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9436d22918e2194e4e37c7f37e0da9b_1555199
 

14회 헬스NZ재뉴대한배드민턴 협회장대회가 지난 13(), Watakere Badminton Hall에서 열렸다.이번 대회는 재뉴대한배드민턴협회 주관으로 교민건강 증진과 배드민턴 교류저변 확대에 중점을 두고 라켓을 휘두를 수 있는 교민이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해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날 오후 4시부터 시작한 대회는 100명이 넘는 대회참가, 125경기가 진행되어 오후 10시가 넘어 우승자들이 가려졌다초보자와 상위급 참가자들을 위해 복식경기 A, B, C, D 급수별로 구분되어 경기를 진행해서 많은 지원자들이 승부를 떠나 즐거운 체육인으로 하루를 보냈다.

 

 

남자 A조 우승자는 김재준김중원 조가 차지했으며 여자 A조는 Victoriark가 우승을 차지했다우승 상품은 이긴 사람의 즐거움을 더하기 위해서 간소하게경품 추첨은 모두에게 즐거움과 행복을 주기 위해 $200상당의 라켓과 배드민턴용품건강식품 생활용품과 참가자에게는 고급타월을 헬스엔젯하이웰에서 지원했다

 

d9436d22918e2194e4e37c7f37e0da9b_1555199
 

이번대회를 주관한 재뉴대한배드민턴 협회 민병대 회장은 제 14회 대회에는 많은 참가자로 125경기를 진행했지만 대회 참가자와 회원들의 협조로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이번 대회를 위해 홍배관 오클랜드 총영사를 비롯해 많은 지원과 응원을 보내준 교민단체와 회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또한 해밀턴 지부에서 대회 참가를 위해 오클랜드를 방문한 모든 회원들에게 다시한번 감사드린다” 또한 이번대회에 신설된 시니어 팀 구성으로 많은 중년층들에게 인기가 있었다내년 대회는 좀더 많은 배드민턴 동호인들이 참가할 수 있게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d9436d22918e2194e4e37c7f37e0da9b_1555199
d9436d22918e2194e4e37c7f37e0da9b_1555199
d9436d22918e2194e4e37c7f37e0da9b_1555199
d9436d22918e2194e4e37c7f37e0da9b_1555199
d9436d22918e2194e4e37c7f37e0da9b_1555199
 

,사진김수동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467 호주 ‘4.27 판문점 선언’ 1년... ‘시드니 평화의 손잡기’ 개최 file 호주한국신문 19.04.24.
2466 호주 캔버라 대사관, ANU서 한국문화 공연 펼쳐 file 호주한국신문 19.04.24.
2465 뉴질랜드 키위와 한인이 함께한 2019년 한뉴우정협회 첫 모임 해밀턴에서 가져. NZ코리아포.. 19.04.19.
2464 호주 호주 한인 인구통계(1)- 인구 규모 및 구조, 경제활동 및 소득 file 호주한국신문 19.04.18.
2463 호주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다각적 시도, 그 미래는... file 호주한국신문 19.04.18.
2462 호주 “세월호, 진실을 기억하겠습니다”... 5주기 희생자 추모 file 호주한국신문 19.04.18.
2461 호주 ‘평통’ 자문의 개혁 추진위, 공청회 계획 file 호주한국신문 19.04.18.
2460 뉴질랜드 한인 힙합 아티스트, 7팀 연합 공연으로 큰 인기 NZ코리아포.. 19.04.17.
» 뉴질랜드 제14회 헬스NZ재뉴대한배드민턴 협회장대회 열려 NZ코리아포.. 19.04.16.
2458 뉴질랜드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축하 기념식 열려 NZ코리아포.. 19.04.12.
2457 호주 Sydney Korean Festival 2019, 달링하버서 한국 문화 정수 선보여 file 호주한국신문 19.04.11.
2456 호주 호주 및 뉴질랜드 언론, 임시정부의 독립 항쟁 큰 관심 file 호주한국신문 19.04.11.
2455 호주 총영사관, 브리즈번서 ‘취업박람회’ 계획 file 호주한국신문 19.04.04.
2454 뉴질랜드 2019 한인의날 행사 열려 NZ코리아포.. 19.04.02.
2453 호주 “민화는 소박한 꿈과 사랑의 은유이기도 합니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8.
2452 호주 취재수첩- NSW 주 선거, ‘어번 지역구’ 한인 후보의 ‘길 닦기’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8.
2451 호주 총영사관, 퀸즐랜드 주 순회영사 일정 공지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8.
2450 호주 시드니 동포들의 ‘평통 개혁’ 눈길 file 뉴스로_USA 19.03.24.
2449 호주 취재수첩- ‘일하는 한인회’... 무슨 일?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1.
2448 호주 “북한 지도가 직접 ‘비핵화’ 언급한 것은 큰 진전...” file 호주한국신문 19.0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