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s.Munkh-orgil 국회 조기 폐지해야 하는 상황이 아니다.jpg

 

국회를 조기 폐회하는 사항으로 정치인들 사이에서 소문이 돌고 있지만 지난 1월에도 같은 내용으로 서명 운동을 했지만 지지를 받지 못하였다. 그러나 이번에는 지지하는 내용에 서명한 국회의원의 수가 40명이 넘었다는 소문이다. 
관련 내용으로 국회의원 Ts.Munkh-orgil의 입장을 들었다. 
- 국회 조기 폐지 서명 운동과 함께 비정기 선거 관련해서 지지하는 처지인지?
- 나는 서명 하지 않겠다는 태도다. 이번 국회가 운영 기간에 선거 공약을 다 해야 한다. 
- 국회 조기 폐지 서명한 의원들 수가 51명이 된다면 어떤 상황이 발생하는지?
- 국회 파하고, 비정기 선거를 진행하는 조항들이 있다. 예를 들면, 국회 소집 불가, 총리 임명 불가 혹은 정부 예산 통과가 안 된 경우 등이다. 그러나 현재는 이러한 상황들이 발생하지 않았다. 국회, 정부는 정상 운영 중이다. 헌법 개정안 2차 심의를 국회에서 하고 전 국민 설문 조사를 하도록 결정하였다. 
- 이번 국회가 일을 제대로 못 해서 폐지 얘기가 나오는 것이 아닌가?
- 우리의 당은 2016년 선거 공약을 바탕으로 국회, 정부 운영 중이다. 한 일을 보고하고 못 한 일을 해명하고 평가받아야 한다. 국회 폐회가 한편으로는 정치적으로 불안정한 상황을 만들 우려가 있다. 국회 운영 체제의 면역을 약해지게 할 수 있다. 
[ikon.mn 2019.09.24.]
몽골한국신문 편집인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527 몽골 아시아개발은행, 몽골 경제 성장률을 2020년에 6.1%로 약간 위축으로 예측 file 몽골한국신문 19.10.11.
3526 몽골 내년 정부 예산 규모 11조 7천억 투그릭으로 예상 file 몽골한국신문 19.10.11.
3525 몽골 재개발 대상지 1,280세대 아파트 건설 위치 확정 file 몽골한국신문 19.10.11.
3524 몽골 D.Togtokhsuren: 국회 조기 폐지 공식 결정 안 나왔다 file 몽골한국신문 19.10.11.
3523 몽골 윤리위원회에 일부 국회의원들의 자산 감사를 요구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22 몽골 울란바타르시에서 전차 개발 의향 있는 체코 업체들을 초청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21 몽골 Altanbulag 국경지대 통관 소 개선 공사 착수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20 몽골 러시아 경유 운송에 대한 부가세 면제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19 몽골 면허 없이 운영 중인 회사들을 대상으로 감사 실시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 몽골 Ts.Munkh-orgil: 국회 조기 폐지해야 하는 상황이 아니다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17 몽골 J.Batzandan, “비정기 선거를 전 국민 설문 조사와 병행해야!”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16 몽골 “Erdenet uildver”가 지방자치의 예산에 6,880억 투그릭을 납부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15 몽골 선거 기간에 페이지 사용 시 허가를 받아야 한다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14 몽골 국민의 66.6%에 대해서 아파트 지원 예정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13 몽골 4천만 투그릭까지 “녹색 대출”을 무담보로 지원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12 몽골 국회가 대통령의 규제에 대하여 14일 이내에 논의 예정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11 몽골 국제 원자력 기구의 제63차 회의에 몽골이 참석 중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10 몽골 우리는 2030년까지 몽골이 평균 소득 수준의 국가 되는 목표를 도울 수 있다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09 몽골 임시 국회의 유효 기한이 7개월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
3508 몽골 헌법위원회에서 위법이 아니라고 판정 file 몽골한국신문 19.1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