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뷰] 해당국가가 없는 경우, 기타에 올려주세요. (5회이상 등록시 카테고리별도 부여)


최근작 ‘블루문’ 컬러광고 소개

미국인들도 원더풀..개인전 눈길

 

 

Newsroh=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조성모.jpg

 

 

“오마이갓. 신문에 나온게 당신의 작품이라구요?”

 

뉴욕의 중견화가 조성모 화백의 최신 작품이 현지 한인 신문에 컬러 전면광고로 실려 화제가 되고 있다.

 

 

1539828094378.jpg

 

 

지난 15일 뉴욕한국일보에서 독자들의 눈을 사로잡은 한 광고가 있었다. A섹션 7면에 실린 컬러 전면광고는 아무런 타이틀 없이 신비로운 이미지의 달 그림이었다.

 

푸른 색과 옅은 황금색이 어우러진 거대한 보름달이 있고 한가운데로 솟아난 나무들의 황금빛 가지가 푸르른 음영(陰影)의 달빛과 조응(照應)하면서 자못 환상적인 느낌을 던져주었다.

 

나뭇가지 왼편엔 흰머리독수리가 실루엣처럼 앉아 있고 하단엔 야트막한 산 너머로 도시의 불빛이 아련하게 반짝이고 있다.

 

 

한국일보 홍보 작품.jpg

 

 

나무 왼편에 앙증맞게 그려진 교통 사인(sign)판도 눈길을 끈다. 여인의 젖가슴처럼 완만히 솟은 앞산의 능선(稜線)이 예사롭지 않다. 산줄기가 그 자체로 길(路)처럼 이미지화 됐기때문이다.

 

그림 아래 ‘along the road - love road schunemunk mt with the blue moon / mixed media on canvas’라는 글씨와 함께 그림의 사이즈, 2017이라는 연도가 있다.

 

독자들은 맨 하단에 ‘SUNGMO CHO’라는 영문 이름을 보고나서야 이 작품이 조성모 화백의 신작 ‘러브로드 - 블루문’이고, 10월 15일부터 31일까지 뉴저지 해켄색의 리버사이드 갤러리(Riverside Gallery)에서 전시된다는 것을 알게 된다.

 

 

Along the Road - Love Road, Schunemunk Mt. with Blue Moon II  _ Mixed Media on Canvas _ 16_ x 20_ _ 2017.jpg

 

 

올해로 40년 작가인생을 걷고 있는 조성모 화백은 중앙대와 홍대 대학원을 졸업하고 1992년 도미, '길을 따라서'라는 강렬한 개성의 연작 시리즈로 주류 화단의 시선을 받았다. 뉴욕에서 프랫대학원 졸업후 머시칼리지 등 강단에 서는 바쁜 생활속에서도 그의 ‘길 시리즈’는 ‘사랑의 길(Love Road)’ 시리즈로 승화되면서 색감과 깊이가 더욱 깊어졌다.

 

특히 지난해부터 몽환적인 달 시리즈를 기존의 작업과 융합하면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총 36점이 걸린 이번 전시엔 7점의 달 그림을 만날 수 있다. 이번 광고에 소개된 블루문을 비롯해 ‘골드 문(Gold Moon)’ ‘레드 문(Red Moon)’ ‘블라드 문(Blood Moon) 등 컬러와 구도를 달리한 작품들이다. 이들 그림 역시 꿈꾸는듯한 도시의 불빛과 함께 ‘나무를 품은 달’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압도하며 강렬한 흡인력(吸引力)을 자아낸다.

 

 

20180921_195048.jpg

 

 

작품들은 동화속 세상같지만 사실은 작가가 사는 주변 환경을 담은 것이다. 낮은 산들은 베어마운틴과 연결되는 슈네멍크 마운틴이고 ‘사랑 마운틴’이라는 별칭을 달고 있는 그의 자택 겸 아트스튜디오가 위치한 곳이기도 하다.

 

달그림속에 들어간 나무도, 흰머리 독수리도 조성모 화백이 늘 다니는 길에서 만나곤 한다.

 

 

Along-the-Road-Love-Road-with-Full-Moon-Acrylic-Mixed-Media-on-Canvas-18-x-20-34-2017.jpg

 

 

조 화백은 미국 작품생활 26년동안 한번이라도 인사를 나누었던 이들과 사정이 있어 전시에 못오는 이들과 광고지면을 통한 만남과 감상의 장이 되기를 바라고 있다.

 

이번 광고는 한인매체에 실렸지만 뜻밖에 미국인들도 호기심과 찬탄이 섞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우연히 만난 미국인들이 눈을 휘둥그레 뜨며 찬사를 보낸 것.

 

 

1539828088621.jpg

 

 

댄이라는 중년 남성은 조화백이 신문을 보고 “이 그림이 당신것이냐? 와우”하더니 옆에 있던 줄리라는 여성을 불러 “이게 이분 그림이래..” 하며 얼굴보고 그림보고 놀라는 표정을 지었다. 그러더니 핸드폰 카메라로 연신 사진을 찍으며 당사자가 민망할 정도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조성모 화백은 “그림에 대해 설명을 듣더니 전시기간과 오프닝 날짜를 확인한 후 꼭 전시에 가겠다며 깊은 관심을 보이더라”고 너털웃음을 터뜨렸다.

 

 

1539828090990.jpg

 

 

전시 ‘Along the Road-Love Road(길을 따라서-사랑의 길)’ 오프닝 리셉션은 20일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열린다. 조성모 화백의 다양한 작품들과 전시 정보는 웹사이트(http://sungmocho.com/)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성모화백_광고배너.jpg

 

 

‘Along the Road-Love Road’

Oct 15(토)~31(수)

오프닝 리셉션 Oct 20(토) 오후 6~8시

주소 Riverside Gallery (one reiverside square suite 201, Hackensack NJ 07601 201-488-3005)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Along the Road - Love Road in Spring _ Oil on Canvas _ 20_ x 10_ _ 2017.jpg

 

 

<꼬리뉴스>

 

’길의 작가‘ 조성모, 美뉴저지서 개인전 (2018.10.10.)

리버사이드 갤러리, 10.20오프닝리셉션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8188&page=0&sca=&sfl=&stx=&sst=&sod=&spt=0&page=0

 

 

 

 

  • |
  1. 조성모.jpg (File Size:15.7KB/Download:23)
  2. 20180921_195048.jpg (File Size:85.3KB/Download:24)
  3. 1539828088621.jpg (File Size:117.4KB/Download:21)
  4. 1539828090990.jpg (File Size:133.7KB/Download:21)
  5. 1539828094378.jpg (File Size:73.7KB/Download:23)
  6. Along the Road - Love Road in Spring _ Oil on Canvas _ 20_ x 10_ _ 2017.jpg (File Size:153.7KB/Download:23)
  7. Along the Road - Love Road, Schunemunk Mt. with Blue Moon II _ Mixed Media on Canvas _ 16_ x 20_ _ 2017.jpg (File Size:235.8KB/Download:21)
  8. Along-the-Road-Love-Road-with-Full-Moon-Acrylic-Mixed-Media-on-Canvas-18-x-20-34-2017.jpg (File Size:263.8KB/Download:30)
  9. 조성모화백_광고배너.jpg (File Size:216.0KB/Download:21)
  10. 한국일보 홍보 작품.jpg (File Size:157.4KB/Download:28)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 [특별 인터뷰] 우리들의 50년 친구, 로이 윌슨(Roy Wilson)

    “한국 사람들과 많은 추억을 나눌 수 있어서 참 행복했습니다”   70~80년대 초창기 한인 사회 궂은일 도맡아…‘미스터 알아봐 달라’ 별명 얻어    ‘한인회 날’ 행사 때 로이 윌슨과 변경숙 씨. 로이의 넥타이 맨 아래 한국과 뉴질랜드의 국기가 있다.     지난해 이즈음 햇살 좋은 날, 로이 윌슨(Roy Wilson) 씨의 집을 방문...

    [특별 인터뷰] 우리들의 50년 친구, 로이 윌슨(Roy Wilson)
  • 어느 양심수의 애끓는 망향가 file

    대장암투병..병상인터뷰 ‘장기수 송환 왜 안되나’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gmail.com         2000년 6월 15일 역사적인 첫 남북정상회담이 열리고 석달 후 1차 송환된 61명의 비전향장기수들 가운데 그의 이름은 없었다. 그때만 해도 곧 2차송환이 있을줄 알았다. 감옥에서 꼬박 35년을 살고 1993년 병보석으로 출...

    어느 양심수의 애끓는 망향가
  • ‘귀향’ 조정래감독 “2015년 한일위안부합의 폐기돼야” file

    캘리포니아주 산호세 JNC-TV 인터뷰 “할머니들께 사과와 배상” 일본정부에 촉구     Newsroh=임지환기자 nychrisnj@yahoo.com         “전쟁범죄는 시효(時效)가 없다. 일본은 할머니들께 진정한 사과와 배상을 하라!”     영화 ‘귀향’의 조정래 감독이 4일 캘리포니아 산호세 AMC 극장에서 미주한인네트워크 JNC TV의 임마...

    ‘귀향’ 조정래감독 “2015년 한일위안부합의 폐기돼야”
  • ‘창씨개명’ 당한 우리꽃 알리는 대학생들 file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com     ‘며느리밑씻개꽃’이라니...일본 제국주의에 살고 있는 우리나라 꽃들을 아시나요.   우리나라의 아픈 역사를 알리는 대외활동 플러스 소속 팀 ‘아리아리’가 창씨개명(創氏改名)을 당한 우리나라 꽃을 알리기 위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아리아리’는 ‘없는 길을 찾아가거나 길이 ...

    ‘창씨개명’ 당한 우리꽃 알리는 대학생들
  • ‘제2의 박인비’ 나올까? 올랜도 한인 여고생, LPGA 향하여 돌진

    16세 케이티 유, Q시리즈 스테이지1&2 최연소 통과... 하바드 손짓도 거절 (올랜도=코리아위클리) 김명곤 기자 = 16세 한인 1.5세 여고생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등용문인 Q시리즈 ‘스테이지1’과 ‘스테이지2’를 최연소로 통과하여 한인 LPGA 경쟁 대열의 새 기대주로 떠올랐다. 올랜도 거주 케이티 유(한국명 ...

    ‘제2의 박인비’ 나올까? 올랜도 한인 여고생, LPGA 향하여 돌진
  • 김대실감독 신작 ‘철조망6백리’ 제작 file

    ‘사람이 하늘이다’ 상영회 눈길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gmail,com         팔순의 현역 김대실 감독이 한국에서 북한다큐 상영과 신작 영화 제작 등 활발한 일정을 보내 관심을 끌고 있다.   1938년생인 김대실 감독은 고향 황해도 신천에서 일곱 살때 할머니 손을 잡고 삼팔선을 건너온 실향민(失鄕民)이다. 미국...

    김대실감독 신작 ‘철조망6백리’ 제작
  • 재미실업가 알재단에 20만달러 쾌척 file

    김도우 전메릴린치대표 후원 알재단 ‘아티스트 펠로쉽’ 탄생     Newsroh=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김도우(미국명 다우 김·사진) 전 메릴린치 투자은행 공동대표가 비영리 한인 미술인지원단체 알재단(AHL Foundation 대표 이숙녀)에 20만달러를 쾌척(快擲)해 화제와 감동을 낳고 있다.   알재단 이숙녀 대표는 2...

    재미실업가 알재단에 20만달러 쾌척
  • 프랑스 청년 바질의 한국 전통음악 사랑

    지난 10월 가을 햇살이 좋은 날에 베르사이유 궁전의 왕실채원에 자리한 ‘서울텃밭’에서 가을 수확제가 있었다. 이날 행사 중에서 서양의 젊은 청년이 진도아리랑을 노래하고 설장구를 치는 모습이 무척 인상적이었다. 어떻게? 왜? 한국의 전통음악을 노래하고 연주하게 되었는지 궁금해 바질 프비옹(Basile Pe...

    프랑스 청년 바질의 한국 전통음악 사랑
  • ”평화협정 상황서 국보법 존재 상상하기 힘들어” file

    ”평화협정 맺는 상황서 국보법 존속 상상하기 힘들어” 남태현 교수 인터뷰서 ‘종전협정과 평화협정의 의미’ 설명   (뉴욕=코리아위클리) 현송-김명곤 기자 = 미 솔즈베리대 남태현 정치학 교수가 29일 <  JNC TV >와의 인터뷰에서 현재 추진되고 있는 '종전 협정과 평화 협정의 의미’를 설명하고,  “이 같은 현실에서 국가보...

    ”평화협정 상황서 국보법 존재 상상하기 힘들어”
  • 커피, 바리스타와 사랑에 빠진 여자! 허 지혜

        커피와 바리스타, 사랑에 푹 빠져 있는 한인 여성이 있다. 호주 바리스타 챔피언, 남편을 만나서 시작한 커피 사랑은 이제 직업이 되었고 전문가가 되었다.  지난 2014년 뉴질랜드 전국 바리스타 대회, 금상 수상과 함께 현재 뉴질랜드 바리스타 대회 심사위원으로 활동, The Gateau House 총 매니저로 근무하면서 커피...

    커피, 바리스타와 사랑에 빠진 여자! 허 지혜
  • 조성모화백 美한인매체 전면광고 화제 file

    최근작 ‘블루문’ 컬러광고 소개 미국인들도 원더풀..개인전 눈길     Newsroh=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오마이갓. 신문에 나온게 당신의 작품이라구요?”   뉴욕의 중견화가 조성모 화백의 최신 작품이 현지 한인 신문에 컬러 전면광고로 실려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5일 뉴욕한국일보에서 독자들...

    조성모화백 美한인매체 전면광고 화제
  • ‘할렘 장애아동 무료음악 교육’ 손희소씨 file

    이노비 특수교육아동 위한 정규프로그램     Newsroh=민병옥기자 newsroh@naver.com           문화복지 비영리단체 이노비(EnoB)가 뉴욕 할렘의 장애 아동들을 위한 무료음악교육 프로그램을 정식으로 시작했다.   소프라노 손희소씨가 맡은 이 프로그램은 12일부터 매주 금요일 오후 네시 반에 할렘 노스사이드 센터 (1301...

    ‘할렘 장애아동 무료음악 교육’ 손희소씨
  • 뉴질랜드 사랑에 빠진 남자! 김 병만

      <정글의 법칙>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병만 족장’ 김병만 씨가 뉴질랜드를 찾았다. 뉴질랜드는 마음을 안정시켜 주는 제2의 고향 이라고 주저 없이 이야기 하면서 뉴질랜드 사랑에 푹 빠져있다.  얼마전 큰 사고를 경험했지만 넘어지지 않는 오뚝이 같이 포기하지 않고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나타나 우리를 놀라게 했다. ...

    뉴질랜드 사랑에 빠진 남자! 김 병만
  • “올림픽 태권도 금메달? ‘라이프 챔피언’이 우선이죠”

    [태권도, 한류 확산의 든든한 뿌리 2] 태권도를 통해 '인생'을 바꾸려는 사람, Y.K Kim 인터뷰 (*이 기사는 한국 언론진흥재단의 후원을 받아 작성한 것입니다.)   ▲ 지난 10월 4일 오전 9시 올랜도 콜로니얼 드라이브 '마샬 아츠 월드(Martial Arts World)' 도장의 사무실에서 만난 Y.K. Kim 사범. 그는 40여년 가까이 태...

    “올림픽 태권도 금메달? ‘라이프 챔피언’이 우선이죠”
  • 브라이언 켐프 조지아 주지사 후보 file

      현직 조지아주 국무장관이자 오는 11월6일 치러질 주지사 선거에 공화당측 후보인 브라이언 켐프 (Brian Kemp)와 단독 인터뷰를 가졌습니다. 그가 내놓은 4-포인트 공약이 무엇인지 직접 들어봅니다. 그리고 어떤 정책을 우선적으로 추진할 계획인지도 물어보았고요..    한인사회와 관련한 이슈들도 묻고 답변을 들었는...

    브라이언 켐프 조지아 주지사 후보
  • 美백영현회장 독도-日전범기 비판광고 file

    自費로 이틀연속 6개면 광고 화제 지난 10여년간 200차례 의견광고     Newsroh=민병옥기자 newsroh@naver.com         ‘일본전범기와 함께 나치기도 같이 들라!’   미국의 70대 한인시민운동가가 일본의 독도시비와 해군 전범기(욱일기) 논란과 관련, 충격적인 혈서광고 등 이틀 연속 6개면에 자비(自費)로 전면광고를 게재...

    美백영현회장 독도-日전범기 비판광고
  • “평화국면에 대북제재 왜 하나” 조성우 유엔시민평화대표단장, file

    韓시민평화대표단, UN아시아태평양국장 공식면담 구테흐스 사무총장 특별지시..안보리 대북제재위도 접촉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gmail.com           “한반도 평화 국면에 대북제재는 즉각 해제(解除)되야 합니다. 유엔의 적극적인 역할을 기대합니다.”   유엔총회시민평화대표단(단장 조성우)이 27일(현지시간) ...

    “평화국면에 대북제재 왜 하나” 조성우 유엔시민평화대표단장,
  • 애틀래타한인포럼 ‘美중간선거’ 주제 눈길 file

    이명동박사 ‘더 파인더’..한인사회 길잡이     Newsroh=노창현기자 newsroh@gmaii.com         애틀랜타에서 제8회 한인포럼이 개최됐다. 애틀랜타 한인포럼은 시사평론가 이명동박사의 파인더(FINDER)가 매년 상반기와 하반기로 나눠 열리고 있다.   지난달 30일 둘루스의 애틀랜타 한인교회에서 열린 포럼은 오는 11월 미...

    애틀래타한인포럼 ‘美중간선거’ 주제 눈길
  • “문재인 대통령 북미대화 살려낸 천재적인 역할” file

    “문재인 대통령 북미대화 살려낸 천재적인 역할” [시몬천 박사 인터뷰] 북한이 어느 정도 비핵화 의지 보였으면, 대북 제재 완화해야 ▲ JNC TV와 인터뷰를 하고 있는 시몬천 박사 (뉴욕=코리아위클리) 현송-박윤숙 기자 = 국제 정치 전문가인 노스이스턴대학교 시몬천 박사가 JNC TV와의 인터뷰에서 3차 남북 정...

    “문재인 대통령 북미대화 살려낸 천재적인 역할”
  • 최종문 주프랑스 한국대사, 동포 권익과 교민보호 위해 최선을

    최종문 주불대사는 지난 1월 부임이래, EU 리더 국가인 프랑스와의 다양한 교류와 협력, 양국 관계의 발전을 위한 외교적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교민사회에 깊은 애정을 가지고 동포사회의 다양한 목소리를 경청하고 있는 최 대사를 만나, 지난 8개월여 간의 근황과 향후 계획을 들어본다. ◆ 먼저, 프랑스 교민들께 ...

    최종문 주프랑스 한국대사, 동포 권익과 교민보호 위해 최선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