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중 고위급 회담 열자”

남북정부에 담대한 민족제안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gmail.com

 

 

[꾸미기]1623518256360.jpg

 

 

6.15공동선언 21주년을 기념하는 6.15민족선언대회가 임진각 망배단(望拜壇)에서 개최됐다.

 

촛불전진과 우리누리평화운동(사) AOK한국 등 33개 단체가 공동으로 주최한 이번 대회는 남과 북이 악수하는 그림과 ‘한미연합군사훈련 중단!’ ‘남북관계 개선촉구!’의 구호가 쓰여진 배경막과 함께 대형 멀티비전이 설치돼 눈길을 끌었다.

 

현장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99명 이하로 제한됐지만 온오프라인이 조화롭게 어우러지면서 분위기는 더욱 뜨거웠다. 특히 촛불전진과 대진연(대학생진보연합) 소속 청년들이 ‘홀로 아리랑’ ‘철망앞에서’ 등 6.15정신과 남북 화합을 표현하는 춤과 노래로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날 행사는 주권방송 팀이 생중계를 맡아 Zoom과 유투브로 전 세계에 송출했다.

 

촛불전진은 우리 사회의 민주개혁 완성과 한반도의 평화번영통일 실현을 위해 지난 4월 20대 대학생부터 자영업자·사회활동가·교수·변호사·노동자·농민·예술인·교육인 등 각계인사 110명의 뜻을 모아 발족한 시민단체다.

 

박준의 촛불전진 준비위원장은 민주시민교육 김지원 교원노조위원장과 함께 6.15민족선언 발표문에서 “전 민족의 이름으로 한미연합훈련을 중단하고 남북정부 양측이 독도지키기남북공동훈련 개성공단재개 금강산관광재개 남북철도즉시연결을 위해 9월중 고위급회담을 열고 남북정상회담을 바로 추진하자”고 담대한 제안을 주목을 받았다.

 

공동 주최측인 AOK는 이날 정연진 상임대표를 비롯, 조덕남, ᆞ정에스더 운영위원 최성주 위원 김선희 선생 김자현 시인 정강주 자문위원 정원순 씨와 황해도 연백이 고향인 실향민 최종대 선생이 함께 자리했다.

 

 

1623550663685-3.jpg

 

 

정연진 상임대표는 무대 발언에서 "우리가 독립선언이 없어서 독립을 못한 것이 아니다. 우리가 7.4공동성명부터 9.19평양공동선언까지 좋은 선언이 없어서 (통일을) 못하는게 아니다. 분단 해결은 세계사적 부당성의 문제로 어느 한세대의 힘만으로 할 수 없다. 남과 북 해내외가 함께 해야 하고 우리 민족의 소명(召命)이자 전쟁의 시대를 막아내야하는 인류사적 소명이다”라고 역설했다.

 

정연진 대표는 “선언은 선언일뿐이다. 분단의 장벽을 넘어서야 하는 오늘, 모든 선언에 종말을 고하는 6.15 민족선언을 이루자”고 힘주어 말해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이어 이래경 다른백년 이사장과 김수복 6.15뉴욕위대표위원장, 그리고 여러 인사들의 연대 메시지가 영상을 통해 전해졌고 중간중간 다채로운 퍼포먼스가 쉼없이 펼쳐졌다.

 

행사 후 정연진 대표는 “군더더기 하나 없이 알차게 짜인 행사가 너무도 훌륭했다. 특히 대진연(한국대학생진보연합)과 극단 경험과상상 등 청년들의 빼어난 공연이 벅찬 감동을 주었다”고 찬사를 보냈다.

 

이날 유투브를 통해 시청한 네티즌들은 “딱딱하고 엄숙한 과거 행사와는 달리 다양한 공연이 속도감 있게 펼쳐졌다” “청년들의 힘있는 목소리와 노래, 춤이 어우러져 정말 멋졌다” “약동하는 힘으로 자주와 민족 대단결을 이루자”고 칭찬과 희망어린 소감을 전해왔다.

 

이번 행사를 주도한 촛불전진의 박준의 준비위원장은 “신생 단체임에도 우리가 제안한 <6.15민족선언>에 많은 단체와 인사들이 연명해주셨다. 한미연합훈련을 중단시켜 남북대화를 반드시 재개해야 한다는 절박한 마음들이 모인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준의 위원장은 “6월 12일 임진각 행사는 올해 안에 남북관계를 대전환시키는 전민족적 운동의 본격적인 시작이다. 선언에 참여한 단체, 인사들과 더 힘을 모으고 확대해 기어이 8월 훈련을 막아내고 평화번영통일의 전진을 이루려고 한다”고 다짐했다.

 

 

1623507692716.jpg

 

 

.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통일단체-해외동포 통일대교앞 시위 (2020.12.4.)

‘가짜UN사 즉각 해체하라’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10058

 
  • |
  1. [꾸미기]1623518256360.jpg (File Size:211.0KB/Download:5)
  2. 1623507692716.jpg (File Size:152.9KB/Download:6)
  3. 1623550663685-3.jpg (File Size:68.7KB/Download: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97 피아노 김태은, 비엔나청소년음악콩쿠르 전체대상 수상 file 쿠쿠쿠 21.09.25.
696 ‘2021 장보고한상 어워드’ 대상에 정영수 CJ그룹 글로벌경영 고문 세언협 21.09.16.
695 미국 ‘전쟁·반인륜 범죄’ 국제민간법정 개최 file 뉴스로_USA 21.09.12.
694 백발의 독립투사 강우규 세계에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21.09.07.
693 아내가 건넨 ‘32년만의 꽃다발’ 감동 file 뉴스로_USA 21.09.04.
692 美전쟁범죄 단죄 ‘국제민간법정’ 열린다 file 뉴스로_USA 21.09.04.
691 “대통령님 우리를 고향으로 보내주세요” file 뉴스로_USA 21.09.04.
690 ‘남북이 만드는 통일평화대학’ file 뉴스로_USA 21.09.02.
689 송가인-서경덕 ‘독립유공자 후손 주거개선 캠페인’ 영상 file 뉴스로_USA 21.08.16.
688 넷플릭스, ‘김치’를 파오차이로 왜곡 file 뉴스로_USA 21.07.25.
687 도전한국인홍보대사 청년 30명 탄생 file 뉴스로_USA 21.07.12.
686 AOK 최명철위원 美대사관 1인시위 file 뉴스로_USA 21.07.07.
» 6.15민족선언대회 임진각 개최 file 뉴스로_USA 21.06.18.
684 “해외 백신접종자 국내격리 동포차별” file 뉴스로_USA 21.06.16.
683 비전향장기수 2차송환촉구 릴레이 1인시위 file 뉴스로_USA 21.06.12.
682 박세리-서경덕 ‘6·10만세운동’ 영상으로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21.06.12.
681 남북평화철도대행진 3개월 대장정 file 뉴스로_USA 21.06.07.
680 강명구-AOK 남북합의 국회비준촉구 탑돌이 file 뉴스로_USA 21.05.29.
679 김상근이사장 이환주시장 최대호시장 '도전한국인' 수상 file 뉴스로_USA 21.05.26.
678 ‘더좋은 통일, 조금더 빨리’ 서울시 통일교육시리즈 file 뉴스로_USA 21.0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