.30.
851 영국 해외동포들 4년째 세월호 집회 file 뉴스로_USA 18.08.25.
850 프랑스 100년전, 빛바랜 사진 속 프랑스의 한인들 프랑스존 18.08.23.
849 프랑스 프랑스 한인 100년사 출간을 준비하며… 프랑스존 18.08.23.
848 영국 광복절 기념식, 박 대사 첫 인사 가져 코리안위클리 18.08.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