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러시아가 북한과 체결한 사법 공조 조약 가운데 하나인 '수형자(受刑者) 이송 조약' 비준 절차에 착수했다고 리아노보스티 통신이 보도했다. 푸틴 대통령은 2017년 북한과 체결한 수형자 이송 조약 비준 법안을 하원에 최근 제출했다. 법안에 따르면 상대국에서 복역(服役) 중인 자국 수형자를 본국으로 이송하는 데 필요한 법적 근거가 되는 조약으로서 징역형을 선고 받은 상대국 수감자가 자국에서 복역하길 희망할 경우 양국 합의에 따라 이송 할 수 있다.

 

2017년 12월 북-러 양국 간에 체결된 조약에는 수감자 이송 조건, 이송 요청과 답신 방법, 이송 비용 및 절차 등에 대한 내용이 포함되어 있으며 주무 부처는 러시아 법무부와 북한 최고재판소로 정해졌다. 러시아 의회 비준 동의 절차와 대통령 최종 서명, 북한 내 비준 절차 등이 끝나면 조약이 공식 발효하게 된다.

 

수형자 이송 조약은 러시아와 북한이 네 번째로 체결한 사법 공조 조약이다. 앞서 2015년 11월 러시아 법무장관이 평양을 방문해 북한과 '형사사법 공조 조약'과 '범죄인인도 조약'을 체결했었다. 형사사법공조 조약은 조약 당사국 간에 형사 사건에서의 협조와 상호 공조를 통해 범죄의 예방·수사·기소 등에서 효율성을 증진하기 위해 체결하는 포괄적 조약이다. 이밖에도 러시아 와 북한은 2016년 '불법 입국자와 불법체류자 수용과 송환에 관한 협정'을 체결한 바 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러 기업가 북한에서 놀라다’ 러시아통신 (2018.12.23.)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8414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러시아 러시아, 북한과 ‘수형자 이송조약 비준법안’ 뉴스로_USA 19.01.10.
719 러시아 ‘북미정상회담 2018년 10대 국제뉴스 2위’ 러언론 선정 뉴스로_USA 19.01.08.
718 러시아 “미국, 핵전쟁 준비하나?” 러 전문가 뉴스로_USA 19.01.02.
717 러시아 러시아, ‘세계 분쟁위협’ 경고 뉴스로_USA 18.12.31.
716 러시아 “UN안보리 北건설적 조치에 호응해야” 러외교장관 뉴스로_USA 18.12.31.
715 러시아 러-중 ‘동방동맹’, 미국 어떻게 대처할까 뉴스로_USA 18.12.20.
714 러시아 ‘트럼프의 침묵과 우크라이나사태’ file 뉴스로_USA 18.12.07.
713 러시아 러 대주교, 北 김위원장에 러시아 정교회 선물 전달 file 뉴스로_USA 18.12.05.
712 러시아 “러, 美에 ‘우크라이나 압력’ 촉구” 러 통신 뉴스로_USA 18.12.05.
711 러시아 “美, 北에 가치있는 제안해야” 북주재 러시아 대사 file 뉴스로_USA 18.12.05.
710 러시아 ‘러시아의 동방정책 주목’ file 뉴스로_USA 18.11.29.
709 러시아 ‘나진-하산 프로젝트 고심하는 한국’ 러통신 뉴스로_USA 18.11.23.
708 러시아 ‘미국 대러제재 강화 전망’ 타스통신 뉴스로_USA 18.11.07.
707 러시아 북극해항로 화물량 급증북극해항로 화물량 급증 file 뉴스로_USA 18.11.06.
706 러시아 “INF위반 미국이 아니라 러시아” 볼턴 주장 뉴스로_USA 18.10.30.
705 러시아 ‘미국의 협박에 대처하기’ 러신문 file 뉴스로_USA 18.10.27.
704 러시아 ‘핵으로 러-중 정신차리게 하겠다는 미국’ 뉴스로_USA 18.10.27.
703 러시아 北대표단 아시아 정당 총회 참석 러시아 방문 뉴스로_USA 18.10.27.
702 러시아 ‘헤일리 美유엔대사는 왜 사임했을까’ 러일간 콤메르상트 file 뉴스로_USA 18.10.26.
701 러시아 ‘빙점에 있는 러시아와 미국’ 뉴스로_USA 18.10.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