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1-디지털.jpg

 

한국이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34개국을 대상으로 한 공공데이터 평가에서 1위를 차지, 4차산업 시대를 선도하는 주역으로 확고히 인정 받았다. 한국은 올해 공공데이터 개방 지수 0.93점(1점 만점)을 기록, OECD 평균(0.60)을 크게 웃돌았고, 2015년, 2017년에 이어 연속 1위에 올랐다. 

 

프랑스는 0.90으로 한국을 바짝 뒤쫓고 있고, 아일랜드(0.77), 일본(0.75), 캐나다(0.73)가 격차를 두고 뒤를 이었다. 

 

공공데이터란 공공기관이 공공의 목적을 위해 생성한 자료와 정보를 뜻하는 것으로, 자유로이 데이터에 접근하여 공유하는 것은, 4차산업 시대의 국가 효율성을 반증하는 지표이기도 하다.

 

공공데이터의 자유로운 접근은 행동 주체인 개인은 물론, 민간단체, 기업들의 공공 정책 개선과 함께 사회적 경제적 발전의 동력이 된다. 

 

특히 프랑스(0.90)의 비약적인 성장이 고무적이다.  최근 유럽의 디지털 강자로 부상하고 있는 프랑스가 주목받는 이유이기도 하다. 

 

프랑스는 마크롱 정부의 과감한 개혁정책과 함께 디지털 경제에 역점을 두고 있다. 프랑스가 핵심기술을 보유한 AI, 양자 컴퓨팅, 블록체인 기술을 포함한 주요 핵심기술에 집중적으로 연구, 투자하고 있고, 스타트업 생태계도 적극 육성하고 있다.

 

이를 주도하는 인물은 마크롱 대통령의 IT브레인이자, 프랑스의 점진적 변화를 이끌고 있는 세드릭 오 디지털 경제부 장관이다.

플레르 팰르랭에 이어 한국계 장관인 그는 “미·중 IT 패권과 대항하기 위해 한국과 프랑스가 연합해야한다.”고 주창하기도 했다.

 

파리 13구 센강 인근의 프랑스판 실리콘 밸리, ‘스테이션 F’에는 프랑스의 핵심 두뇌들이 모여들고 있는데, 이는 세계 최대 규모의 스타트업 인큐베이터이다. 네이버 라인은 이 벤처 구역에 조인을 했고, 삼성도 얼마 전 AI 전략혁신센터를 파리에 세웠다.

 

프랑스는 한국의 스타트업에 관심을 보이며, 역동적으로 투자를 유치하고 있는 중이다.

행동은 느리지만, 막상 실행을 시작하면 무서운 속도로 발전해 나가는 프랑스가 디지털 맹주로 급부상하고 있다.

 

한국은 5G 전략에 과감하게 투자하고, 전세계에서 상용화를 이룬 첫 번째 국가이지만, 후발 주자들의 추격이 무섭다. 

4차산업 혁명 선도국가가 될 수 있는 지 아닌지 중대 기로에 서 있다.

세계 최강의 ‘D.N.A(Data, Network, AI) 코리아’를 통해 ‘스마트 대한민국’을 만드는 것, 꿈이 아닌 현실이 되길 기대한다. 

 

【프랑스(파리)=한위클리】 편집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프랑스 프랑스VS한국, 디지털 경제 패권 노린다 프랑스존 19.11.29.
1081 이탈리아 모세의 기적을 기다리는 물의 도시 베네치아 프랑스존 19.11.29.
1080 프랑스 아주 우연히, 모네를 만나는 기쁨, 마르모탕 모네 미술관 프랑스존 19.11.29.
1079 프랑스 안개마저 빗겨가는 견고한 요새도시 앙제 프랑스존 19.11.29.
1078 프랑스 죽기전에 가봐야할 세계에서 가장 멋진 10대 폭포 프랑스존 19.10.31.
1077 프랑스 세계를 흔들고 있는 영화, ‘조커’ 프랑스존 19.10.31.
1076 프랑스 2024 파리 올림픽 로고 처음 공개 프랑스존 19.10.31.
1075 프랑스 파리의 카바레(III), 파라디 라탱(Paradis Latin) 프랑스존 19.10.31.
1074 프랑스 세계에서 가장 긴 직항로, 뉴욕-시드니 최초 비행 성공 프랑스존 19.10.31.
1073 프랑스 문화강국 프랑스의 문화 유산과 문화정책 프랑스존 19.10.04.
1072 프랑스 삼성 스마트폰으로 교통카드 이용 개시 프랑스존 19.10.04.
1071 프랑스 퐁피두센터 회고전, ‘글자로 쓴 베이컨’ 프랑스존 19.09.26.
1070 프랑스 중세도시 몽타르지에 얽힌 숨은 역사는? 프랑스존 19.09.20.
1069 프랑스 꼬르동블루에서 ‘김치 응용요리 경연대회’ 열린다 프랑스존 19.09.20.
1068 프랑스 프랑스, 올 여름 폭염으로 1435명 사망 프랑스존 19.09.20.
1067 프랑스 오르세, 5층 리모델링 후 ‘후기인상파’ 작품 전시 프랑스존 19.09.20.
1066 프랑스 프랑스에서 처방전없이 살 수 있는 알러지 약품 프랑스존 19.09.13.
1065 프랑스 배우자 여성 살해 증폭, 프랑스 사회 문제로 대두 프랑스존 19.09.13.
1064 프랑스 나폴레옹 서거 200주년, 닮은 사람 찾는다 프랑스존 19.09.13.
1063 프랑스 외과의사 르 스쿠아르넥, 희대의 소아성애 성도착 사건 프랑스존 19.0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