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미국이 대러 관계에서 실용적이며 이기적으로 접근하고 있지만 러시아는 미국과의 대화에 열려 있다고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교장관이 밝혔다.

 

라브로프 외교장관은 21일 즈베즈다 TV와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미국이 국제 사회의 존경할 만한 일원이 되기를 간절히 바란다. 우리는 미국이 관계에 매우 실용주의적이고 이기적으로 접근하고 있지만 그들과의 대화에 대해 열려있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이 아프가니스탄과 북한을 상대하여 단독으로 성공적으로 일을 수행할 수 없기 때문에 러시아와 중국에게 아프가니스탄과 북한 문제에 관해 협력하기를 제안하고 있다고 말했다.

 

라브로프 장관에 따르면 러시아는 이에 대해 협력하고 있다, 왜냐하면 러시아의 이해 편에서 볼 때 아프가니스탄, 한반도, 시리라의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러시아와 미국이 서로 간에 유익하게 疏通(소통)할 수 있기 때문이다.

 

라브로프 장관은 “우리는 좀 더 실용적인 입장을 가지고 있다. 공통적인 이해과 러시아의 이해관계에서 해결할 수 있는 곳에서는 사태에 영향을 주고 있는 모든 당사자들과 협력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전반적으로 대러 정책은 우리에게 그들의 일방적인 지배적 입장을 받아들이고 국제법의 원칙들을 거부하도록 강요하려는 노력에만 기초를 두고 이루어지고 있다. 이는 매우 슬픈 일이며 영원히 지속될 수는 없다. 이런 노선을 미국이 계속 유지할 수는 없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라브로프 장관은 또한 미국이 엄청난 수의 국가들을 적대적으로 만들고 있다면서 “그들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라도 미국이 초심으로 돌아가 어떤 국가와도 존중하는 자세로 대화를 해야 할 것”이라고 일침을 놓았다. 이와 함께 “미국이 현재 고자세로 거만하게 다른 국가들과 대화하고 있는데 이것이 미국의 이익에 도움이 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UN안보리 北건설적 조치에 호응해야” 러외교장관 (2018.12.28.)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8427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778 러시아 푸틴, 신임 우크라이나 대통령에 축하인사 안해 new 뉴스로_USA 06:26
777 러시아 “北신형 미사일은 킴스칸데르” 러 전문가들 뉴스로_USA 19.05.23.
776 러시아 ’미러 정상회담과 트럼프 행보‘ 러통신 뉴스로_USA 19.05.20.
775 러시아 ‘한반도 전체 비핵화 해야“ 러 외교장관 뉴스로_USA 19.05.19.
774 러시아 북한에서 소련, 러시아 영화 인기 file 뉴스로_USA 19.05.19.
773 러시아 ‘푸틴, 폼페이오 접견 국제문제 논의’ 러통신 updatefile 뉴스로_USA 19.05.19.
772 러시아 “北미사일 한반도상황 위협아니야” 러시아 전문가들 file 뉴스로_USA 19.05.16.
771 러시아 ‘러시아, 북일 정상회담 협조 가능’ 日교수 뉴스로_USA 19.05.16.
770 러시아 푸틴, 극동개발부에 두만강 교량 프로젝트 개발 지시 file 뉴스로_USA 19.05.13.
769 러시아 ‘북한 토지와 평양 도시계획 높이 평가’ 모스크바 전시장 file 뉴스로_USA 19.05.13.
768 러시아 ‘北미사일, 美에 협상재개 필요성 상기’ 러전문가 뉴스로_USA 19.05.11.
767 러시아 ‘푸틴과 김정은의 대화’ file 뉴스로_USA 19.04.27.
766 러시아 푸틴 “북러정상회담 결과 만족” 뉴스로_USA 19.04.27.
765 러시아 ‘비밀리에 준비된 방러’ 러 일간지 뉴스로_USA 19.04.27.
» 러시아 “러시아, 미국과 대화 열려 있어” 러외교장관 뉴스로_USA 19.04.27.
763 러시아 北, 중국의존 탈피, 대러관계 발전 명시 뉴스로_USA 19.04.25.
762 러시아 ’루스키 섬을 찾아오는 북한의 수령’ 러일간지 뉴스로_USA 19.04.25.
761 러시아 북러정상회담 광범위한 의제 뉴스로_USA 19.04.25.
760 러시아 ‘김위원장 특별열차 방러’ 뉴스로_USA 19.04.24.
759 러시아 “러시아의 지지를 원하는 북한” 뉴스로_USA 19.04.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