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만 공공 임대 아파트 신청 제한있어…

 

3.png

사진=SCMP

 

홍콩행정부 장관 캐리 램 (사진중앙)과 헨더슨 랜드 (Henderson Land)과 부회장 인 마틴 리 카싱 (Martin Lee Ka-shing) (왼쪽)과 마가렛 최 (Margaret Choi)와 함께 유스 호스텔 기공식에 참석하고 있다.

 

12일(화), 청년들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홍콩 최대 유스호스텔 프로젝트의 기공식이 개최되었으며, 2021년까지 시장 가격의 절반 수준인 저렴한 임대 아파트 총 1,700개가 공급될 예정이다.

 

유스호스텔 프로젝트는 헨더슨 랜드 개발업체(Henderson Land Development)가 기부한 윈롱의 66,000sqft 상당의 부지에 정부 기금 14억으로 지어질 예정이며, 완공 이후 비영리 기관 포령콕(Po Leung Kuk)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기공식에 참석한 캐리 람 행정장관은 “유스호스텔 프로젝트의 취지는 민간 소유의 토지를 활용해 청년들에게 저렴한 임대 아파트를 제공해 이들의 꿈과 목표 실현을 돕기 위함이다”고 말했다. 그는 유스호스텔 프로젝트를 통해 청년들에게 저렴한 임대 아파트에서 살면서 내집 마련할 수 있는 목돈을 모우거나 자기개발을 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함이라고 덧붙였다.

 

유스호스텔은 18세 ~ 30세의 신청자만이 입주가 가능하며, 최대 5년까지 거주할 수 있다. 윈롱의 유스호스텔의 임대료는 1인 가구 아파트 월 2천 홍콩 달러, 2인 가구 아파트 월 3천 ~ 4천 홍콩 달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유스호스텔 거주자는 모든 공공 임대 아파트 신청을 철회해야 하며 거주 기간 동안 신청이 불가능하다.

 

유스호스텔 프로젝트는 윈롱을 포함해 총 6개 지역에서 진행된다. 마틴폭(Ma Tin Pok) 샵 팟 형 로드(Shap Pat Heung Road)에 위치한 프로젝트는 1인 가구인 161sqft 아파트 816개와 2인 가구인 215sqft 아파트 432개, 총 1,680개 아파트를 공급할 예정이다.

 

브리짓 유 챈(Bridget Yu Chan Wai-ping) 폭령콕 사회복지 차관은 유스 호스텔 거주자가 공공 임대 아파트 신청을 제한하는 것이 과연 합리적인지에 대하여 의문을 가졌다.

 

비영리 제단 아동 발전 권익 연대(Alliance for Children Development Rights)의 나오미 호(Naomi Ho Sze-wai) 대표도 “프로젝트의 목적 중 하나가 청년들이 5년 안에 돈을 저축해 내집 마련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지만, 홍콩처럼 집값이 금값인 도시에서 5년이란 시간은 목돈 마련하기에는 충분하지 않다”며 공공 임대 아파트 신청 제한 규정 때문에 저소득층 가구로부터 환영받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오히려 정부는 공립 아파트를 지을 수 있는 토지 공급을 늘리고 청년들의 다양한 직원 선택이 가능하도록 산업 확대에 집중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와 별도로 홍콩 내 최대 공립 아파트 공급업체인 주택부(Housing Authority)는 호만틴, 청사완, 콰이청, 정관오, 마온산, 샤틴 등 총 6개 지역에 약 4,871개의 정부 보조 아파트를 시장 가격의 절반 수준에 분양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 아파트들은 285sqft ~ 568sqft 크기로, 160만 ~ 530만 홍콩 달러 사이에 분양될 예정이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3.png (File Size:392.1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31 홍콩 홍콩 BOC 은행, 중국 방문 없이 중국 계좌 원격 개설 서비스 선보여 file 위클리홍콩 19.03.26.
330 홍콩 연금 보험 가입자, 내년부터 최대 HK$6만 추가 세금 공제 가능.. 홍콩시민 노후 저축 장려 목적 file 위클리홍콩 19.03.26.
329 홍콩 홍콩의 하이라이트 이벤트 : HIGHLIGHT CELEBRATIONS AND EVENTS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28 홍콩 [기자의 눈 – 핫뉴스 브리핑] 홍콩과 심천은 경쟁자인가? 협력자인가? 위클리홍콩 19.03.19.
327 중국 중국, 6 천 7 백만 마리의 고양이가 '순수경제‘ 창출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26 중국 중국서 의료 폐기물로 어린이 장난감도 만들어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25 홍콩 부동산 소유주 대상으로 대출 사기범 17명 체포 ... 피해자 91명, 피해액 HK$ 640만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24 중국 새로운 중국 외상투자법, 홍콩 기업도 수혜받을 것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23 홍콩 HKUST, 광저우 캠퍼스 완공 2년 전 입학 신청 받을 예정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22 홍콩 홍콩인을 포함한 외국인, 중국 역외 소득 면세 기준 확대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21 홍콩 탄력성 부족으로 질식사 가능성 높은 유아 매트리스 4종 압수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20 홍콩 신생아를 위한 새로운 보험제도 VHIS(Voluntary Health Insurance Scheme) 연간 약 2천 홍콩달러로 100세까지 보장 위클리홍콩 19.03.19.
319 홍콩 소비자 위원회, 유명 차 음료 속 설탕 함유량 주의할 것 file 위클리홍콩 19.03.19.
» 홍콩 정부, HK$ 2천 ~ 4천 반값 유스호스텔 공급 예정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17 홍콩 HKMA, 홍콩 달러 방어 위해 두 번째 시장 개입 ... 일주일 새 약 55억 홍콩 달러 매수 file 위클리홍콩 19.03.19.
316 중국 중국, 낙후 농촌 지역 활성화 지원법 추진 file 위클리홍콩 19.03.12.
315 중국 중국 위안화 대출 증가 file 위클리홍콩 19.03.12.
314 홍콩 요양시설 인력 부족 문제, ‘해외 가사 도우미로 해결 안 해’ file 위클리홍콩 19.03.12.
313 홍콩 공중화장실 정비사업보다 청소원 대우 개선이 시급 file 위클리홍콩 19.03.12.
312 홍콩 ESF K1 입학생, 초중고등부 면접 없이 입학 우선권 부여받아 file 위클리홍콩 19.03.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