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호윤, 시드니 야외 오페라 ‘라 보엠’

강요셉, 멜버른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한국 테너’의 저력이 호주 무대서 빛을 발하고 있다. 이미 유럽 무대서 불고 있는 ‘한류’가 호주에서도 거세다.

지난 달 시드니오페라하우스 무대에 오른 테너 박지민의 뒤를 이어 세계 무대서 활약하고 있는 테너 정호윤, 강요셉이 호주 관객과 만나고 있다. 정호윤은 시드니의 대표적 야외 오페라인 한다오페라 ‘라 보엠 온 시드니 하버’에서 로돌포 역으로, 테너 강요셉은 멜버른 아트센터에 올려질 ‘라 트라비아타’에서 알프레도 역으로 무대에 오른다. 

오스트리아 빈을 중심으로 유럽 무대서 활동 중인 정호윤은 지난 해 이어 두 번째 호주를 찾았다. 시드니오페라하우스에서 성공적으로 호주 데뷔 무대를 치른 그는 올해 야외오페라에서 또 한번 시드니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 중이다. 현지 언론들은 정호윤의 무대가 “눈부셨다”고 호평하며 “풍성한 색깔의 음색을 선사했다”고 평했다. ‘라 보엠’은 푸치니 작품으로 이번 무대에선 1968년 파리를 배경 삼아 젊은 예술가들의 사랑, 고뇌가 펼쳐진다. 특히 ‘눈 내리는 풍경’과 ‘불꽃놀이’는 이 작품만이 전하는 특별한 ‘경험’이다. ‘라 보엠’은 22일까지 공연되며 정호윤은 14, 17, 19, 21일 공연한다.

지난 해 성공적으로 미국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에 성공적으로 데뷔를 마친 강요셉은 2016년에 이어 올해 멜버른을 두 번 찾는다. 먼저 만날 작품은 ‘라 트라비아타’다. 17일부터 5월 11일까지 공연되는 베르디 작품은 화려한 파티 장면 등의 볼거리와 비올레타와 알프레도의 사랑이 감동을 전한다. 11월엔 ‘라 보엠’이다. ‘라 트라비아타’에선 5월 4일까지 무대에 오르며 이후 공연인 8, 11일은 테너 정호윤이 바통을 이어받는다.

티켓 예매 및 공연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호주 오페라단 웹사이트(opera.org.au)를 참조하면 된다.

©TOP Digital

(이미지 출처: 호주오페라단)

http://topdigital.com.au/node/5674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호주 한국 테너의 저력, 호주 오페라 무대 장악 톱뉴스 18.04.12.
2111 호주 주시드니총영사관, 내달 동포기업 상생발전 포럼 개최 톱뉴스 18.04.12.
2110 호주 한호 무역동향-호주의 소규모 사업체 지원은... file 호주한국신문 18.04.12.
2109 호주 브리즈번 한인 워홀러 폭행 ‘파문’ … 퀸슬랜드 경찰은 ‘침묵’ 톱뉴스 18.04.05.
2108 호주 성범죄 저지른 한국 남성 실형 받아 톱뉴스 18.04.05.
2107 호주 한국전 정전 65주년 기념 ‘2018평화음악회’ 14일 개최 톱뉴스 18.04.05.
2106 호주 가을밤 정취에 흠뻑 톱뉴스 18.04.05.
2105 호주 총영사관, 호주 취업 관련 비자 설명회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18.04.05.
2104 호주 한국전 정전 65년-ANZAC 100주년 기념 음악회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18.04.05.
2103 호주 <호주한인사회 현주소 점검 1부…타일업계> 한인타일업계 “부동산 붐 속 타일업종 호황…인력난 심화” 톱뉴스 18.04.01.
2102 호주 피터김 시의원 아들 납치미수 사건…용의자 지인 충격 톱뉴스 18.04.01.
2101 호주 [포토뉴스] 임다미 새앨범 발매 기념 팬사인회 현장!! 톱뉴스 18.04.01.
2100 호주 이혜원 아티스트, 이스터쇼 포슬린 아트 3개부문 1등 수상 톱뉴스 18.04.01.
2099 호주 다양성 속 화합의 장, 하모니데이 기념만찬 현장! 톱뉴스 18.04.01.
2098 호주 “MHS-BreastScreen의 유방암 무료 검진 서비스 받으세요” file 호주한국신문 18.03.29.
2097 호주 이백순 주호주대사, 한국전 참전비 헌화 톱뉴스 18.03.23.
2096 호주 임다미, "I Hear A Song" 새 앨범 발매 톱뉴스 18.03.23.
2095 호주 호주, 유학생 크게 증가 톱뉴스 18.03.23.
2094 호주 호주 예배 사역팀 ‘모음(MoWM)’과 힐송에 그래미 어워드 상을 안겨준 ‘What a beautiful name’을 심층 분석한다! 톱뉴스 18.03.23.
2093 호주 올해 시드니 한민족축제, “체험 프로그램 강화하겠다” file 호주한국신문 18.0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