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70개 기업 선정

 

이민자를 비롯해 동성애자 등 다양성을 인정하고 직원을 채용한 우수 고용주 순위에서 캐나다에서 다양성이 가장 높은 주인 BC주가 인구 대비 상대적으로 나쁜 성적을 올렸다.

 

캐나다의 100대 우수고용주 순위를 발표하는 사이트에서 2일 자로 캐나다의 다양성 우수 고용주(Canada’s Best Diversity Employers) 70개 기업을 발표했다. 

 

여기에 BC주의 고용주로는 BC공공서비스(빅토리아), Dentons Canada LLP (Vancouver BC), UBC, 빅토리아대학, 밴쿠버공항공사(리치몬드), 밴쿠버신용조합(Vancouver City Savings Credit Union, Vancouver BC), 그리고 밴쿠버시 등 7개가 꼽혔다.

 

다양성 우수 고용주는 5개의 주요 다양성 그룹으로 분류된, 여성, 소수인종, 장애인, 원주민, 그리고 성소수자 등을 얼마나 개방적으로 채용하느냐에 대해 비교를 해서 선정했다. 

      

이런 기준이라면 소수인종 비율이 높고, 캐나다와 북미 전체를 통털어 2번째로 동성애자의 결혼을 인정한 주인 BC주에 많은 고용주들이 선정될 것으로 기대됐다. 하지만 인구 수를 감안하면 이는 평균에도 미치지 못한다. 

 

온타리오주는 36개로 우수 고용주의 절반을 넘겼다. 다음으로 인구가 많고 캐나다에서 가장 다양성이 존중 된다고 인정 받는 퀘벡주는 8개의 고용주만 선정 돼 BC주와 함께 의외의 결과를 낳았다. 이외에도 이번 70개 고용주에 속한 주들을 보면 알버타 6개, 마니토바 6개, 그리고 사스카추언은 4개 등이다. 

이외에 노바스코샤 기업 2개와 노스테리토리아 준주 1개 등이 70개 기업에 포함됐다.

 

70개 기업들의 대부분이 정부나 대학 등 공공기관들이거나 캐나다 대기업들이었다. 

 

/밴쿠버 중앙일보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049 미국 한국계뮤지컬배우 모녀 뉴욕 교통사고 비극 file 뉴스로_USA 18.03.08.
3048 캐나다 화이트캡스 기분좋은 출발 밴쿠버중앙일.. 18.03.08.
3047 캐나다 메트로밴쿠버 4개 버스 고속노선 추가 밴쿠버중앙일.. 18.03.08.
3046 캐나다 평창 패럴림픽에도 역대 최대 加선수단 밴쿠버중앙일.. 18.03.08.
3045 캐나다 리치몬드 아울렛 2단계 확장 밴쿠버중앙일.. 18.03.08.
3044 캐나다 사고 운전자 보험료 얼마나 오르나 밴쿠버중앙일.. 18.03.08.
3043 캐나다 교통단속, 전자티켓 발부한다 밴쿠버중앙일.. 18.03.07.
3042 캐나다 사업 접게 만든 '악플러'에 BC법이... 밴쿠버중앙일.. 18.03.07.
3041 캐나다 밴쿠버 조망 회전식당, 추억 속으로 밴쿠버중앙일.. 18.03.07.
3040 캐나다 주택거래는 감소, 가격은 관성따라 상승 밴쿠버중앙일.. 18.03.07.
3039 캐나다 전기료 결국 오른다 밴쿠버중앙일.. 18.03.07.
3038 캐나다 KOTRA 밴쿠버 무역관 공공입찰 정보 제공 밴쿠버중앙일.. 18.03.07.
» 캐나다 다양성 인정 우수 고용주 BC에 고작 7개 밴쿠버중앙일.. 18.03.07.
3036 캐나다 연아 마틴 상원의원, 자유당 예산안에 우려 표명 밴쿠버중앙일.. 18.03.07.
3035 미국 티벳설날 ‘로사르’ 아시나요 file 뉴스로_USA 18.03.06.
3034 캐나다 캐나다 종합전적 3위 CN드림 18.03.06.
3033 캐나다 파이프라인 갈등, 캐나다 국민 여론은? CN드림 18.03.06.
3032 미국 하와이, 북미대화 촉구결의안 file 뉴스로_USA 18.03.05.
3031 미국 ‘美 전쟁원하나?’ 트럼프에 서한 뉴스로_USA 18.03.05.
3030 미국 빌리 그레이엄목사 영면 file 뉴스로_USA 18.0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