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덕교수 SNS 캠페인 강력 주문

 

 

Newsroh=정현숙기자 newsroh@gmail.com

 

 

극우기업-1.jpg

 

 

최근 일본 유명 화장품 기업 DHC가 'DHC텔레비전'을 통해 嫌韓(혐한) 발언을 내뱉어 큰 논란이 된 가운데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일본 극우기업의 불매운동을 더 강화하자"고 12일 제안했다.

 

DHC 요시다 요시아키 회장은 자신의 방송을 통해 한국의 불매운동을 비아냥 대는가하면, '조센징'이라는 단어를 써가며 "일본인이 한글을 통일시켜서 지금의 한글이 됐다"라며 어처구니없는 허위 사실까지 일삼아 큰 논란을 일으켰다.

 

서경덕 교수는 "DHC의 요시아키 회장은 극우 혐한 기업인으로 惡名(악명)이 높고, 이미 3년전에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재일동포를 비난하는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킨바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우리가 이런 혐한 발언에 화만 낼 것이 아니라 SNS상에 #잘가요DHC 캠페인 등을 벌여 불매운동을 더 강화해서 자국으로 퇴출시켜야 정신을 차릴 것이다"고 강조했다.

 

 

극우기업-2.jpg

 

 

특히 이번 DHC의 사태를 통해 서 교수는 일본 극우기업들 중에 APA호텔의 불매운동도 강력하게 주문했다.

 

서경덕 교수는 "DHC의 요시다 요시아키 회장처럼 APA호텔의 모토야 도시오 최고경영자는 극우 인사로 정평이 나 있는 사람으로 일본군 위안부 및 난징대학살을 부정하는 서적들을 직접 저술했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저술한 역사왜곡 서적들을 객실 내 비치하고 프런트에서는 직접 판매까지 하고 있다. 특히 APA호텔 웹사이트에서도 판매를 하는 등 고객들을 대상으로 꾸준히 역사왜곡을 펼쳐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서 교수는 "이러한 활동들에 대해 모토야 도시오 최고경영자에게 항의 서한을 보냈으나 돌아온 답장은 똑같은 역사왜곡 뿐이었다. 그렇기에 이런 극우기업들에 관해서는 더 강력한 불매운동을 펼쳐야만 한다"고 재차 강조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서경덕 “日불매운동 전범기 없애는 계기 되길” (2019.8.8.)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9100

 

  • |
  1. 극우기업-1.jpg (File Size:76.9KB/Download:10)
  2. 극우기업-2.jpg (File Size:100.0KB/Download:9)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52 ‘제21회 재외동포문학상’ 수상자 발표 뉴스로_USA 19.08.20.
551 “민족자주 반전평화 대일투쟁” file 뉴스로_USA 19.08.15.
550 광복절에 다시 만나는 윤동주시인 file 뉴스로_USA 19.08.14.
» “DHC, APA호텔 日극우기업 불매운동 더 강화해야” file 뉴스로_USA 19.08.12.
548 “한국 발전이 일본 덕분이라고?” file 뉴스로_USA 19.08.10.
547 북유럽입양동포 가족 대상 모국 초청 캠프 실시 file 뉴스로_USA 19.08.09.
546 서경덕 “日불매운동 욱일기 없애는 계기 되길” file 뉴스로_USA 19.08.08.
545 CIS 고려인 청소년 한국어 집중캠프 개최 file 뉴스로_USA 19.08.08.
544 반크, 외국인 독립운동가 엽서 해외배포! file 뉴스로_USA 19.08.06.
543 “日아베는 일본군위안부 늘 왜곡” file 뉴스로_USA 19.08.05.
542 동포청소년 701명 역사현장 탐방 모국 배운다 file 뉴스로_USA 19.08.02.
541 ‘평화협정’ 강명구 마라톤대장정 피날레 file 뉴스로_USA 19.07.29.
540 韓시민들 유엔사해체촉구 성명 file 뉴스로_USA 19.07.28.
539 오락가락 CNN, 독도 다케시마? file 뉴스로_USA 19.07.26.
538 정전협정 66주년 유엔사 해체 촉구 file 뉴스로_USA 19.07.26.
537 동포청소년 701명 역사현장 탐방 모국 배운다 file 뉴스로_USA 19.07.25.
536 한국 세계최대 수상태양광발전소 건설 뉴스로_USA 19.07.23.
535 ‘평화협정촉구’ 강명구와 시민들 광주 전주입성 file 뉴스로_USA 19.07.20.
534 세계 韓네티즌들, 日전범기 퇴출 열일 file 뉴스로_USA 19.07.20.
533 서울국제도서전 성료 file 뉴스로_USA 19.0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