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 베스티통신 ‘이버지가 갔던 길’

 

 

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아버지가 갔던 길을 따라갈까.’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특별전용열차로 방러한다고 베스티 통신이 보도했다. 베스티 통신은 “북러정상회담은 푸틴 대통령이 4월 26, 27일에 열리는 베이징 ‘일대일로’ 정상회담으로 떠나기 전 블라디보스톡에서 개최된다”고 전했다.

 

열차로 도착할 경우 김위원장의 특별열차가 선택할 수 있는 경로는 두 가지이다. 첫째는 북한의 나선과 러시아 하산역을 이어주고 있는 철도 교량을 사용하는 경로로 약 10시간이 소요된다.

 

두 번째 노선은 더 길이가 길다. 두 번째 노선을 선택하는 경우 중국 북부에 있는 투먼시와 훈춘시를 통과할 것이다. 2011년 김정은 위원장의 아버지인 김정일은 바로 이 두 번째 노선으로 특별 열차를 타고 러시아를 방문했다. 그리고 울란우데 근교의 일반에게 폐쇄된 군사도시에서 당시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졌다. 두 정상의 회담은 1:1 형식으로 이루어졌다.

 

올해 2월 김정은 위원장은 평양에서부터 트럼프 대통령과 북미정상회담을 하는 장소인 하노이까지 열차로 도착하기 위해 열차로 60시간 이상을 여행했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북러회담 의제 뭐가 될까’ 러전문가 (2019.4.4.)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8699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775 러시아 ‘한반도 전체 비핵화 해야“ 러 외교장관 뉴스로_USA 01:39
774 러시아 북한에서 소련, 러시아 영화 인기 file 뉴스로_USA 01:23
773 러시아 ‘푸틴, 폼페이오 접견 국제문제 논의’ 러통신 뉴스로_USA 00:14
772 러시아 “北미사일 한반도상황 위협아니야” 러시아 전문가들 file 뉴스로_USA 19.05.16.
771 러시아 ‘러시아, 북일 정상회담 협조 가능’ 日교수 뉴스로_USA 19.05.16.
770 러시아 푸틴, 극동개발부에 두만강 교량 프로젝트 개발 지시 file 뉴스로_USA 19.05.13.
769 러시아 ‘북한 토지와 평양 도시계획 높이 평가’ 모스크바 전시장 file 뉴스로_USA 19.05.13.
768 러시아 ‘北미사일, 美에 협상재개 필요성 상기’ 러전문가 뉴스로_USA 19.05.11.
767 러시아 ‘푸틴과 김정은의 대화’ file 뉴스로_USA 19.04.27.
766 러시아 푸틴 “북러정상회담 결과 만족” 뉴스로_USA 19.04.27.
765 러시아 ‘비밀리에 준비된 방러’ 러 일간지 뉴스로_USA 19.04.27.
764 러시아 “러시아, 미국과 대화 열려 있어” 러외교장관 뉴스로_USA 19.04.27.
763 러시아 北, 중국의존 탈피, 대러관계 발전 명시 뉴스로_USA 19.04.25.
762 러시아 ’루스키 섬을 찾아오는 북한의 수령’ 러일간지 뉴스로_USA 19.04.25.
761 러시아 북러정상회담 광범위한 의제 뉴스로_USA 19.04.25.
» 러시아 ‘김위원장 특별열차 방러’ 뉴스로_USA 19.04.24.
759 러시아 “러시아의 지지를 원하는 북한” 뉴스로_USA 19.04.21.
758 러시아 韓 억류 러 팔라디호 선원들 귀환 뉴스로_USA 19.04.20.
757 러시아 러시아 대북지원 밀가루 1차분량 연해주 발송 뉴스로_USA 19.04.20.
756 러시아 “3차 북미정상회담 열릴 것” 러 통신사 file 뉴스로_USA 19.0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