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71-위고2.jpg

 

 

프랑스의 대문호 빅토르 위고(Victor Hugo, 1802~1885)가 망명 중 거주한 앙글로-노르망드 군도(브르타뉴의 브레스트에서 서쪽으로 약 30km 떨어진 영국령으로 63,000명이 거주)의 섬 중의 하나인 게르네제(Guernesey)의 마을 세인트 피터 포트(Saint Peter Port)의 오트빌 하우스(Hauteville House)가 원래의 분위기 대로 장식, 보수되어 개관되었다. 

 

이 집은 위고의 인품과 그의 창작품, 취향, 영향, 회한, 영감, 집념, 그의 그림에 나타나는 석양 때의 내면, 전 세계에 알려진 그의 글을 잘 느끼게 한다.

빅토르 위고는 1856-1870년의 14년 간을 이 오트빌 하우스에서 살면서 장편 소설 ‘레 미제라블(Les Misérables), 벌(Les Châtiments), 관조(Contemplations), 세기의 전설(La Légende des siècles), 바다의 일꾼들(Les Travailleurs de la mer)’과 ‘웃는 사람(L’Homme qui rit)’을 저술했다. 때문에 이 집에 들어서는 사람들은 감명을 받게 되고, 호기심이 발동하고, 흥분을 감추기 어렵다.

이곳 위고의 저택은 4층이다. 1층에는 응접실, 식당, 살롱, 주방, 아틀리에, 밖으로 열리는 겨울 정원이 있다. 2층에는 잘 보수된 붉은 살롱, 작은 푸른 살롱이 있고, 3층에는 정치인 가리발디(Garibaldi)를 영접하기 위해 꾸민 참나무 갤러리가 있는데, 이 갤러리는 거의 사용되지 않았다. 

작가의 사적인 공간은 맨 윗층에 있다. 여기에는 그의 방, 부속실, 집무실, 그가 이주한 지 얼마 안되어 건축한 유명한 룩-아웃(look-out)이 있다. 위고는 에름(Herm) 섬 및 세르크(Sercq) 섬과 마주하면서 이동식 작은 테이블에서 바다를 바라보며 글을 썼다. 날씨가 맑으면 프랑스의 브르타뉴 해변을 볼 수 있다.

 

1071-위고3.jpg

 

오트빌 하우스는 위고의 성격을 그대로 보여준다. 집의 장식은 그의 스타일과 닮아 있다. 단어와 영감의 방탕함이다. 벽걸이 천, 벽지, 모켓트, 델프트 도자기들, 천정의 타피스리, 어두운 목재 내장재, 그 아래 초상화들, 위에 있는 정치적인 댓생들이 이를 말해준다. 장관을 이루지만, 동시에 혼란스러운 인상도 준다.  창의적이고, 왕성하며 부르조아적이다.  

그가 사용하는 방에서는 아주 멋진 바다 풍경을 조망할 수 있다. 이 집에서 위고 더 할 수 없이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동백과 수국들이 심어져 있는 정원과 돌담 안은 위고가 살던 시대 그대로다. 프랑스 해변을 바라보는 곳에 돌 벤치가 있는데, 위고는 거기 앉아서 일광욕을 즐겼다.

1870년 망명을 끝내고 파리로 돌아오기 몇 주 전에 위고는 ‘유럽 합중국’이라 이름 붙인 참나무를 심었는데 150년의 풍파를 이겨내고 지금까지 살아 있다.  

위고는 오트빌 하우스에서 나무 조각을 익혔다. 그는 작가, 화가, 조각, 조경 등 모든 분야를 섭렵한 진정한 예술가였다. 

나폴레옹 3세 실각 후, 위고는 이곳 게르네세에 다시 와서 오랫동안 체류했다. 1872-1873년 사이가 가장 긴 체류였는데, 이때 그의 명작 ‘93’(1793)을 이곳에서 썼다.

 

위고의 사후 이 집은 오랫동안 방치되었는데, 1927년에 위고의 손자들이 이 집을 파리 시에 기증하면서 보수 작업이 진행됐다. 

집의 보수는 프랑스의 아르테미스(Artemis) 홀딩, 케링(Kering, 프랭탕과 르두트) 그룹 및 주간지 르 포앵 소유주인 프랑소아 피노(François Pinault)가 총 수리비 430만 유로 증 350만 유로를 부담하여 가능했다. 목표는 오트빌 하우스가 빅토르 위고 시대와 같은 모습을 가지도록 하는 것이었다. 오랜 보수작업을 통해 이 천재 작가가 손질하고 상상한 콜라주와 우아한 회색을 되찾는데 성공했다.

프랑스의 브르타뉴 코탕탱(Cotentin) 바로 앞에 있는 이 영국 섬은 영국의 전통을 잘 지니고 있다. 자동차 주행은 왼쪽이고, 주민들은 옥스포드 액센트의 영어로 말한다. 이곳의 집과 해안의 브르타뉴 코탕탱의 그것들과 닮았다.  

 

Hauteville House 

38 Hauteville, Saint-Pierre-Port, Guernesey

00 44 (0)1 481 721 911

4월 7일부터 9월 30일까지 10시-16시. 

매일 개관(수 휴관)

 

1071-위고1.jpg

 

 

【프랑스(파리)=한위클리】 이진명 편집위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034 프랑스 노트르담 드 파리 & 레 미제라블 프랑스존 19.04.25.
1033 프랑스 프랑스 각지에서 펼쳐지는 특별한 행사 프랑스존 19.04.25.
1032 프랑스 노트르담 대성당 기부금 이틀만에 10억유로 프랑스존 19.04.25.
1031 프랑스 파리 아랍 세계 연구소, 아랍어 능력 테스트 실시 프랑스존 19.04.25.
1030 프랑스 인류의 문화유산, 함께 지켜내야 할 가치 프랑스존 19.04.18.
1029 프랑스 프랑스에서 가장 화끈한 재래장터로 떠나볼까? 프랑스존 19.04.18.
» 프랑스 게르네제 섬 빅토르 위고 저택 개관 프랑스존 19.04.18.
1027 프랑스 레오나르도 다 빈치는 양손잡이였다 프랑스존 19.04.18.
1026 프랑스 우버, 전기 트로티넷트와 자전거 사업 개시 프랑스존 19.04.18.
1025 프랑스 프랑스, 최초로 북한 관광 가이드북 출간 프랑스존 19.04.12.
1024 프랑스 프랑스에 부는 ‘전동 트로티넷트’ 열풍 프랑스존 19.04.12.
1023 프랑스 하늘길도 러시아워, 어느 항공사가 가장 안전할까? 프랑스존 19.04.12.
1022 프랑스 삼성, 스워치 시계 눈금판 표절로 피소 프랑스존 19.04.12.
1021 프랑스 에펠탑 탄생 130년 생일... 누적방문자 수 3억 명 프랑스존 19.04.12.
1020 프랑스 최초의 파리 컬러 사진들... 사진집 출간 프랑스존 19.04.12.
1019 프랑스 보잉737Max8, 2대의 추락 원인은 거의 동일 프랑스존 19.04.12.
1018 프랑스 노란 조끼 시위로 인한 피해액 1억7천만 유로 프랑스존 19.04.12.
1017 프랑스 프랑스, 가정 폭력으로 2017년 여성 109명 사망 프랑스존 19.04.12.
1016 프랑스 노란조끼 폭력시위, 군병력 투입 강경대응 프랑스존 19.04.12.
1015 프랑스 샹젤리제의 유명 레스토랑 르 푸케츠, 방화로 전소 프랑스존 19.0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