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97-소나무1.jpg

 

 

50여 명의 한국 작가들로 구성된 소나무 협회는 올해도 바스티유 디자인 센터에서 정기전을 통해 새로운 작품을 소개한다. 지난해의 소나무 전시 <간 (閒, 틈새) >에 이어, 이번에 예술가들은 <연(緣) : 무형의 너울(onde immatérielle)>이라는 주제로 만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전시는 49명의 소나무 작가들과 6명의 초대작가(김순기, 김창열, 박인경, 방혜자, 정하민, 진유영)가 함께하여 더욱 의미 있는 전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소나무 협회 이영인 회장은 1세대 작가들과의 교류와 기록의 중요함을 인지하고, 이번 전시를 계기로 시작하는 작가들의 인터뷰를 담은 영상도 준비하고 있다. 

 

 

<연(緣) : 무형의 너울(onde immatérielle)>

 

지난 2018년 전시인 ‘간’이 두 개의 가시적인 것 사이에 침묵, 쉼, 빈 공간, 일시 정지된 시간을 가리킨다면, 이번 2019년 전시 ‘연’은 구체적으로 그 사이를 연결하는 빛이나, 그림자와 같은 만질 수 없는 파동이나, 혹은 공기와 같이 보이지 않는 파동을 묘사한다. 

 

단어 연(緣)의 근원은 ‘끊긴 천을 실로 감치어 다시는 풀어지지 않도록 단단하게 묶어 놓음’을 의미한다. 인연(因緣)이나 연고(緣故)라는 단어에서 알 수 있듯이, 두 존재 사이에는 우연히 아무것도 창조되지 않는다는 생각을 담은 그 용어는 하늘을 나는 연에 매달린 실을 상기시킨다. 끊임없이 엮여진 시간과 공간에 따라, 세계를 창조하기 위해 음과 양의 공간이 교차한다. 궁극적으로 모든 것이 원인과 결과의 관계에 연결된 대상이다. 눈에 보이지 않는 ‘연’은 예술 작품 안에서 획과 색과 공백을 통해, 작품과 예술가와 관객들 사이에서 무수한 무형의 파동으로 나타난다.

 

1900~1940년대에 태어나 식민지 시대에서 자라고 한국 전쟁을 경험한 후 프랑스로 건너 온 예술가들을 프랑스의 1세대라고 한다면, 1950~1990년대에 태어나 한국 경제 성장 시기에 자란 대부분의 소나무 작가들은 2세대를 대표한다고 볼 수 있다. 두 세대를 분리해서 표현한다 해도, 결국 그 모든 예술가는 21세기의 동시대에서 함께 활동하며, 그들만의 예술세계를 구축하는 한 시대의 동반자이다.

 

한국과 프랑스의 이중문화를 지닌, 두 세대 예술가들은 각각 다른 인과관계를 가지고 각자 회화, 사진, 비디오 및 설치 작품으로 ‘연’ 주제를 다르게 해석한다. 무형의 ‘연’은 그들의 작품 속에서 수많은 ‘너울’같이 다면적으로 그 모습이 드러날 것이다. 

바스티유 디자인 센터 (Bastille Design Center)의 광대하고 위풍 당당한 역사적 공간에서, 두 세대 예술가들의 만남을 통해 창조된 ‘연’의 숨결이 담긴 작품들은 당신과 함께 시공간을 통해 새로운 ‘연’을 만들어 낼 것이다.

 

- 전시 기획 : 김현숙(미학 박사, Paris 8대학 강사)-

 

참여 작가 : 

고송화, 곽수영, 권순철, 권이나, 금영숙, 김명남, 김상란, 김시보, 김선미, 김춘환, 김현숙, 김형준, 류명희, 문민순, 문창돈, 민항기, 박병훈, 박수환, 박우정, 박인혁, 백승수, 백철, 손광배, 손석, 손차룡, 심고우리, 신현덕, 오세견, 유혜숙, 윤애영, 윤혜성, 이배, 이영인, 이유, 이은영, 이효성, 임명재, 장광범, 정대수, 정재규, 정희정, 조돈영, 진효석, 최현주, 한홍수, 홍영희, 홍일화, 홍현주, 훈모로

 

전시 기간 : 2019년 11월 21일 ~ 11월 24일

개막 행사 : 11월 21일 (목)  17시 ~ 20시

전시 장소 : 바스티유 디자인 센터 / BASTILLE DESIGN CENTER

               74, boulevard Richard Lenoir 75011 Paris

               (Tel : 01 48 06 67 99)

개방 시간 : 13시~19시 (24일 13시~18시)

 

 

※ 소나무 작가 협회(Association des Artistes SONAMOU)는 파리의 대표적인 재불 한인 예술가 단체로 1991년 프랑스 파리를 중심으로 활동하던 25명의 한국인 예술가들에 의해 창립되었다.

다국적 예술협회로 활동을 하다 2001년, 공동 작업실인 ‘아르스날(Artsenal)의 철거를 계기로 ‘소나무 작가 협회’(Association des Artistes SONAMOU, 현회장 이영인)로 재탄생 되었다. 지금까지 150 명이 넘는 예술가들이 소나무작가협회를 거쳐갔고, 현재 프랑스에만 50여 명의 정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프랑스, 한국, 미국 등 여러 지역에서 정기전 및 국제교류전, 다양한 기획전을 개최하고 있다.

 

e-mail : parisonamou@gmail.com 

facebook : www.fb.com/artistes.sonamou

web : www.sonamou.com

Instagram @parisonamou

 

 

【프랑스(파리)=한위클리】편집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984 독일 독일 평화의 소녀상 전시개막 file 뉴스로_USA 19.11.02.
983 프랑스 파리 89갤러리 안은희 관장 프랑스존 19.10.31.
» 프랑스 스물 아홉번째, 소나무 작가협회전 / 연(緣) : 무형의 너울 프랑스존 19.10.31.
981 프랑스 일본군 위안부 강제동원 피해자들을 위한 차세대 예술인 행사 프랑스존 19.10.31.
980 프랑스 21대 총선, 재외선거 어떻게 진행되나? file 프랑스존 19.10.09.
979 프랑스 최관용 재외선거관 “프랑스 선거율 제고에 최선을…” file 프랑스존 19.10.09.
978 프랑스 영상 속에 담아낸 쉬프와 100년 전 한인들의 기억 프랑스존 19.10.04.
977 프랑스 프랑스 한인 이주 100주년 기념비 제막식 & 기념식 프랑스존 19.10.04.
976 프랑스 프랑스 태권도 50주년맞아 이관영 기념우표 발행 프랑스존 19.09.26.
975 프랑스 K-Pop 뮤지션 솔비, 파리에서 K-Art 선보인다 프랑스존 19.09.26.
974 프랑스 다섯가지 이야기, 다섯명의 릴레이 개인전 프랑스존 19.09.26.
973 유튜브, 4차산업 시대의 성공 방정식? 프랑스존 19.09.20.
972 프랑스 IT시대, 나홀로 재택근무 증가 프랑스존 19.09.13.
971 프랑스 삼성 갤럭시 폴드, 9월 18일 프랑스 출시 프랑스존 19.09.13.
970 프랑스 흔들리는 동북아, 열강들의 對한반도 공세 프랑스존 19.09.13.
969 프랑스 프랑스에서 처방전없이 구할 수 있는 비상약품들 프랑스존 19.09.13.
968 프랑스 프랑스한인회, 100주년 기념 조형물 공모 프랑스존 19.09.13.
967 프랑스 ‘기생충’ 프랑스에서 1백만 관객 돌파 프랑스존 19.09.13.
966 프랑스 음악 인생 50주년, 바이올리니스트 피호영 교수 프랑스존 19.09.13.
965 영국 英학생들 ‘삼성 노동권 침해 규탄’ 뉴스로_USA 19.09.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