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트 무디 시청 페이스북 사진

 

포트 무디와 코퀴틀람 등 트라이시티에 계속 해서 곰이 출현하면서, 여름 많은 인파가 몰리는 벨카라지역공원의 세사미호수의 하이트파인비치가 11일 오전까지 폐쇄됐다. 포트무디 시청은 지난 8일 곰이 출현해 폐쇄한다고 발표했다. 

4ac21d8c9efa70f949a82e674501439f_1531341981_4489.jpg 

이에 앞서 지난 9일 오후에 코퀴틀람의 저층 아파트 파티오에 곰이 나타나 BBQ 파티를 준비하던 주민 제폰 치책(Zenon Chichak) 씨가 사진을 찍어 페이스북에 올리기도 했다.

 

이외에도 코퀴틀람의 먼디파크(Mundy Park)와 옆에 있는 리버뷰포리스트(Riverview Forest)에도 곰이 나타나 폐쇄됐다는 글이 지난 8일 올라왔다. 

 

또 포트 코퀴트람의 킬머 초등학교와 브라운 크릭 지역에는 쿠거가 나타났다고 10일 주의보가 내렸다. 만약 쿠거를 보게 되면 BC동물보호국 전화번호1-877-952-7277로 신고해 달라고 했다. 시는 아울러 어린이와 애완동물을 항상 주의 깊게 지켜보다고 당부했다.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461 미국 플로리다 새 회계연도 시작, 무엇이 달라졌나 코리아위클리.. 18.07.13.
3460 미국 중앙플로리다 지역 말 뇌염(EEE) 모기 주의보 코리아위클리.. 18.07.13.
» 캐나다 화이트파인비치 곰으로 일시 폐쇄 중 밴쿠버중앙일.. 18.07.12.
3458 캐나다 하반기 첫 EE 카테고리 이민 3750명 선발 밴쿠버중앙일.. 18.07.12.
3457 캐나다 써리에서도 대규모 마약 조직 검거 밴쿠버중앙일.. 18.07.12.
3456 캐나다 캐나다 중앙은행 기준 금리 1.5%로 인상 밴쿠버중앙일.. 18.07.12.
3455 캐나다 정세현 전 장관, “북미정상 만나는 순간 한반도 냉전구조 해체” file 코리아위클리.. 18.07.10.
3454 캐나다 한반도 냉전 해체되도 완전한 통일은 요원 밴쿠버중앙일.. 18.07.10.
3453 캐나다 트랜짓폴리스, 어학연수생 대중교통 성범죄의 주 표적 밴쿠버중앙일.. 18.07.10.
3452 캐나다 밴쿠버에 한국 현대무용의 족적을 남기다 밴쿠버중앙일.. 18.07.10.
3451 캐나다 외국에선 동족을 조심하라 CN드림 18.07.10.
3450 캐나다 연방정부, 우드 버팔로 국립공원 보존에 2,750만 불 지원한다 CN드림 18.07.10.
3449 캐나다 스티브 김 코퀴틀람 시의원 출마 공식 선언 밴쿠버중앙일.. 18.07.06.
3448 캐나다 BC주 갱단간 살인사건 여성도 청소년도 예외 없었다 밴쿠버중앙일.. 18.07.06.
3447 캐나다 밴쿠버국제공항 이용액 일일 9만명 시대 밴쿠버중앙일.. 18.07.06.
3446 미국 김정은위원장 유엔총회 연설할까 file 뉴스로_USA 18.07.05.
3445 미국 마이애미-올랜도간 고속열차, 탬파까지 이어지나? 코리아위클리.. 18.07.05.
3444 미국 넬슨 vs 스캇, 연방상원자리 놓고 박빙 경쟁 코리아위클리.. 18.07.05.
3443 캐나다 캐나다플레이스 홀린 한국의 미 밴쿠버중앙일.. 18.07.04.
3442 캐나다 한국전통예술원 정기공연 남북화해의 상징 밴쿠버중앙일.. 18.0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