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6M달러 운영 적자, 캘거리 시 인력 감축 전망

 

news_img1_1512418821.jpg

 

내년도 예산 심의를 앞두고 있는 캘거리 시의회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캘거리 시가 시의회에 제출한 예산안에 따르면 약 1억 4천 만 달러의 운영 적자가 예상되고 있기 때문이다. 
시가 편성한 예산안에 따르면 2015~18년 최초 예산안 승인 당시 내년 4.7%의 재산세 인상을 0% 를 기준으로 작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예산 조정안에 따르면 당초 1억 7천 만 달러의 운영 적자는 1억 4천 6백만 달러로 줄어 든 것으로 나타났다. 
시의 예산안 제출 보고서에 내년 재산세 인상을 0% 인상 기준으로 편성한 것과 관계없이 내년도 캘거리 재산세는 2.9% 인상될 예정이다. 지난 해 시의회는 경기 악화를 이유로 2018년 인상 효과를 상쇄하기 위해 한 차례 재산세 리베이트를 결정했기 때문이다. 
워드 서덜랜드 시의원은 캘거리 경찰이 요청한 인력 증원과 바디 카메라 착용 예산이 필요하기 때문에 0%~1% 사이의 재산세 인상이 필요하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1억 4천만 달러의 운영 적자를 만회하기 위해 시 모든 분야에서 인력 감축이 필요하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인력 감축의 목표는 핵심 서비스 부문을 유지한 채 아웃소싱이 가능한 분야를 효과적으로 선택해야 할 필요가 있다”라고 밝혔다. 
예상되는 인력 감축 부문은 시 전 부서에 해당되며 약 156개의 풀타임 일자리에 적용될 전망이다. 캘거리 시는 “운영 적자 부분은 시민들에 제공되는 서비스 피해를 최소화하면서 비용절감과 균형을 맞추어야 하는 어려움이 있다”라고 밝혔다. 
시의 제안에 따르면 캘거리 트랜짓의 버스 운영도 포함되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총 46,800여 시간의 운행 시간 중에 27개 노선에서 버스 운행 시간 또는 횟수가 조정될 예정이다. 
지안 카를로 카라 시의원은 “캘거리 시가 제출한 예산 조정안은 매우 고민한 흔적이 보인다. 가장 큰 문제는 과연 어떤 서비스를 감축하고 어떤 부문을 증가시킬 것인지 매우 구체적인 결정이 남아 있다는 점이다. 개인적으로 경찰 관련 예산은 요청대로 승인이 이루어졌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서덕수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667 미국 백합 등 할러데이 꽃들, 애완동물에게는 ‘독’ 코리아위클리.. 17.12.08.
2666 미국 전 플로리다 연방하원의원 코린 브라운 징역 5년 코리아위클리.. 17.12.08.
2665 미국 공포의 탬파 권총 연쇄살인 용의자 검거 코리아위클리.. 17.12.08.
2664 미국 김홍걸 "북핵 완성 선언은 대화의 신호탄" 코리아위클리.. 17.12.08.
2663 미국 문 대통령, ‘세계 사상가 50인’에 선정 코리아위클리.. 17.12.08.
2662 미국 사상 첫 민주당계 여성시장 탄생 file 뉴스앤포스트 17.12.07.
2661 캐나다 대마초 구매 연령 19세로 밴쿠버중앙일.. 17.12.07.
2660 미국 美LA인근 초대형산불…주민 2만7천명 대피 file 뉴스로_USA 17.12.06.
2659 미국 美이민국 업무지체 심각 뉴스로_USA 17.12.06.
2658 캐나다 65세 이상 노인 다섯 중 하나는 직장인 밴쿠버중앙일.. 17.12.06.
2657 캐나다 밴쿠버를 전기차 메카로 밴쿠버중앙일.. 17.12.06.
2656 캐나다 난폭 운전 적발시 3년 운전면허 정지 밴쿠버중앙일.. 17.12.06.
» 캐나다 캘거리 시의회의 고민, “세수는 부족, 재산세 인상은 어렵고” CN드림 17.12.05.
2654 미국 비자신청자 신상털기, 내년부터 i뉴스넷 17.12.01.
2653 미국 플로리다 온라인 유권자 한달만에 8300명 등록 코리아위클리.. 17.12.01.
2652 미국 추수감사절 연휴에 오바마케어 등록 급증 코리아위클리.. 17.12.01.
2651 캐나다 加국민 중 대졸자는 몇 퍼센트? 밴쿠버중앙일.. 17.12.01.
2650 캐나다 캐나다 정부, 성소수자 차별 공식 사과 밴쿠버중앙일.. 17.12.01.
2649 캐나다 산타 퍼레이드 3일 정오 행진 밴쿠버중앙일.. 17.12.01.
2648 캐나다 밴쿠버 2베드룸 렌트비 얼마? 밴쿠버중앙일.. 17.1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