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역기자 첫 개별 방북취재

‘통일 기러기’ 로창현의 ‘평양 오딧세이’

 

 

Newsroh=정현숙기자 newsroh@gmail.com

 

 

1542981926171.jpg

 

 

“평양주민들도 그럽니다. 자고 일어나면 바뀐다구요.”

 

최근 현역기자 최초로 개별 방북취재를 하고 돌아온 로창현 뉴스로 대표기자가 23일 방북 취재기를 전하는 특별강연을 가졌다.

 

로창현 기자는 이날 광화문 변호사회관 10층 조영래 홀에서 ‘통일기러기 로창현의 평양오딧세이’ 제하의 강연에서 남북정상의 3차례 만남과 북미정상회담이후 빠르게 바뀌는 현재의 평양과 북한 주민들의 생생한 모습을 소개했다. 이번 강연은 해외교포문제연구소(이사장 이구홍) 주최, 주권자전국회의 협찬으로 마련됐다.

 

 

1542982379892.jpg

 

 

로창현 기자는 지난 10일부터 17일까지 7박8일간 평양과 판문점 북측지역, 개성, 자강도 향산 일대를 취재하고 돌아왔다. 방북엔 미주에서 풀뿌리통일운동을 하며 북미간 문화교류사업을 추진하는 AOK(액션원코리아)의 정연진 상임대표와 권용섭 여영란 부부화가도 함께 했다.

 

뉴욕기반의 글로벌웹진 ‘뉴스로(www.newsroh.com)’를 이끌고 있는 로창현 기자는 강연에선 현지 촬영한 수천장의 사진중 약 800여장을 주제별로 소개하고 일부 동영상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4429ceb8c54bb214c3a71630607d45e5_20181124171622_cxgtcdzb.jpg

 

 

지금 평양에서는 아파트와 사무실 등 대형 건설공사가 곳곳에서 진행되는 등 스카이라인이 하루가 다르게 바뀌고 있다. 이곳 때문에 현지 시민들은 “이건 또 언제 생겼어? 자고 일어나면 바뀌네”하며 놀라움 섞인 말을 하는게 일상이 되고 있다.

 

사람들의 표정도 밝고 특히 평양 시내에서는 강아지를 데리고 산책하는 시민들의 모습이 심심치 않게 보여 북한에서도 애견문화가 서서히 자리잡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밤거리의 여성교통경찰은 야광안전띠는 물론, 전기불이 번쩍이는 조끼를 착용해 시선을 끌었고 려명거리와 창전거리의 현대식 초고층 아파트들의 화려한 야경(夜景)도 인상적이었다.

 

또 고려호텔 45층 회전전망대에선 평양의 랜드마크 중 하나인 105층 류경호텔이 네온사인을 활용해 건물 전체에 글과 화면을 눈부시게 투사하는 장관(壯觀)이 밤 늦게까지 펼쳐져 감탄을 자아내게 했다.

 

 

1542982070982.jpg

 

 

로창현 기자는 “여전히 가혹한 대북제재속에서 절전(節電)을 생활화하는 등 연료와 전기를 아끼고 있지만 평양은 물론, 개성에 이르기까지 많은 아파트에 태양광 패널을 설치하는 등 적어도 생활면에서 전기 사정이 나쁘다는 인상을 받지 못했다”고 말했다.

 

판문점 북측 지역엔 한국전쟁 정전회의와 휴전협정조인식이 열린 건물과 판문각 등을 둘러보는 유럽과 중국 관광객들이 쉼없이 몰려들고 있다. 지난달 남북 당국이 JSA 비무장화 합의한대로 북측 지역에서는 모든 군인들의 비무장 상태로 근무했고 여유로운 미소로 관광객들을 응대했다.

 

대표적인 운동화 제조공장인 류원 신발공장은 자체 개발한 신형 기계들이 제조 라인을 구축한 가운데 쾌적한 근무환경에서 근로자들이 다양한 기능과 색상의 신발들을 생산하고 있었다. 로창현 기자는 “컴퓨터 통제실이라 할 수 있는 류원신발공장 통합체계실도 공개했는데 벽 한쪽에 ‘최첨단을 돌파하라’는 슬로건이 인상적이었다”고 소개했다.

 

 

4429ceb8c54bb214c3a71630607d45e5_20181124171622_fjchymtt.jpg

 

 

그는 “평양 시내 곳곳에서도 ‘인민경제의 주체성’, ‘경제건설전반에서 활성화의 돌파구를 열어제끼자!’ 는 등의 각종 경제 슬로건들로 경제에 총력매진하고 있었고 과거 ‘미제 타도’와 같은 정치적 구호는 거의 볼 수 없었다”고 전했다.

 

북한 주민들에게 이제 휴대전화는 필수품이다. 5인당 1대꼴인 약 600만대가 아리랑 진달래 등의 자체 브랜드로 보급되었고, 개성의 한 이동전화 상점엔 신형 휴대전화를 구하려는 인파가 몰리는 진풍경이 포착되기도 했다.

 

 

1543024635092.jpg

 

 

휴대폰을 이용해 노동신문 뉴스를 구독하는가 하면 평양 지하철역 신문 가판대 마다 사람들이 모여 주의깊게 신문을 읽는 모습이었다. 로기자는 "잇단 남북미 정상회담 등 천지개벽(天地開闢)의 한해를 보내며 뉴스에 대한 관심이 크게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4429ceb8c54bb214c3a71630607d45e5_20181124171648_uvrmnddc.jpg

대동강의 일출

 

 

로창현 기자는 “북한의 엘리트 층은 물론, 일반 주민들도 국내외 정세에 관심이 많고 자신감도 넘쳐 보였다. 미국의 중간선거 결과가 앞으로 어떤 영향을 줄 것 같은지 의견을 묻는 사람도 있어 내심 놀랐다”고 전했다.

 

 

4429ceb8c54bb214c3a71630607d45e5_20181124172055_tiqwsepm.jpg

평양냉면으로 유명한 옥류관의 여성봉사원

 

 

이밖에 해방후 남북연석회의가 열린 대동강 쑥섬에 3년전 완공한 과학기술전당을 비롯, 북한 최대의 석회동굴로 ‘지하금강산’으로 불리는 룡문대굴, 고려성균관과 왕건릉, 한국의 3대폭포인 박연폭포, 묘향산 보현사 등 명승 유적지를 탐방하고 초대형 문수물놀이장, 대동강변의 낚시 애호가들, 을밀대에서 평양식 윷놀이를 즐기는 주민들의 모습도 소개했다.

 

 

1543024720387.jpg

 

 

로창현 기자는 강연후 이어진 질의응답 시간에 “지금의 대북제재는 비핵화를 위한 제재가 아니라 대북인권제재로 변질된지 오래다. 북한 주민에게 필요한 필수의약품이나 생활 기기들까지 마구잡이 규제가 되는 등 인권을 무시하고 고통을 강요하는 비인도적인 대북제재는 하루속히 철폐되어야 한다”며 시민들의 성찰(省察)을 당부했다.

 

 

1543024608245.jpg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 |
  1. 1542981926171.jpg (File Size:60.5KB/Download:4)
  2. 1542982070982.jpg (File Size:98.2KB/Download:5)
  3. 1542982379892.jpg (File Size:91.8KB/Download:4)
  4. 1543024608245.jpg (File Size:110.3KB/Download:5)
  5. 1543024635092.jpg (File Size:93.5KB/Download:4)
  6. 1543024720387.jpg (File Size:121.0KB/Download:3)
  7. 4429ceb8c54bb214c3a71630607d45e5_20181124172055_tiqwsepm.jpg (File Size:94.9KB/Download:3)
  8. 4429ceb8c54bb214c3a71630607d45e5_20181124171622_fjchymtt.jpg (File Size:136.2KB/Download:4)
  9. 4429ceb8c54bb214c3a71630607d45e5_20181124171648_uvrmnddc.jpg (File Size:47.6KB/Download:4)
  10. 4429ceb8c54bb214c3a71630607d45e5_20181124171622_cxgtcdzb.jpg (File Size:187.1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459 왜곡된 독립운동가 정보 제보해주세요 file 뉴스로_USA 18.12.15.
458 “환상적인 한국의 의료관광” file 뉴스로_USA 18.12.14.
457 재외동포재단,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에 위문품 전달 file 코리아위클리.. 18.12.12.
456 부활 김태원, ‘종묘제례’ 국내외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8.12.08.
455 강명구 DMZ 마라톤으로 피날레 file 뉴스로_USA 18.11.30.
» “자고 일어나면 바뀌는 평양” 로창현기자 강연 file 뉴스로_USA 18.11.25.
453 재외동포재단 초청장학생들, 한국 역사문화체험 file 코리아위클리.. 18.11.19.
452 한국의 유명 관광지가 된 K-Style Hub file 뉴스로_USA 18.11.18.
451 “남북교류 백두산호랑이 도입 국회청원” file 뉴스로_USA 18.11.07.
450 춘천중도 선사유적지에 레고랜드 공사 충격 file 뉴스로_USA 18.11.06.
449 재외동포재단, 러시아·CIS 지역 고려인 동포 초청 file 코리아위클리.. 18.11.03.
448 ‘한반도 평화와 해외동포의 역할’ 정책포럼 file 뉴스로_USA 18.11.03.
447 사건인가, 항쟁인가, 운동인가 file 뉴스로_USA 18.11.03.
446 박중훈, 유네스코 세계유산 ‘판소리’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8.11.03.
445 ‘제주4·3 미국책임’ 10만인 서명 美대사관 전달 file 뉴스로_USA 18.11.03.
444 서경석-백하륜, 中하얼빈 한글학교 교육물품 기증 file 뉴스로_USA 18.10.30.
443 소이현-박하선 “10월 26일 안중근 의거일 잊지마세요” file 뉴스로_USA 18.10.30.
442 17차 세계한상대회 폐막, 청년 일자리 창출 적극 나서 file 코리아위클리.. 18.10.26.
441 ‘제주4·3, 이름 찾기(正名)’ 학술대회 개최 file 뉴스로_USA 18.10.26.
440 구미에서 외국인근로자 문화축제 file 뉴스로_USA 18.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