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미국 영국인 등 12명 소개

 

 

Newsroh=박기태 칼럼니스트

 

 

우리가 반드시 기억해야할 외국인 독립 영웅들!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가 외국인 독립운동가 12명을 소개하는 葉書(엽서)를 제작해 전 세계에 알립니다.

 

여러분은 100년전 한국의 독립운동에 함께한 외국인 독립 영웅들을 알고 있나요?

 

반크에서 한국과 세계의 청소년과 청년, 교사들에게 한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한 외국인 독립운동가를 소개하기 위해 외국인 독립운동가 홍보 엽서 1세트(14장) 모두 4천 세트(5만6천장)을 제작했습니다.

 

 

독립운동가엽서_외국인_080221.jpg

 

 

 

엽서셋트에는 가네코 후미코(일본), 두군혜(중국), 루이 마랭(프랑스), 앨버트 와일더 테일러(미국), 윌리엄 알더만 린튼(미국), 장개석(타이완), 저보성(중국), 조지 루이스 쇼(영국), 조지 애쉬모어 피치(미국), 프레드릭 아서 맥켄지(캐나다), 플로이드 윌리엄 톰킨스(미국), 호머 베절릴 헐버트(미국) 12명의 외국인 독립운동가, 외국인 독립운동가 활동 이야기 1장, 우리 땅 독도를 세계에 알리는 이야기 1장, 총 14장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14장의 엽서 앞면에는 소개하는 외국인 독립운동가의 사진과 함께 명언을 한글과 영어로 삽입했고, 뒷면에는 외국인 독립운동가의 활동과 꿈, 한국을 향한 사랑을 담았습니다.

 

일본인 가네코 후미코는 독립운동가 박열과 함께 항일운동을 하다 체포되어 일제의 감옥에서 逝去(서거)하였으며, 중국인 두군혜(두쥔훼이)는 독립운동가 김성숙과 함께 한국과 중국의 항일운동에 공동 참여하였습니다.

 

프랑스 정치가 루이 마랭은 파리에서 ‘한국친우회’를 창립하고 한국독립을 위한 100만인 서명운동을 제안하였으며, 미국인 사업가 앨버트 와일더 테일러는 최초로 3·1운동을 외신에 보도하여 한국인의 독립의지를 전 세계에 알렸습니다.

 

캐나다 프레드릭 아서 맥켄지는 언론인으로서 보도와 저술을 통해 한국 독립운동 실상을 널리 알렸습니다.

 

그리고 한국인 보다 한국을 더 사랑한 사람으로 불리는 미국인 호머 베절릴 헐버트는 웨스트민스터 사원보다도 한국땅에 묻히기를 원한다는 유언을 남기며 한국땅에 잠들었습니다.

 

특히 호머 베절릴 헐버트는 乙巳勒約(을사늑약)의 부당함을 미국 워싱턴에 알리는 밀사 활동, 헤이스 특사 활동등에 참여했으며 미국 순회 강연 등을 통해 일본 제국주의에 맞서 한국의 자유와 독립을 위해 헌신 했습니다.

 

 

독립운동가엽서_외국인_080227.jpg

 

 

안중근 의사는 ‘한국인이라면 하루도 잊을 수 없는 인물’이라며 호머 베절릴 헐버트에게 존경을 표했습니다.

 

100년 전 한국의 독립운동가들은 한국을 넘어 세계인의 꿈과 하나가 되었습니다.

 

한국의 독립은 한국 독립운동가들의 꿈과 세계인의 꿈이 하나가 되어 이루어진 결과입니다.

 

반크는 이번 외국인 독립운동가 활동을 소개하는 엽서를 통해 100년전 외국인이지만 한국인 이상으로 일본 제국주의에 맞서 독립운동을 펼쳤던 외국인 독립운동가들의 삶이 국제적으로 널리 알려지기를 바랍니다.

 

또한 한국인이라면 하루도 잊어서는 안 되는 외국인 독립운동가들의 고귀한 삶이 모든 한국인들에게 기억이 되기를 바랍니다

 

반크는 이번 독도와 외국인 독립운동가 엽서가 21세기 復活(부활)하는 일본의 신 군국주의에 대항해 전세계 여론을 하나로 모으는 홍보자료가 될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반크는 이번 독도와 외국인 독립운동가 홍보 엽서를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에서 활동하는 글로벌 독도 홍보대사, 디지털 독도 외교대사들에게 무상제공하고, 또한 반크와 협력해 교육 활동을 추진하고 있는 전세계 한국학교 교사와 한인 청소년에게 제공할 예정입니다.

 

 

독립운동가엽서_외국인_080225.jpg

 

 

<반크 외국인 독립운동가 엽서 셋트 구성 내용>

 

1. 독립운동가 가네코 후미코(일본) (한국명 박문자) - 독립운동가 박열과 함께 항일운동으로 체포되어 일제 감옥에서 서거

2. 독립운동가 두군혜(중국) (두쥔훼이) - 독립운동가 김성숙과 함께 한국과 중국 항일운동에 공동 참여

3. 독립운동가 루이 마랭(프랑스) - 프랑스 파리에서 ‘한국친우회’ 창립, 한국 독립 위해 100만인 서명운동 제안

4. 독립운동가 앨버트 와일더 테일러(미국) - 3.1운동 최초 외신 보도, 유언에 따라 한국에 안장

5. 독립운동가 윌리엄 알더만 린튼(미국) (한국명 인돈) - 군산 3.1운동 지도, 미국 사회에 3.1운동 실상 알림

6. 독립운동가 장개석(타이완) - 카이로선언에 한국독립공식확인 기여, 한국광복군창설지원, 독립운동자금지원

7. 독립운동가 저보성(중국) (주푸청) - 김구를 비롯한 대한민국 임시정부 요원들의 피난 도움

8. 독립운동가 조지 루이스 쇼(영국) - 자신의 사업체 이륭양행을 통해 임시정부 교통사무국 활동 지원

9. 독립운동가 조지 애쉬모어 피치(미국), - 김구를 비롯한 대한민국 임시정부 요원 피난 도움

10. 독립운동가 프레드릭 아서 맥켄지(캐나다) - 언론인으로서 보도와 저술을 통해 한국 독립운동 실상 알림

11. 독립운동가 플로이드 윌리엄 톰킨스(미국) -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한국친우회’ 조직하여 미국에 한국 독립 호소

12. 독립운동가 호머 베절릴 헐버트(미국) - 미국 워싱턴 밀사 활동, 헤이그 특사 활동

13. 외국인 독립운동가들의 꿈

14. 독립운동가의 심장! 독도

 

 

우리는 독립운동가는 아니지만, 21세기 독립운동활동을 합니다!

 

우리는 외교관은 아니지만, 외교활동을 합니다!

 

우리는 역사가는 아니지만, 역사를 만드는 활동을 합니다!

 

우리는 공무원은 아니지만, 우리나라를 위한 활동을 합니다!

 

우리는 국제기구 직원은 아니지만,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우리에게는 직위가 중요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걷고 달리며 행동하고 실천합니다!

 

우리는 반크, 우리는 대한민국입니다.

 

 

 

글로벌웹진 NEWSROH 칼럼 ‘박기태의 세계로 가는 반크’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cpkt

 

  • |
  1. 독립운동가엽서_외국인_080221.jpg (File Size:117.5KB/Download:3)
  2. 독립운동가엽서_외국인_080225.jpg (File Size:116.5KB/Download:3)
  3. 독립운동가엽서_외국인_080227.jpg (File Size:117.8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54 제18차 세계한상대회 기업전시회 참가 기업 모집 newfile 뉴스로_USA 07:09
553 반크, 월마트 등 해외쇼핑몰 日전범기 판매중단 개가 newfile 뉴스로_USA 06:54
552 ‘제21회 재외동포문학상’ 수상자 발표 뉴스로_USA 19.08.20.
551 “민족자주 반전평화 대일투쟁” file 뉴스로_USA 19.08.15.
550 광복절에 다시 만나는 윤동주시인 file 뉴스로_USA 19.08.14.
549 “DHC, APA호텔 日극우기업 불매운동 더 강화해야” file 뉴스로_USA 19.08.12.
548 “한국 발전이 일본 덕분이라고?” file 뉴스로_USA 19.08.10.
547 북유럽입양동포 가족 대상 모국 초청 캠프 실시 file 뉴스로_USA 19.08.09.
546 서경덕 “日불매운동 욱일기 없애는 계기 되길” file 뉴스로_USA 19.08.08.
545 CIS 고려인 청소년 한국어 집중캠프 개최 file 뉴스로_USA 19.08.08.
» 반크, 외국인 독립운동가 엽서 해외배포! file 뉴스로_USA 19.08.06.
543 “日아베는 일본군위안부 늘 왜곡” file 뉴스로_USA 19.08.05.
542 동포청소년 701명 역사현장 탐방 모국 배운다 file 뉴스로_USA 19.08.02.
541 ‘평화협정’ 강명구 마라톤대장정 피날레 file 뉴스로_USA 19.07.29.
540 韓시민들 유엔사해체촉구 성명 file 뉴스로_USA 19.07.28.
539 오락가락 CNN, 독도 다케시마? file 뉴스로_USA 19.07.26.
538 정전협정 66주년 유엔사 해체 촉구 file 뉴스로_USA 19.07.26.
537 동포청소년 701명 역사현장 탐방 모국 배운다 file 뉴스로_USA 19.07.25.
536 한국 세계최대 수상태양광발전소 건설 뉴스로_USA 19.07.23.
535 ‘평화협정촉구’ 강명구와 시민들 광주 전주입성 file 뉴스로_USA 19.0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