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비타트운동' 집짓는 목재로 재활용

 

 

2018 라커펠러 트리.jpg

 

 

해마다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크리스마스 트리로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맨해튼의 록펠러센터 트리가 오는 7일 밤 9시에 철거된다.

 

록펠러센터 트리는 높이 72피트의 노르웨이 가문비나무로 지난해 11월 28일 무려 5만개 이상의 형형색색의 전구가 화려하게 장식된 가운데 점등식을 가졌다. 그동안 록펠러 트리는 성탄절과 새해 카운트다운 등 한달 넘게 맨해튼 중심가를 찾은 수많은 시민들과 세계 관광객들 앞에서 아름다움을 뽐냈다.

 

록펠러센터 트리가 철거되면 관행적으로 나무는 무주택자들을 위해 집을 지어주는 해비타트 운동에 기증돼 목재로 재활용 될 예정이다.

 

 

Newsroh=민병옥기자

Photo by Zinno Park

  • |
  1. 2018 라커펠러 트리.jpg (File Size:192.8KB/Download:6)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