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리어 멘토링 프로젝트 "멘토와의 만남(Meet a Mentor)"

 

취업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언어장벽에 부딪혀 자신감을 잃는 한인 여성들을 위해 카스(CASS)에서 취업조언 무료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Ryde Council의 지원하에 한인 여성 이민자들에게 특화된, 호주 취업 정보와 자문을 제공하는 커리어 멘토링 프로젝트 "멘토와의 만남(Meet a Mentor)"을 진행한다.

간호사, 유치원 교사, 통역사, 연로자 및 장애인 케어 서비스를 포함한 커뮤니티 서비스 종사자, TAFE 교육 종사자 등 다양한 분야의 한인 여성 전문가들을 초청해 취업활동에 유용한 정보와 조언을 제공한다.

특히 강민영 변호사, 김대영 통역사, 김연희 다민족 노인복지 서비스 책임자 등이 참석해 실질적인 조언과 경험을 들려줄 예정이다. 또 이력서 쓰는 법, 영어 인터뷰하는 법을 포함해 취업관련 다양한 노하우도 제공한다.

행사는 이달 26일부터 격주로 총 10회에 걸쳐 진행되며 CASS 메도뱅크센터 (27 Bank Street, Meadowbank NSW 2114, 매도뱅크역 바로 옆)에서 열린다. 문의 및 등록은 클레어 박(박은희) 0409 606 295 번으로 하면 된다. 무료지만 사전예약은 필수다.

한편 CASS그룹은 지역사회 서비스에 헌신하는 비영리 기관으로 현재 중국, 한국, 베트남, 인도계를 포함한 다양한 문화를 가진 커뮤니티들을 대상으로 광범위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주은경기자(editor@topnews.com.au)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821 뉴질랜드 뉴질랜드 한국전 참전용사 훈장 수여 그리고 민주평통 유공자문위원 표창 전수 일요시사 20.03.02.
2820 뉴질랜드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이사장의 평화 통일 강연회 열려... 일요시사 20.03.02.
2819 뉴질랜드 여승배 뉴질랜드 대사,이임 리셉션 개최 일요시사 20.03.02.
2818 호주 <속보>호주, ‘코로나 바이러스’ 사람간 전염 첫 사례 발생! “해당지역 교민들 주의 당부” 호주브레이크.. 20.03.02.
2817 뉴질랜드 뉴질랜드서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 ”이란 다녀온 60대" 호주브레이크.. 20.02.28.
2816 호주 “마스크 쓰고 있으려면 집밖으로 나오지마”…호주서 바이러스로 인한 인종차별 호주브레이크.. 20.02.28.
2815 호주 호주 총리 발표에 교민불안 가중! "영사관 등 실시간 입출국 정보 공유 해야"... 호주브레이크.. 20.02.27.
2814 호주 What's on in Sydney this weekends?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7.
2813 호주 “간접흡연에 안전한 레벨은 없다”... 식당도 손님도 벌금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7.
2812 호주 주차 도우미 앱 ‘PARK'NPAY’를 아시나요?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7.
2811 호주 CASS, 코로나 바이러스 무료강연 호주한국신문 20.02.27.
2810 뉴질랜드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이사장의 평화 통일 강연회 열려... 일요시사 20.02.26.
2809 뉴질랜드 2020년 한-뉴질랜드 참전용사 후손「비전캠프」개최 일요시사 20.02.26.
2808 뉴질랜드 일요시사 창간 15 주년, 김창옥 교수와의 특별한 만남 일요시사 20.02.26.
2807 호주 코로나19, 대한항공도 뚫렸다! 호주 교민 승객들 좌불안석... 호주브레이크.. 20.02.26.
2806 호주 호주도 한국 여행경보 2단계로 상향조정!...대구는 3단계 지정 호주브레이크.. 20.02.25.
2805 호주 호주 등 ‘해외 영주권자’도 예외 없다...‘적반하장’ 중국 한국인 격리 조치! 호주브레이크.. 20.02.25.
» 호주 카스(CASS), 한인 여성이민자 대상 취업 조언 프로그램 개최 톱뉴스 20.02.25.
2803 호주 시드니 총영사관, 제21대 국회의원 재외선거 등록률 대폭 상승 톱뉴스 20.02.25.
2802 호주 한국문화원, 한국문학 북클럽 신설 운영 톱뉴스 20.0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