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4-캠퍼스프랑스.jpg

 

 

캠퍼스 프랑스 (Campus France)에 따르면 2017년에 프랑스의 외국인 학생 수가 전년에 비해 4,6% 증가했다고 한다.

 

UNESCO에 따르면 프랑스는 외국 학생 수용에서 비 영어권에서는 제1위이며, 영어권을 포함하는 전 세계에서는 제4위다. 

 

프랑스는 2016-2017 학년도에 고무적인 결과를 기록했다. ‘프랑스 대학 교육 진흥청’(AFPE)이 4월 12일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에 프랑스의 외국인 학생 수가 전년에 비해 4,6% 증가하여 323 933명에 달했다고 한다.

 

전 세계 학위는 작년에 6,2% 증가로 급속히 성장하고 있다. 이 부문에서 프랑스는 10년 전부터는 계속 하향세였고 반면, 프랑스 학생들이 외국에 유학 가는 것은 점점 증가하고 있었다. 2015-2016년에 8만 명의 프랑스 학생이 유학을 갔다.  5년 사이 41%가 증가한 것이다. 유럽 에라스무스(Erasmus) 프로그램에서도 프랑스가 가장 많은 유학생 수를 기록한다. 

 

캠퍼스 프랑스에 따르면, 외국인 학생의 다수 (52,4%)가 여학생이다. 외국 여학생들은 (전체의 1/3) 프랑스 여학생들 (전체의 1/4)보다 많이 기초 과학을 택한다. 

 

프랑스에 유학 온 학생들을 국적별로 보면 모로코가 제1위, 그 다음이 중국, 튀니지, 알제리, 이태리 순이다. 외국 학생의 71%(231,120 명)가 2016-2017년에 대학교를 택했다. 대학을 택한 학생 수는 5년간 5,1% 증가했다. 그랑-제콜, 특히 상계 그랑-제콜에 전년대비 5000 명 더 많은 외국 학생이 등록하여 23,7%라는 증가율을 나타냈다.

 

학위를 취득하기 위한 유학생 수에서 프랑스는 미국, 영국, 오스트레일리아 다음 세계 4위이고, 독일이 프랑스를 바짝 뒤쫓고 있다. 학위 취득을 위한 프랑스의 외국 유학생 수가 2015-2016년에 239 000명이었는데, 독일은 228 800명, 러시아는 226 400명이었다.

 

2005년에서 2015년 사이에 프랑스에 외국 학생 수가 줄은 것은, 학위를 가진 외국 학생의 취업을 제한하는 임시 체류증 때문이었다.

최근에 외국 학생 유치에 이로운 조치들이 취해졌다. 특히 프랑스에서 학위를 한 아프리카 학생들을 위한 이동 비자 수를 늘리기로 한 것 등이다.

 

전 세계 유학생 수는 460만 명이다. 전 세계 대학생 인구의 2,2%다. 

외국 학생 유치 경쟁은 끝나지 않았다. 중국은 2025년에 미국 다음으로 많은 외국 유학생을 유치하는 것이 시진핑 주석의 꿈이다.    

 

 

 【프랑스(파리)=한위클리】 편집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41 스페인 유로파리그 준결승 日전범기 파문 file 뉴스로_USA 18.05.08.
840 프랑스 남프랑스 알피 산맥의 드라이브 코스 프랑스존 18.04.26.
» 프랑스 프랑스, 외국인학생 4.6% 증가 프랑스존 18.04.26.
838 프랑스 장-뱅상 플라세 전 장관의 참회, '부끄럽다, 알콜중독도 치료하겠다' 프랑스존 18.04.26.
837 프랑스 프랑스 40여 개 도시에 '아르노 벨트람' 거리 조성된다 프랑스존 18.04.26.
836 프랑스 파리의 AirBNB 주택 임대 82%가 불법 프랑스존 18.04.26.
835 프랑스 시리아 대통령 레지옹 도뇌르 훈장 반환 프랑스존 18.04.26.
834 프랑스 윤곽드러나는 프랑스 의회 개혁안 프랑스존 18.04.19.
833 프랑스 인기 좋은 여름 휴가철 job은? 프랑스존 18.04.19.
832 프랑스 에어 프랑스 파업으로 1억7천만 유로 손실 프랑스존 18.04.19.
831 프랑스 프랑스, 올해 230만 명 채용한다 프랑스존 18.04.19.
830 프랑스 노벨문학상 수여하는 한림원, 성 스캔들로 들썩 프랑스존 18.04.19.
829 프랑스 '노벨 문학상 수상' 작가 르 클레지오의 '빛나, 서울 하늘 아래' 불어판 소설 출간 프랑스존 18.04.19.
828 영국 英매체 ‘김정은 방중’ 관심 file 뉴스로_USA 18.03.31.
827 프랑스 500년 시공을 초월한‘천재탄생’ 틴토레토 프랑스존 18.03.27.
826 프랑스 프랑스인들의 직업별 월급은 얼마? 프랑스존 18.03.27.
825 프랑스 2018 평창올림픽 프랑스 메달리스트는 상여금을 얼마나 받을까? 프랑스존 18.03.27.
824 프랑스 유럽 여러 나라의 최저 임금 프랑스존 18.03.27.
823 프랑스 '평창 올림픽은 역대 최상이었다'... 외신들 극찬 프랑스존 18.03.27.
822 프랑스 평창에서 영웅이 된 프랑스 선수, 마르탱 푸르카드 프랑스존 18.0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