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상 완화 두 배 빨라

 

8.png

(사진=scmp)

 

항바이러스 약물 3종을 혼합한 치료제가 코비드19 환자의 증상을 두 배 더 빨리 완화시키고 체내 바이러스 양을 더 빠르고 효과적으로 감소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홍콩대 미생물학 전문가 위엔 쿽융(Yuen Kwok-yung) 박사를 주축으로 진행된 이번 홍콩대 연구진들의 임상시험은 2월 10일부터 3월 20일에 홍콩 6개 공립 병원에 입원한 127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혼합형 치료제와 HIV 치료제만 투여했을 때를 비교했다. 임상시험 참여자 126명 중 86명이 혼합형 치료제를 투여 받았고 나머지 41명은 HIV 치료제 한 종만 투여 받았다.

 

혼합형 치료제는 신경계 질환인 다발성 경화증 치료 약물인 인터페론 베타-1b(interferon beta-1b), HIV 치료제 로피나비르-리토나비르(lopinavir-ritonavir), C형 간염 치료제 라비비린(ribavirin)을 혼합한 칵테일 치료제이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경증 증상 환자를 치료할 때 혼합형 치료제가 단일 치료제보다 ‘바이러스 흘림(viral shedding)’ 기간을 효과적으로 단축시키고 환자들의 증상 완화와 회복이 더 빠른 것으로 나타났다. ‘바이러스 흘림’이란 바이러스가 탐지되고 잠재적으로 전염될 수 있는 상태와 전파 가능한 기간을 말한다.

 

단일 치료제를 투여 받은 환자의 체내 바이러스가 평균 12일 만에 억제된 반면 혼합형 치료제를 투여 받은 환자들은 이보다 5일 더 빠른 평균 7일 만에 억제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혼합형 치료제를 투여 받은 환자는 평균 4일 만에 증상이 완화된 반면 단일 치료제 투여 환자는 두 배 수준인 평균 8일 소요됐다.

 

환자의 입원 기간에도 확연하게 차이가 났다. 혼합 치료제 투여 환자의 평균 입원 기간이 평균 9일이었지만 단일 치료제 투여 환자는 14.5일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바이러스 증상이 약한 초기시기에 혼합 치료제를 투여 받은 환자가 단일 치료제를 투여받은 환자보다 더 효과적인 임상 결과가 나타났다.

 

위엔 쿽융 박사는 “혼합형 치료제로 환자에게 조기 치료했을 때, 체내 바이러스 양이 빠르게 억제되고 증상이 완화됐다. 환자 치료 효과가 높아 의료 종사자의 감염 위험성도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연구진들은 혼합형 치료제가 중증 환자에게도 효과적인지를 확인하기 위해 더 많은 임상시험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밖에도 연구진들은 에볼라를 치료하기 위해 개발됐던 치료제인 렘데시비르(remdesivir)가 코비드19를 치료하는데 효과적인지에 대한 임상시험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8.png (File Size:705.6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79 중국 질병관리중심 전문가: 저위험지역의 학교, 사무실에서는 마스크 벗어도 돼 라이프매거진 20.05.14.
878 중국 중국 광동성 혜주, 강문 등 중국 제5기 국제전자상거래 종합 시범구에 지정 라이프매거진 20.05.13.
877 중국 경악! 차이나웍에 침 뱉는 주방직원의 도덕 잃은 행위 file 라이프매거진 20.05.13.
876 중국 중국 어머니날 가장 인기 있는 선물은? 소비가 가장 높은 연령대는? 라이프매거진 20.05.12.
875 중국 제 127회 캔톤페어 전시회 참가비 무료 라이프매거진 20.05.12.
874 중국 중국 광동성 코로나19 위험도 완화, 공공장소 전면 오픈 가능해져 라이프매거진 20.05.12.
» 홍콩 코로나 항바이러스 3종 혼합 치료제, file 위클리홍콩 20.05.12.
872 홍콩 Covid-19 대응, 국민 만족도 中‘최고’·日‘꼴찌’ file 위클리홍콩 20.05.12.
871 홍콩 신생 홍콩 마스크 제조업체, 향후 사업 낙관적 file 위클리홍콩 20.05.12.
870 홍콩 코로나 사태 완화 이후 항공료 54%까지 급등할 수도 file 위클리홍콩 20.05.12.
869 홍콩 교육부 ‘향후 DSE 취소 대비해 성적 평가 대체 시스템 필요’ file 위클리홍콩 20.05.12.
868 홍콩 부동산 침체 전망, 노른자 땅 상업건물이 매물시장에 등장 file 위클리홍콩 20.05.12.
867 홍콩 2020년 5월 2주차 '퀵' 주간 요약 뉴스 file 위클리홍콩 20.05.12.
866 중국 코로나19 종료전 에어컨 켜도 안전할까? file 라이프매거진 20.05.06.
865 중국 SNS자료 함부로 지우지 말길, 中최고인민법원 소송때 증거자료 인정해 file 라이프매거진 20.05.06.
864 중국 개학 앞둔 학부모들이 걱정하는, 무증상 감염자는 어떤 부류? 라이프매거진 20.05.06.
863 중국 中 연구진, 완치 환자 폐 속 깊이 바이러스 숨어있어 file 위클리홍콩 20.05.05.
862 홍콩 Covid-19 발발로 빚더미에 더욱 내몰린 가사도우미 file 위클리홍콩 20.05.05.
861 홍콩 노동절 연휴 기간 ‘노란 상점 지원 캠페인’ 진행돼 file 위클리홍콩 20.05.05.
860 홍콩 호텔업 경기침체로 신축 호텔 개업 연기 file 위클리홍콩 20.0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