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6020619_5989.jpg

 

영국서는 물론 유럽여행시 소매치기를 조심해야 한다.
버스나 지하철 타고내릴 때, 수퍼마켓 상점 식당서 돈 계산시 혹은 현금지급기로 돈 찾을시 주변과 본인 지갑과 소지품을 잘 챙겨야 한다.
한인 밀집지인 뉴몰든이나 킹스톤에서 소매치기가 계속 발생하고 있으니 각별한 주의를 요한다.
경찰이 당부하는 예방법을 알아본다.

 

▶핸드백은 몸 앞쪽으로 매고 지퍼나 잠금장치는 야무지게 닫을 것. 

 

▶많은 현금, 귀중품, 카드 등을 다 가지고 다니지 말 것.

 

▶쇼핑 트롤리에 핸드백이나 가방을 놓지 말 것.(등을 돌려 선반서 물건을 고르거나 꺼내는 타이밍을 노리는 소매치기 주의) 

 

▶Do not be fooled !! 소매치기는 대개 2인 1조로 활동. 1명이 피해(대상)자의 집중력을 흩뜨리거나 시선을 딴 곳으로 유도하면 그때 공범은 피해자 호주머니나 핸드백을 뒤짐. 심지어 키가 작은 여자(범인)가 피해자에게 선반 높은 곳에 있는 물건을 내려달라고 부탁하면서 정신을 뺏는 순간 소매치기를 한다. 

 

▶바지 뒷주머니에 지갑이나 전화기를 넣지 말 것.(소매치기가 노리는 쉬운 작업 중 하나임!) 

 

▶소매치기 피해시 경찰에 바로 신고할 것. 범인 도망간 방향, 입은 옷과 얼굴 특징 알 경우 함께 알려 신속 검거에 협조할 것.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26 영국 BBC “수만명 韓여성들 ‘몰카단속’ 대규모 시위” file 뉴스로_USA 18.07.20.
825 프랑스 프랑스서 해외입양동포 자녀 한국어 집중캠프 file 뉴스로_USA 18.07.13.
824 기타 원형준 네덜란드서 한반도평화기원 연주 file 뉴스로_USA 18.07.12.
823 독일 월드컵마다 등장하는 아디다스 ‘전범기’ file 뉴스로_USA 18.07.04.
822 영국 자녀 고민 얼마나 알고 계십니까 코리안위클리 18.07.04.
821 영국 '비 너무 안 온다' 고온건조 날씨 계속 코리안위클리 18.07.04.
820 영국 도둑 ‘못잡는 안잡는?’ 경찰 코리안위클리 18.06.27.
819 영국 히스로 새 활주로 건설안 국회통과 코리안위클리 18.06.27.
818 영국 파업 ‘사라진’ 영국 코리안위클리 18.06.20.
817 영국 보이스 피싱 등 신종 사기 조심 코리안위클리 18.06.20.
816 독일 개성공단이야기 유럽순회강연 file 뉴스로_USA 18.06.14.
815 영국 영국 어린이 너무 뚱뚱해 코리안위클리 18.06.06.
814 기타 넋나간 FIFA file 뉴스로_USA 18.06.03.
813 영국 바쁜 과외 스케줄 ‘득보다 실’ 코리안위클리 18.05.30.
812 프랑스 ‘개성공단 전도사’ 김진향 유럽 강연 file 뉴스로_USA 18.05.25.
811 영국 가정 폐기물 무단투기 단속강화 코리안위클리 18.05.23.
810 프랑스 노승일 파리 북콘서트 file 뉴스로_USA 18.05.21.
» 영국 소매치기 조심 !  코리안위클리 18.05.17.
808 영국 교육기금, 횡령사건 조치 결과 발표 코리안위클리 18.05.17.
807 영국 한인 새 역사 쓰다… 권보라 하재성 지역의원 당선 코리안위클리 18.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