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45-트로티넷트.jpg

 

 

9월 21일 엘리자벳 보른느 교통부장관은 새로운 이동수단인 트로티넷트의 인도 주행을 금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로티넷트의 사용이 급속히 확산되고 있으나 이의 이용에 관한 규칙이 모호하다. 트로티넷트가 40km로 달릴 경우 인명피해를 낼 수도 있어 위험할 수도 있다는 판단이다. 

보른느 장관은 새 법규에 전기 트로티넷트의 보행자 도로 주행금지가 포함될 것이라고 밝혔다. 

전기 트로티넷트는 빨리 달릴 수 있으므로 보행자 도로로 다닐 수 없고, 차도나 자전거 도로를 이용해야 한다. 

 

새 규정에 의하면 6 kmh까지는 보행자 도로만, 6 kmh에서 25 kmh 사이는 자전거 도로에서 달려야 한다. 25 kmh 이상은 자전거처럼 차도로 다닐 수 있다.

보호장비(헬멧) 장착도 필수가 되고, 지역에 따라 트로티넷트 사용을 금지할 수 있는 권한이 있기 때문에 이용하려는 시청에 문의하여 확인해 보아야 한다. 

또한 신호위반, 도로주행, 과속운전 등의 벌금은 4~7유로이다. 고의로 보행자에게 상해를 입힌 경우 1년 징역형에 벌금 1만5000유로의 벌금을 부과할 수 있다.

 

【프랑스(파리)=한위클리】 편집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976 프랑스 럭셔리 명품처럼 거래되는 유럽 여권과 체류증 프랑스존 18.10.19.
975 프랑스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대 브랜드는? 프랑스존 18.10.19.
974 프랑스 ‘슈퍼탤런트’ 대회 유럽 일주 file 뉴스로_USA 18.10.19.
973 프랑스 쿠르베 ‘세상의 기원’ 모델 밝혀졌다 프랑스존 18.10.05.
972 프랑스 파리 지하철에서 만난 무명 아티스트를 찾아요 프랑스존 18.10.05.
971 프랑스 제1회, Phil Art rt Festival~! 4대륙의 축제 프랑스존 18.10.05.
970 프랑스 마크롱 대통령 지지율 29%대로 급락 프랑스존 18.10.05.
» 프랑스 ‘트로티넷트’ 보행자 도로 주행금지 규칙 세운다 프랑스존 18.10.05.
968 프랑스 낡은 차량 폐차수당 신청 폭주.. 17만 건 프랑스존 18.10.05.
967 프랑스 ‘유럽문화유산의 날’ 프랑스의 문화재 현황은? 프랑스존 18.09.27.
966 프랑스 사하라 남쪽 아프리카, 세계 극빈층 계속 증가세 프랑스존 18.09.27.
965 프랑스 파리의 중심 4개 구, 월 1회 차 없는 거리로… 프랑스존 18.09.27.
964 프랑스 유럽중앙은행 새 100유로, 200유로 권 발행한다 프랑스존 18.09.27.
963 프랑스 Ouigo TGV 저가형 서비스 확대한다 프랑스존 18.09.20.
962 프랑스 프랑스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브랜드 1위는 삼성(SAMSUNG) 프랑스존 18.09.20.
961 프랑스 러시아 관광객, A1 고속도로에서 또 강도 피해 프랑스존 18.09.20.
960 프랑스 관광의 새로운 트렌드... 산업체 방문 프랑스존 18.09.20.
959 프랑스 캠핑카, 자유와 낭만의 로드 트립~ 프랑스존 18.09.20.
958 프랑스 열애 중인 발스 전 총리, 이번엔 바르셀로나 시장에 도전? 프랑스존 18.09.20.
957 프랑스 파리, 기록적인 관광객 증가로 행복한 비명 프랑스존 18.0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