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기생충>, ‘Cannes’ 이어 ‘Academy’ 최고상 ‘영예’

 

연출가 봉준호 감독, 한국 영화 및 ‘아카데미’ 역사에 획기적 기록 남겨

총 6개 부문 후보 중 최고 권위의 작품상-감독상-각본상-국제영화상 차지

 

지난해 5월, 프랑스 칸 영화제(Cannes Film Festival)에서 ‘황금종려상’(Golden Palm)으로 전 세계 영화인의 찬사를 받으며 올해 오스카상에 대한 기대를 불러 일으켰던 봉준호 감독의 작품 <기생충>(Parasite)이 한국 영화 역사에 큰 획을 그었다. 그뿐 아니라 92년간의 오스카 상 역사에도 주요 장면으로 남게 됐다.

지난 9일(일, 호주 동부시간 월요일 오후 12시)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 극장(Dolby Theatre)에서 열린 92회 ‘아카데미 시상식’(Academy Awards)에서 <기생충>은 전 세계 영화계 최고 권위의 ‘작품상’(Best picture)을 차지했으며 봉준호 감독에게 ‘감독상’(Best director), ‘각본상’(Best original screenplay)을 안겼다. 또한 ‘국제영화상’(Best international feature film)까지 차지함으로써 100년이 넘은 한국영화 사상 최대 경사로 기록되게 됐다. 이와 함께 이 영화의 ‘작품상’ 수상은 아카데미 시상식 사상 할리우드 제작이 아닌, 외국어 영화로는 최초라는 것도 세계 영화사상 새로운 기록이다.

봉 감독과 그의 작품 <기생충>이 만든 새 기록은 이 뿐만이 아니다. 지난해 5월 유럽 최고 권위의 칸 영화제에 이어 곧바로 아카데미 시상식에서도 최고 권위의 ‘작품상’을 연이어 수상한 것이 그것이다. 현재까지 같은 작품으로 ‘칸’과 ‘아카데미’를 동시에 거머쥔 사례는 델버트 맨(Delbert Mann) 감독의 로맨틱 코미디 영화 <Marty>가 지난 1955년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과 1956년 아카데미 ‘작품상’을 차지한 이후 65년 만에 두 번째이다.

 

올해 ‘작품상’ 후보에는 <기생충>을 비롯해 할리우드의 쟁쟁한 감독들의 작품 9편이 후보에 올랐다.

<1917>(Sam Mendes 감독), <The Irishman>(Martin Scorsese 감독), <Ford v Ferrari>(James Mangold 감독), <Jojo Rabbit>(Taika Waititi 감독), <Joker>(Todd Phillips 감독), <Little Women>(Greta Gerwig 감독), <Marriage Story>(Noah Baumbach 감독), <Once Upon a Time... in Hollywood>(Quentin Tarantino 감독) 등 쟁쟁한 작품들을 제치고 <Parasite>가 호명되자 시상식장의 영화인들은 한결같이 공감을 표하는 열렬한 박수로 <기생충>의 작품상 수상을 축하했다.

이날 봉 감독은 시상식 무대에 가장 많이 오른 영화인 중 하나였다. 감독상, 각본상, 국제영화상 수상자로 세 차례 무대에 올라 인사를 전했다. 아시아 출신 영화인이 아카데미 감독상을 수상한 사례로는 지난 2006년 <Brokeback Mountain>, 2013년 <Life of Pi>를 연출한 대만 출신의 이안(Ang Lee) 감독이 있다. 하지만 이안 감독의 작품은 연출자가 아시아 출신일 뿐 할리우드에서 제작된 영화이며, 할리우드가 아닌 외국에서, 외국어로 제작된 영화로 ‘감독상’을 차지한 것은 봉준호 감독이 처음이다.

<기생충>은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수상을 차지한 4개 부분 외 ‘미술상’(Best production design)과 ‘편집상’(Best film editing) 후보에 올랐으나 수상을 하지는 못했다.

 

한편 세월호 참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부재의 기억>(In the Absence. 이승준 감독)은 올해 ‘아카데미’에서 ‘단편 다큐멘터리’(Best short documentary) 부문 후보에 올랐으나 수상에는 실패했다. 또 <기생충>과 함께 가장 강력한 ‘작품상’ 후보에 거론됐던 <1917>은 ‘감독상’ 등 10개 부문 후보에 올라, 이 가운데 ‘촬영상’(Best cinematography), ‘시각효과상’(Best visual effects), ‘음향효과상’(Best sound mixing)을 수상했으며, 역시 11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던 <Joker>는 ‘남우주연상’(Best actor / Joaquin Phoenix), ‘음악상’(Best original score) 2개 부문 수상에 만족해야 했다.

올해 아카데미 ‘주제가 상’(Best original song)은 <Rocketman>에 삽입된 음악 ‘Love Me Again’의 엘튼 존(Elton John)과 버니 토핀(Bernie Taupin)에게 돌아갔다. 엘튼 존은 지난 1995년 장편 애니메이션 영화 <Lion King>의 주제 음악으로도 이 상을 수상한 바 있는데, 15년 만에 다시 오스카 트로피를 받았다. 올해 ‘Academy Awards’ 각 부문 수상자(작품) 및 후보는 다음과 같다.

 

종합0(오스카 메인).jpg

봉준호 감독이 영화 <기생충>(Parasite)으로 한국영화는 물론 ‘아카데미’ 역사에 새 기록을 남겼다. 봉 감독의 연출작 <기생충>은 지난 9일 저녁(미 서부 현지시간. 호주 동부시간 10일 오후 12시) 열린 제 92회 ‘Academy Awards’에서 최고 권위의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등 4개 부문을 수상했다. 사진은 ‘작품상’ 발표 후 시상대에 올라 기쁨을 나누는 봉준호 감독과 출연 배우들.

사진: The Oscars 2020(oscar.go.com)

 

Best picture : 기생충(Parasite)

(후보)

-The Irishman

-Ford v Ferrari

-Jojo Rabbit

-Joker

-Little Women

-Marriage Story

-1917

-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종합1(기생충).jpg

올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 권위의 ‘작품상’을 수상한 영화 <기생충>의 한 장면.

 

Best actress : Renee Zellweger(Judy)

-Scarlett Johansson(Marriage Story)

-Saoirse Ronan(Little Women)

-Charlize Theron(Bombshell)

-Cynthia Erivo(Harriet)

 

Best actor : Joaquin Phoenix(Joker)

-Adam Driver(Marriage Story)

-Leonardo DiCaprio(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Jonathan Pryce(The Two Popes)

-Antonio Banderas(Pain and Glory)

 

Best director : Bong Joon Ho(Parasite)

-Martin Scorsese(The Irishman)

-Sam Mendes(1917)

-Quentin Tarantino(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Todd Phillips(Joker)

 

Best original song : Elton John, Bernie Taupin(Love Me Again / Rocketman)

-Randy Newman(I Can't Let You Throw Yourself Away / Toy Story 4)

-Diane Warren(I'm Standing With You / Breakthrough)

-Kristen Anderson(Lopez, Robert Lopez- Into the Unknown / Frozen 2)

-Joshuah Brian Campbell and Cynthia Erivo(Stand Up / Harriet)

 

종합2(Rocketman).jpg

영화 <Rocketman>에 삽입된 ‘Love Me Again’. 사진: 트위터 / Rocketman

 

Best original score : Hildur Gudnadottir(Joker)

-Alexandre Desplat(Little Women)

-Randy Newman(Marriage Story)

-Thomas Newman(1917)

-John Williams(Star Wars: The Rise of Skywalker)

 

Best international feature film : Parasite(한국)

-Corpus Christi(Poland)

-Honeyland (North Macedonia)

-Les Miserables(France)

-Pain and Glory(Spain)

 

Best makeup and hairstyling : Kazu Hiro, Anne Morgan, Vivian Baker(Bombshell)

-Nicki Ledermann, Kay Georgiou(Joker)

-Jeremy Woodhead(Judy)

-Paul Gooch, Arjen Tuiten, David White(Maleficent: Mistress of Evil)

-Naomi Donne, Tristan Versluis, Rebecca Cole(1917)

 

Best visual effects : Guillaume Rocheron, Greg Butler and Dominic Tuohy(1917)

-Dan DeLeeuw, Russell Earl, Matt Aitken and Dan Sudick(Avengers: Endgame)

-Pablo Helman, Leandro Estebecorena, Nelson Sepulveda-Fauser and Stephane Grabli(The Irishman)

-Robert Legato, Adam Valdez, Andrew R. Jones and Elliot Newman(The Lion King)

-Roger Guyett, Neal Scanlan, Patrick Tubach and Dominic Tuohy(Star Wars: The Rise of Skywalker)

 

종합3(1917).jpg

샘 멘데스(Sam Mendes) 감독의 <1917>은 <기생충>과 함께 강력한 ‘작품상’ 후보로 거론됐으나 ‘촬영상’(Best cinematography), ‘시각효과상’(Best visual effects), ‘음향효과상’(Best sound mixing) 등 3개 부문 수상에 그쳤다. 사진은 영화 <1917>의 한 장면.

 

Best film editing : Michael McCusker and Andrew Buckland(Ford v Ferrari)

-Thelma Schoonmaker(The Irishman)

-Tom Eagles(Jojo Rabbit)

-Jeff Groth(Joker

-Yang Jinmo(Parasite)

 

Best cinematography : Roger Deakins(1917)

-Rodrigo Prieto(The Irishman)

-Lawrence Sher(Joker)

-Jarin Blaschke(The Lighthouse)

-Robert Richardson(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Best sound mixing : Mark Taylor, Stuart Wilson(1917)

-Gary Rydstrom, Tom Johnson, Mark Ulano(Ad Astra)

-Paul Massey, David Giammarco, Steven A. Morrow(Ford v Ferrari)

-Tom Ozanich, Dean Zupancic, Tod Maitland(Joker)

-Michael Minkler, Christian P. Minkler, Mark Ulano(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Best sound editing : Donald Sylvester(Ford v Ferrari)

-Alan Robert Murray(Joker)

-Oliver Tarney, Rachael Tate(1917)

-Wylie Stateman(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Matthew Wood, David Acord(Star Wars: The Rise of Skywalker)

 

Best supporting actress : Laura Dern(Marriage Story)

-Scarlett Johansson(Jojo Rabbit)

-Margot Robbie(Bombshell)

-Kathy Bates(Richard Jewell)

-Florence Pugh(Little Women)

 

종합4(Laura Dern).jpg

미국 여배우 로라 던(Laura Dern)에게 올해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안긴 영화 <Marriage Story>의 한 장면

 

Best short documentary : Learning to Skateboard In A Warzone(If You're A Girl)

-In the Absence

-Life Overtakes Me

-St Louis Superman

-Walk Run Cha-Cha

 

종합5(In the Absence).jpg

한국의 세월호 참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부재의 기억>(In the Absence. 이승준 감독)의 한 장면(사진).

이 작품은 ‘단편 다큐멘터리’(Best short documentary) 부문 후보에 올랐으나 아쉽게도 수상에는 실패했다.

 

Best documentary feature : American Factory

-The Cave

-The Edge of Democracy

-For Sama

-Honeyland

 

Best costume design : Jacqueline Durran(Little Women)

-Sandy Powell, Christopher Peterson(The Irishman)

-Mayes C. Rubeo(Jojo Rabbit)

-Mark Bridges(Joker)

-Arianne Phillips(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종합6(Little Women).jpg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의상상’(Best costume design)을 받은 영화 <Little Women>의 한 장면.

 

Best production design : Barbara Ling and Nancy Haigh(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Bob Shaw and Regina Graves(The Irishman)

-Ra Vincent and Nora Sopková(Jojo Rabbit)

-Dennis Gassner and Lee Sandales(1917)

-Lee Ha Jun and Cho Won Woo(Parasite)

 

Best live action short film : The Neighbours' Window

-Brotherhood

-Nefta Football Club

-Saria

-A Sister

 

Best adapted screenplay : Taika Waititi(Jojo Rabbit)

-Todd Phillips and Scott Silver(Joker)

-Greta Gerwig(Little Women)

-Steven Zaillian(The Irishman)

-Anthony McCarten(The Two Popes)

 

종합7(Jojo Rabbit).jpg

영화 <Jojo Rabbit>을 연출한 타이카 와이티티(Taika Waititi) 감독은 이 작품을 직접 각색했으며,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색상’(Best adapted screenplay)을 차지했다. 사진은 <Jojo Rabbit>의 한 장면.

 

Best original screenplay : Bong Joon Ho and Jin Won Han(Parasite)

-Sam Mendes and Krysty Wilson-Cairns(1917)

-Noah Baumbach(Marriage Story)

-Quentin Tarantino(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Rian Johnson(Knives Out)

 

Best short animation : Hair Love

-Dcera (Daughter)

-Kitbull

-Memorable

-Sister

 

Best animated feature : Toy Story 4

-How to Train Your Dragon: The Hidden World

-I Lost My Body

-Klaus

-Missing Link

 

Best supporting actor : Brad Pitt(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Tom Hanks(A Beautiful Day in the Neighbourhood)

-Anthony Hopkins(The Two Popes)

-Al Pacino(The Irishman)

-Joe Pesci(The Irishman)

 

김지환 객원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 |
  1. 종합0(오스카 메인).jpg (File Size:70.1KB/Download:1)
  2. 종합1(기생충).jpg (File Size:79.8KB/Download:1)
  3. 종합2(Rocketman).jpg (File Size:38.0KB/Download:1)
  4. 종합3(1917).jpg (File Size:79.6KB/Download:1)
  5. 종합4(Laura Dern).jpg (File Size:45.4KB/Download:1)
  6. 종합5(In the Absence).jpg (File Size:62.2KB/Download:1)
  7. 종합6(Little Women).jpg (File Size:73.0KB/Download:1)
  8. 종합7(Jojo Rabbit).jpg (File Size:76.1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926 호주 ‘왜소증' 호주 원주민 소년에 응원 보낸 휴 잭맨… 호주브레이크.. 20.02.21.
4925 호주 日크루즈선 송환 호주•미국인 양성판정…방역 당국 긴장! 호주브레이크.. 20.02.21.
4924 호주 극심한 가뭄으로 인한 수자원 위기, 최근 폭우로 일단 넘겨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23 호주 “중국여행자 입국 제한 확대, 호주 안전 유지 고려한 결정”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22 호주 NSW, COVID-19 바이러스 ‘진정 국면’ 들어간 듯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21 호주 지난 2년간 NSW 주 애완견 공격 피해자 2,800명 넘어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20 호주 1896년, 435명 목숨 앗아간 열풍... “지금은 더 뜨거워지고 있다”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19 호주 지방정부 지역별 ‘Smart city’ 순위, 최상위는 ‘North Sydney’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18 호주 호주의 ‘Most romantic city’는 타스마니아의 론세스톤 타운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17 호주 ‘콴타스 항공’, 7년 연속 ‘World's safest airlines’에 이름 올려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16 호주 House Price Report- 주택가격 상승 두드러진 지방도시는?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15 호주 2020년 호주 주택가격, 전국적으로 8% 상승 전망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14 호주 시드니 주말 경매- 250만 달러의 랜드윅 소재 주택, 입찰 과정서 15만 달러 ↑ file 호주한국신문 20.02.20.
4913 호주 호주서 발생한 ‘산불 연기’ 뉴질랜드 빙하 녹인다… NASA 연구 논문 게재 호주브레이크.. 20.02.20.
4912 호주 호주, 1월 실업률 5.3%로 부진…예상치 5.1% 보다 저조한 성적 호주브레이크.. 20.02.20.
4911 호주 호주, 日에 해상초계기 배치! "北불법환적 감시 목적" 호주브레이크.. 20.02.20.
4910 호주 호주 소방당국 타임스 스퀘어에 감사 인사 광고! “호주를 지켜줘 고맙습니다.” 호주브레이크.. 20.02.19.
4909 호주 호주, 영국 등 신종 코로나 백신 개발 박차 톱뉴스 20.02.18.
4908 호주 “생태 테러범이 조직적으로 산불 방화했을 수도” 톱뉴스 20.02.18.
4907 호주 호주, 중국 출발 외국인 입국제한 조치 연장…관광, 화물 산업 ‘직격탄’ 톱뉴스 20.02.18.
4906 뉴질랜드 폐렴 증세로 뉴질랜드 콘서트 중단한 엘턴 존…목소리 안나오자 울음 까지 호주브레이크.. 20.02.18.
4905 호주 ‘우왕좌왕’ WHO 팀… ‘발원지’ 후베이성만 안간다 시드니대학 보건 전문가 일침..."최선을 다한다는 중국 주장에 의문점" 호주브레이크.. 20.02.18.
4904 호주 호주도 일본 크루즈선서 자국민 200여명 구출 예정…”전세기로 송환후 격리 할 것” 호주브레이크.. 20.02.17.
4903 호주 ‘호주 언론’ 법원 판결에 두번 죽었다! "경찰의 공영방송사 압수수색, 합법적 행위"… 호주브레이크.. 20.02.17.
» 호주 영화 <기생충>, ‘Cannes’ 이어 ‘Academy’ 최고상 ‘영예’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901 호주 중국여행자 입국 금지로 호주 관광산업 타격, 월 10억 달러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900 호주 기후-기상 관련 과학자들, 정치권에 ‘기후변화 행동’ 촉구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899 호주 중국발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호주 국제교육산업도 ‘비상’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898 호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호주 모나쉬(Monash) 대학 개교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897 호주 호주 대학들, ‘Times Higher Education’ 평가 순위 높아져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896 호주 호주인 개인 소득 지속 증가... 일부 지역은 줄어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895 호주 애주가들에게 경고, “술이 불법약물 보다 건강에 더욱 위험하다”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894 호주 부동산 시장 신뢰 회복으로 시드니 주택거래량, 크게 증가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893 호주 시드니 주말 경매- 올해 첫 경매시장, 402채 등록-낙찰률 79.9% file 호주한국신문 20.02.13.
4892 호주 '코로나바이러스 업데이트'...악성이메일 바이러스 탐지 호주브레이크.. 20.02.10.
4891 호주 아들 잃은 中여성 입국 허가한 호주... “정부차원에 협력” 호주브레이크.. 20.02.10.
4890 호주 호주 산불, ‘집중 호우’로 20곳 이상 자연 진화…일부 지역 ‘산사태’ 우려로 이중고 호주브레이크.. 20.02.10.
4889 호주 이민지 동생 이민우, 유러피언투어 첫 우승! ‘호주남매’ 낭보… 호주브레이크.. 20.02.09.
4888 호주 호주 의료계, '신종 코로나' 사망 원인은 급성 폐렴! 치료시기가 가장 중요… 호주브레이크.. 20.02.08.
4887 호주 ‘전 세계 비상사태’ 불러온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정보 업데이트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86 호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From Wuhan to Australia- 타임라인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85 호주 코로나 바이러스 비상경계 속 ‘잘못된 정보-가짜뉴스’ 만연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84 호주 파라마타 도심 지나는 경전철 생긴다... 2023년 개통 예정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83 호주 이상기온으로 산불 사태에 이어 이제는 독거미 경보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82 호주 광역시드니 소재 일부 사립학교 학비, 연 4만 달러 넘어서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81 호주 지난 10년 사이의 시드니, Bigger-Wealthier-Denser-Crankier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80 호주 호주의 기후변화 관련 정책, 전 세계 57개 국가 중 최악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79 호주 호주인 음주량 감소... ‘위험 수준의 술꾼’ 비율은 여전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78 호주 가정폭력 피해자들, 태권도 수련으로 자신감 회복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
4877 호주 호주에서 가장 인종차별 심하고 행복도 낮은 지역은 어디? file 호주한국신문 20.0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