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8월부터 하락세였던 가격, 올해부터 다시 상승세로 접어들어캡처4.JPG

▲홍콩 개발업체들은 도시 내 집값 상승을 틈타 2분기에 무려 9000개가 되는 아파트를 공급할 예정이다. (사진=Winson Wong; SCMP)

 

부동산 시장 회복 조짐에 따라 홍콩 부동산 개발업체들은 약 9천개 이상의 아파트를 시장에 공급할 것으로 예상된다. 9천 개 아파트는 정부의 연간 부동산 공급 목표의 절반에 해당한다. 그러나 일부 전문가들은 대폭 할인 혜택으로 부동산 구매자들을 끌어 모으고 있어 부동산 가격이 빠르게 상승하지 못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홍콩과 중국 본토의 주식 시장 회복세, 미 연방 준비제도 이사회(FRB)의 금리 인하 움직임과 더불어 미중 무역전쟁 해소 기대감으로 부동산 구매자들은 홍콩 부동산 시장에 다시 발길을 돌리고 있다.  

 

홍콩 부동산 업체인 리카코프 프라퍼티스(Ricacorp Properties)의 데렉 챈(Derek Chan) 연구 책임자는 “부동산 구매자의 구매 심리 회복을 틈 타 부동산 개발업체들은 대폭 할인 정책으로 아파트 판매열을 높이고 이다. 하지만 치열한 경쟁 속에서 소비자에게 성공적으로 아파트 완판하기 위해 지나치게 높은 가격에 내놓지는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리카코프 프라퍼티스는 1분기에 총 5,250개의 신규 아파트가 분양됐으며 이는 2018년 4분기 대비 54% 증가했다.

 

데렉 챈 연구 책임자는 그동안 꾸준히 하락세를 보이던 부동산 가격이 올 1분기에 약 4% 급상승할 것이며 공급 증가로 인하여 2분기에는 3%로 상승세가 둔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홍콩 부동산가치 평가국(RVD, Rating and Valuation Department)에 따르면, 홍콩 부동산 가격은 작년 8월부터 12월까지 9.2% 하락을 했으며, 올해 첫 2개월 동안 1.6% 소폭 상승하면서 상승세로 접어들었다.

 

더 포스트(the Post)지가 지난 3월 22일부터 25일까지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시장 분석가 절반 이상이 부동산 가격 하락세는 마감하고 곧 안정세로 다시 들어설 것으로 답변했다. 빈콘 컨설팅(Vincorn Consulting and Appraisal)은 부동산 개발업체들의 다가올 가격 책정 전략을 통해 이들의 부동산 시장에 대한 전망과 확신을 알 수 있다고 말했다.

 

CGS-CIMB 증권의 제프리 마크(Jeffrey Mak) 자산 전문가는 “일부 대형 부동산 개발업체들은 부동산 시장 분위기가 완화될 때까지 기다렸다가 1분기에 분양 발표를 했으며 지금이 바로 적기이다”고 말했다.

CGS-CIMB에 따르면, 부동산 개발업체들은 약 6천 개 이상 아파트에 대한 사전 판매 승인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중 1,172개는 남청(Nam Cheong)역에 위치한 선흥카이 부동산(Sun Hung Kai Properties)의 콜리난 웨스트 3(Kullinan West III), 1,408개는 타이포(Tai Po)에 위치한 빌리언 부동산(Billion Development)의 센트라 호라이즌(Centra Horizon), 약 2천개는 툰문(Tuen Mun)에 위치한 차이나 에버그란데(China Evergrande)의 아파트이다.

 

CK 자산, 위록 프라퍼티스(Wheelock Properties), 그레이트 이글 홀딩스(Great Eagle Holdings) 등 홍콩 대형 부동산 개발업체들도 부동산 시장 회복세에 따라 곧 시장에 약 3천개의 아파트를 공급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파트 분양 신청을 위해 모델하우스를 찾는 내방객들로 다시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3월 23일, 4개 아파트가 동시에 분양이 진행되었으며 총 607개 중 80% 이상이 이미 판매 완료되었다. 그중 토카완(To Kwa Wan)에 위치한 뉴 월드 부동산(New World Development)의 아티산 가든(Artisan Garden) 아파트 총 294개 약 3,700명의 신청자가 몰려들었다. 노스 포인트(North Point)에 위치한 헨더슨 랜드(Henderson Land)의 더 콘소난스(The Consonance) 아파트의 경우, 총 72개 아파트에 400명 이상의 분양 신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캡처4.JPG (File Size:150.4KB/Download:2)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71 홍콩 하늘에는 영광! 땅에는 평화 – About Easter 위클리홍콩 19.04.16.
370 중국 중국, '조직범죄와 전쟁‘ 11개 지역에 정법위 검열단 파견 위클리홍콩 19.04.16.
369 중국 중국, 에릭슨社 '반독점 위반' 혐의로 조사 위클리홍콩 19.04.16.
368 홍콩 센트럴-완차이 바이패스, 개통 한 달여 만에 공기 정화 시스템 고장 위클리홍콩 19.04.16.
367 홍콩 2018년 중독 사고 총 3,960건, 전년대비 사망자 수 줄어들어.. 문어독, 쥐약, 청소세재, 독초 등 중독 경로 다양해 위클리홍콩 19.04.16.
366 홍콩 원치 않는 텔레마케팅 전화, 규제 강화… 최고 HK$ 100만 벌금형 위클리홍콩 19.04.16.
365 홍콩 인구 1천 당 의사 단 1.9명, 국제 표준보다 낮아.. 해외 의사 면허 소지자에 대한 의료 활동 제한 완화 촉구 위클리홍콩 19.04.16.
364 홍콩 부동산 시장 상승 곡선 그리며 다시 훈풍 불어… HOS 중고 아파트 거래량, 22년 이래 최고 수준 위클리홍콩 19.04.16.
363 홍콩 홍콩 집값 부동의 1위… 선전 최초 상위 5위 진입 file 위클리홍콩 19.04.16.
362 홍콩 “홍콩 아리랑 코러스” 홍콩한인합창단 창단식 개최 file 위클리홍콩 19.04.15.
361 홍콩 알아두면 쓸 데 있는 홍콩에 대한 잡학사전 file 위클리홍콩 19.04.09.
360 홍콩 2019 홍콩세븐스 (Hong Kong Sevens) 대성황리에 마쳐 file 위클리홍콩 19.04.09.
359 홍콩 휴대폰 이용한 범죄 증가, ‘관련 현행법은 여전히 1993년에 머물러’ file 위클리홍콩 19.04.09.
358 홍콩 홍콩 청소년 10명 중 4.5명, 포모증후군(Fomo) 겪고 있어 file 위클리홍콩 19.04.09.
357 홍콩 4월 23일부터 3개월 간 피크트램 운행 중단, 30년 만에 대대적인 피크트램 정비·보수 진행 file 위클리홍콩 19.04.09.
356 홍콩 작년 산사태 건수, 10년 사이 최고 수준으로 집계 ..매년 HK$ 10억 정부 예산 배정해 산사태 예방 예정 file 위클리홍콩 19.04.09.
355 홍콩 WTO, 홍콩 관세 신고 규정 미이행 지적 file 위클리홍콩 19.04.09.
354 홍콩 REO, 8천명의 개인정보 담긴 유권자 등록 명부 분실 file 위클리홍콩 19.04.09.
» 홍콩 부동산 시장 회복 조짐에 9,000개 아파트 공급 예정 file 위클리홍콩 19.04.09.
352 홍콩 삼수이포 7층 건물에서 창문이 떨어져 길 가던 행인 부상 file 위클리홍콩 19.04.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