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뷰] 해당국가가 없는 경우, 기타에 올려주세요. (5회이상 등록시 카테고리별도 부여)


4c598eaf0073ba26dca2b2a8daf12218_1528861
 

한국문화를 뉴질랜드 젊은이들과 함께 몸으로 느끼고 배워가는 청년이 있다.  5년전 K-Pop 동아리 활동을 시작으로 본인은 물론 뉴질랜드 현지인들까지 한국 사랑에 푹 빠져 있다. 한국문화에 대한 사랑은 음악으로 처음 시작했지만 한국 영화 그리고 한국음식, 문화에 대해 현지인들의 많은 관심으로 한국 알리기 영역을 넓혀 가고 있다. 하반기에는 한국 바베큐, 비빔밥 만들기, 한국어 교실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는 오클랜드 대학교 <K-Pop Planet> 동아리 회장 김민석 씨를 만나 보았다. 

 

4c598eaf0073ba26dca2b2a8daf12218_1528861
 

 

뉴질랜드 생활은 유학생으로 처음 시작하게 되었다. 한참 민감한 나이였지만 한국과 뉴질랜드 서양문화 사이에서 본인 역시 많은 고민과 시행착오를 거치게 되었다. 하지만 9년이라는 시간이 지나면서 지금은 대학생으로 두 문화가 얼마나 소중 한지를 알게 되었고 모두존중하게 되었다. <K-Pop Planet> 동아리를 처음 시작하게 된 것은 5년전 유학생으로 고등학교를 전학하면서 뉴질랜드에서 친구를 만들기가 쉽지가 않았던 상황이었다. 그래서 집에서 있는 시간이 더 많아졌고, 그러면서 음악을 듣는 시간이 더욱더 많아졌다. 많은 종류의 음악을 들었지만 K-Pop은 항상 마음을 편하게 해주었다. 그때 마침 페이스북에 <K-Pop Planet>의 이벤트를 알게 되었고 호기심에 참석을 해보았다. 그 이벤트가 <K-Pop Planet>동아리 최초의 <런닝맨>이었다. 당시 런닝맨은 한국의 SBS 프로그램으로 젊은 학생들에게 최고의 프로그램이었다. 이 이벤트에 참석하면서 K-Pop을 좋아하는 뉴질랜드 사람들이 자신들의 음악에 대한 열정과 한국 문화에 대한 관심을 보면서 본인도 자연스럽게 한국인이라는 사실은 다시한번 알게 되었고 많은 관심의 대화를 통해서 좋은 친구들과 사람들을 만나게 되었다. 이때를 계기로 많은 친구들을 만나 동아리 활동을 적극적으로 참여하게 되었다.

 

 

동아리 활동으로 한국문화를 알려

<K-Pop Planet>은 오클랜드 대학교 사교 동아리이다. 노래나 춤을 추는 모임으로 생각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지만 K-Pop과 한국문화를 통해 사교를 하는 것에 중심을 두고 있다. 지난 2013년에 K-Pop을 좋아하는 친구 여러 명이 같이 시작을 했다. 처음에는 30명의 멤버로 시작하여 지금은 400명의 멤버가 있는 동아리로 성장을 했다. 이득보다는 멤버들에게 좋은 경험을 주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비영리 단체이다. 회원은 대부분 뉴질랜드 현지인으로 한국문화에 관심이 많은 사람들이다. 대부분 대학생이지만 적지 않은 멤버가 고등학생, 직장인, 그리고 영어를 배우고 싶은 워킹 홀리데이로 뉴질랜드에 있는 한국 젊은이들로 구성되어 있다. 

 

K-Pop Planet은 현제 크게 2가지 목적을 가지고 활동을 하고 있다. 첫번째는 K-Pop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장소를 만드는 것이고 그것을 위해  2주마다 한번씩 이벤트를 주최하고 있다. 이벤트는 사람들이 즐겁게 서로를 알아가고 K-Pop에 대한 서로의 열정을 공유할 수 있는 곳이 되도록 노력을 하고 있다. 제일 큰 이벤트는 런닝맨과 퀴즈나잇(Quiz Night)으로 항상 즐겁게 보내고 있다. 두번째는 멤버들에게 한국 문화를 경험을 할 수 있게 해주는 것이다. K-Pop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전체적인 한국문화에 관심이 많고 직접 경험을 하고 싶어 하지만 뉴질랜드에서는 이러한 기회들이 많이 제한되고 있어 여러 이벤트를 통해 우리 멤버들에게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주려고 노력하고 있다. 이러한 목표를 이루기 위해 여러 많은 단체와 같이 협력하여 공유하고 있다. 이번 년초에는 오클랜드 대학교 한국인 모임 (AKSA), ESA (Eastern Student Association), 그리고 UMSA (말레이시안 동아리)와 같이 대규모의 런닝맨을 주최했다. 또한 AUT K-Pop 동아리, Seoulite, 그리고 동아리를 스폰서를 해준 12개의 회사들 과도 같이 협력하여 최대한 한국의 경험할 수 있게 노력하고 있다.

 

 

행사가 커지면서 어렵지만 자부심 느껴

활동을 하면서 가장 어려웠던 기억은 ‘런닝맨’을 주최하는 행사였다. K-Pop Planet은 동아리가 시작했을 때부터 ‘런닝맨’ TV 프로그램을 따라해 오클랜드에서 런닝맨을 매년 주체 했었다. 이번 년에는 3개의 다른 동아리들과 같이 협력해서 행사 자체가 점점 커지고 있다. 같이 일하는 임원들만 50명이고 기대하는 회원들도 많아서 이렇게 큰 행사를 해보지 않은 학생들에게는 큰 도전이었다. 실행계획, 준비물, 마케팅, 디자인, 스폰서를 구하는 등 정말 많은 일을 해야 했고 행사에 한국문화와 다른 문화들을 전하려고 많은 노력을 했다. 이 중에서도 제일 큰 걱정은 런닝맨이라는 TV 프로그램을 뉴질랜드 현지인들이 혹시 알지 못해서 행사를 즐기지 못할까 걱정을 했었다. 런닝맨을 모르면 게임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잘 모르고 그러면 행사를 즐기지 못할 것으로 걱정을 많이 했었다. 하지만 행사가 시작되면서 결과는 우려와는 달리 아주 긍정적으로 성공이었다. 많은 사람들이 런닝맨을 응원해 주었고 모르는 사람들도 <Amazing Race>와 같은 비슷한 외국 TV 프로그램을 알아서 모든 사람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K-Pop 모든 사람이 즐길 수 있는 음악

뉴질랜드 서양 사람들이 좋아하는 음악 장르는 크게 두가지로 나누어 지는데 하나는 팝(Pop)이고 다른 하나는 힙팝(Hip-Pop)이라고 생각한다. 소녀시대나 슈퍼주니어 같은 예전의 K-Pop 음악의 장르는 팝음악에 가까운 음악이었다면 현재의 빅뱅, 방탄소년단, KARD같은 Hip-Pop느낌이 있는 그룹들을 많아 지면서 더 많은 외국 사람들이 다양한 K-Pop의 매력에 빠져들게 하는것 같다. K-Pop을 좋아하는 뉴질랜드 사람들은  한국문화에 대한 마음의 문이 많이 열려있다. 어떻게든  알려고 하고 배울려고 한다. 이렇게 한국 문화에 관심이 많은  사람들과 함께 한국 문화를 배워가고 있다.  또한 더욱더 많은 뉴질랜드 현지인들에게 한국 문화를 알리고 싶다. 현재 오클랜드에는 한국문화에 대해서 관심이 많은 사람들이 생각보다 많이 있다. K-Pop을 좋아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한국 음식을 좋아하는 사람들도 있고, 한국 드라마를 좋아하는 사람들도 있다. 우리 동아리는 K-Pop과 다른 종류의 한국 음악, 영화, 음식, 놀이 등을 통해 더욱더 많은 사람들에게 한국문화를 경험하게 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드는 것이 앞으로의 목표이다. 이 목표를 이루기 위해서 다른 한국 단체들과 기회가 된다면 같이 공유해서 현재 우리가 가지고 있지 않은 한국문화 인프라를 극대화하고 싶다. 다른 한국 단체들과 같이 일을 하게 된다면 행사가 좀더 질적으로 풍부해질 수 있고 더욱더 많은 사람들에게 좀더 정확하고 다양한 한국 문화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우리 동아리는 30명의 회원으로 시작해 400명의 회원으로 현재 성장했다. 한국 문화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과 K-Pop을 좋아하는 다양한 사람들과 함께 열심히 활동해서 오클랜드 대학교에서 가장 큰 동아리 중 하나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K-Pop Planet 동아리 누구나 참여 가능

K-Pop Planet 동아리는 K-Pop만 듣는 동아리가 아닌, 한국 문화를 배우고 즐기며 더욱더 많은 뉴질랜드 사람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의 장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그리고 더 많은 뉴질랜드 현지인에게 한국 문화를 알리고 싶다. 또한 많은 교민 단체들과 함께 한국 문화를 알릴 계획이다. 우리 동아리는 오클랜드 대학교 학생 및 모든 사람들을 환영한다.​ 

 

글,사진: 김수동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뉴포초대석] 리멤버727 김한나 대표 file

June 15, 2018
[뉴포초대석] 리멤버727 김한나 대표

    자신의 생일이자 남북정상회담으로 판문점 선언이 나온 4월27일 LA를 출발해, 전국 50개주 70개 도시를 90일간 여행하면서 한국전 참전용사들을 만나 감사인사를 하고 있는 김한나 Remember727 대표가 조지아주 애틀랜타를 방문해서 스튜디오로 모셨습니다. 왜 이런 일을 하고 있는지, 어떤 소망을 품고 있는지 직접 들...
continue reading

K-Pop, 한국문화를 키위들과 함께 배워요! 김민석

June 14, 2018
K-Pop, 한국문화를 키위들과 함께 배워요! 김민석

  한국문화를 뉴질랜드 젊은이들과 함께 몸으로 느끼고 배워가는 청년이 있다.  5년전 K-Pop 동아리 활동을 시작으로 본인은 물론 뉴질랜드 현지인들까지 한국 사랑에 푹 빠져 있다. 한국문화에 대한 사랑은 음악으로 처음 시작했지만 한국 영화 그리고 한국음식, 문화에 대해 현지인들의 많은 관심으로 한국 알리기 영역을...
continue reading

‘신문에 통일광고’ 백영현대표 file

June 13, 2018
‘신문에 통일광고’ 백영현대표

美한인매체 석달 연속 자비 광고게재     Newsroh=노창현기자 newsroh@gmail.com         재미 통일운동가 백영현 ‘일전퇴모’ 공동대표가 석달 연속 신문 전면광고로 한반도 평화 통일의 메시지를 발표해 관심을 끈다.   백영현 대표는 지난 4월부터 6월까지 매달 한 차례 뉴욕의 한인신문에 자비(自費)로 의견광고를 실었다...
continue reading

[뉴포초대석] 박한식 교수가 바라보는 美北정상회담 file

June 12, 2018
[뉴포초대석] 박한식 교수가 바라보는 美北정상회담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역사적인 정상회담을 앞두고 박 교수의 이야기를 들어봅니다. 과연 어떤 결과가 나올까요? 박 교수는 트럼프 대통령에게 북한을 있는 그대로 받아달라고 주문했습니다.    
continue reading

“나에게 딱 맞는 글로벌 커뮤니티, 한국뉴욕주립대에서 찾았어요!” file

June 04, 2018
“나에게 딱 맞는 글로벌 커뮤니티, 한국뉴욕주립대에서 찾았어요!”

캄보디아에서 10년 생활 후 한국뉴욕주립대 입학한 김예은양이 말하는 글로벌 커뮤니티 “같이 이끌어가는 가족같은 분위기 국제적 문화의 밸런스가 최대 장점”   ▲ 인천 송도시에 위치한 한국뉴욕주립대 전경   꽃샘추위가 채 가시지 않은 지난 4월, 세계한인언론인협회 컨퍼런스 일정 중 인천 송도시에 위치한 한국뉴욕주립...
continue reading

‘한반도평화’ 美50개주 순례 한나김 대표 file

May 29, 2018
‘한반도평화’ 美50개주 순례 한나김 대표

한국전참전비 참배..참전용사 인터뷰 2017년엔 북한 중국 독일 등 30개국 순례 ‘7.27 휴전일 종전협정 소망’ 워싱턴 ‘한국전쟁 추모의벽’ 기금모금    Newsroh=노창현기자 newsroh@gmai.com         어쩌면 운명이었을까. 한국전쟁의 종전선언(終戰宣言)과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며 석달간 미국의 50개주 70개 도시를 순례하...
continue reading

아름다운 클래식 기타의 선율 속으로, 강인구

May 24, 2018
아름다운 클래식 기타의 선율 속으로, 강인구

      클래식 기타 음악을 사랑하는 학생이 있다. 뉴질랜드 기타 앙상블 단원으로 6년간 활동하면서 학창시절을 클래식 기타 음악과 함께 했다. 지난달 막을 내린 제 13회 뉴질랜드 기타 앙상블 정기 공연은 협연(Concerto)이라는 제목으로 플룻, 가야금, 노래와 클래식 기타 합주의 협연 등을 선보여 많은 박수를 받았다. ...
continue reading

‘불의한 정권 심판’ 美장호준목사 여권 재발급 file

May 21, 2018
‘불의한 정권 심판’ 美장호준목사 여권 재발급

외교부, 여권효력상실조치 해제     Newsroh=정현숙기자 newsroh@gmail.com     박근혜정권에서 선거법 위반을 빌미로 여권(旅券) 취소 조치를 당한 재미 장호준 목사가 문재인정부하에서 여권을 재발급 받게 되었다.   장호준 목사는 19일 “어제 변호사를 통해 검찰의 요청에 따라 외교부에서 여권 효력 상실 조치를 해제했...
continue reading

건축 미술가를 꿈꾸는 소녀, 서지안

May 14, 2018
건축 미술가를 꿈꾸는 소녀, 서지안

    건축 미술가를 꿈꾸는 학생이 있다. 뉴질랜드로  초등학교 2학년 때 유학을 오면서 시작된 외국 생활이지만 그림과 함께하면서 많은 어려움을 극복 할 수 있었다. 작년도 뉴질랜드 고등부 아트대회(2017 New Zealand Secondary School Art Competiton)에서 당당히 1위로 입상을 했다. 순수미술을 좋아하지만 건축미술가...
continue reading

미국내 보수주의 전문가들도 정상회담 높게 평가

May 12, 2018
미국내  보수주의 전문가들도 정상회담 높게 평가

[시몬천 박사 인터뷰] 국민 지지, 완전 비핵화, 강력한 평화 협정 의지 표명 성과 (뉴욕=코리아위클리) 현송 기자 = 국제정치 전문가인 노스이스턴대학교 시몬천 박사가 < JNC TV >와의 인터뷰에서 이번 남북 정상 회담은 역사를 만든 시간이라고 평가를 했다. 미국 내 보수 전문가들도 분위기에서는 A, 내용 면에서는 B+로 ...
continue reading

‘트럼프 노벨상’ 2년전 예언 김종선회장 file

May 12, 2018
‘트럼프 노벨상’ 2년전 예언 김종선회장

문재인 대통령 노벨상 수상도 지난해 예견 ‘칭찬합시다’ 운동 국제 전파하는 ‘칭찬문화운동가’     Newsroh=노창현기자 newsroh@gmail.com           도날드 트럼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受賞) 가능성이 거론되는 가운데 ‘노벨평화상 수상’을 예언한 주인공이 눈길을 끌고 있다.   김종선 나실련(58 나...
continue reading

PGA 2회 우승 김시우 - “우승 향한 흐름, 항상 유지해 롱런할 계획”

May 07, 2018
PGA 2회 우승 김시우 - “우승 향한 흐름, 항상 유지해 롱런할 계획”

한국을 대표하는 PGA 프로골퍼 김시우(23세. CJ대한통운) 선수를 뉴스코리아 ‘빅 픽쳐’가 만났다. 한국 PGA 선수로는 막내격이지만 최근 가장 ‘핫’한 선수이기도 하다. 투어 성적과 골퍼 세계 순위에서 이를 말해준다. 현재 김 선수의 세계랭킹은 지난 4월 초 RBC 헤리티지에서 연장전까지 가면서 아쉽게 패해 준우승을 차...
continue reading

“판문점회담 한반도 평화통일 이끌 것” 우윤근 러대사 file

May 05, 2018
“판문점회담 한반도 평화통일 이끌 것” 우윤근 러대사

타스통신 단독인터뷰 평화와 우정의 상징 비화 소개     모스크바=김원일 칼럼니스트         “남북미로 이어지는 회담에서 결론이 난다면 세계사적으로 극적인 변화가 일어날 것입니다.”   타스통신이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 이후 우윤근 주러시아 한국대사와 인터뷰를 가졌다. 타스통신은 양 국이 한반도 평화와 번영, 그...
continue reading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세상을 위하여, 양현철

April 28, 2018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세상을 위하여, 양현철

    동물을 사랑하는 남자가 있다. 한국에서는 수의사로 활동하면서 많은 동물과 교감을 했다. 얼마전 뉴질랜드 동물 보호 협회의 길 고양이 중성화 수술 프로젝트에 자원봉사자로 활동을 하면서 뉴질랜드 사람들의 동물사랑에 다시 한번 감동을 받았다. 또한 뉴질랜드 대부분 사람들은 반려동물을 단순히 애완동물을 넘어 ...
continue reading

알렉스 김 - 태런 카운티 가정법원 판사 공화당 후보

April 23, 2018
알렉스 김 - 태런 카운티 가정법원 판사 공화당 후보

"다른 사람의 삶을 좋게 하려는 목표, 한인 2세 판사로서 이뤄가겠습니다"     태런 카운티 제323 가정법원 판사(Family District Judge 323rd Judicial District)에 도전하는 한인계 알렉스 김(Alex Kim, 한국명 김한중) 후보가 공화당 예비선거에서 승리해 11월 본선을 앞두고 있다.  김 변호사는 4년전 같은 자리에 출사...
continue reading

모든 커뮤니티에게 좋은 판사가 곧 한인사회에 좋은 판사입니다

April 16, 2018
모든 커뮤니티에게 좋은 판사가 곧 한인사회에 좋은 판사입니다

달라스 카운티 형사법원 판사 민주당 후보 티나 유   티나 유 클린턴 판사는 달라스 카운티 형사법원 제1지구 후보로 나선 지난 3월 6일 민주당 예비선거에서 승리해 민주당 후보로 선출됐다. 그러나 11월 선거에서 상대방 공화당 후보가 없기 때문에 실질적으로 카운티 형사법원 판사로 선출된 셈이다. 따라서 내년 1월에 ...
continue reading

공중보건에 대한 홍보와 교육, 조성현 씨

April 12, 2018
공중보건에 대한 홍보와 교육, 조성현 씨

    이민자들의 건강에 대한 홍보와 교육을 위해 각종 무료 건강 세미나와 포럼을 제공하는 단체가 있다. 실제로 많은 이민자들이 건강이 좋지 않은 상황이 생겼을 때 의료상식 부족과 한국과 다른 의료 시스템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러한 어려움과 의료제도에 대한 필요를 해당 서비스 기관에 알리고 더 나은 의...
continue reading

[인터뷰 : 마드갈리 카리스베코프 카자흐스탄 쇼트트랙 감독]

April 10, 2018

  "카자흐스탄 대표팀의 컨디션은 좋고, 선수들은 승리를  갈망하고 있어"      평창올림픽이 개막되었다.   개막식은 9일 오후 8시부터 2시간 동안 평창올림픽플라자에서 16개국 정상급 외빈과 35,000명의 관람객이 지켜보는 가운데 'Peace in motion(행동하는 평화)'진행되었다.   한반도기를 앞세운 남북한 선수들의 공동...
continue reading

[힐링 인터뷰] 최고령 한인 최옥녀 옹- “욕심을 버리고 마음 비우...

April 09, 2018
[힐링 인터뷰] 최고령 한인 최옥녀 옹- “욕심을 버리고 마음 비우면 근심 걱정 다 사라져요”

100세 어스틴 한인 최고령 최옥녀 옹 “나는 아직도 궁금한 것 많아” … 지역 어르신으로 큰 역할, 한인의 귀감     어스틴에 100세를 맞이하는 첫 한인이 있다. 어스틴 한인 노인회의 ‘맏언니’인 최옥녀 옹이다.   1918년 9월 6일생인 최옥녀 옹은 본지와의 인터뷰 내내 정정함을 과시했다. 최옥녀 옹은 “지금도 무엇이든지 ...
continue reading

‘강명구마라톤’ 도우미 송인엽교수 file

April 05, 2018
‘강명구마라톤’ 도우미 송인엽교수

유라시아횡단마라톤 동행 홍보앞장     Newsroh=노창현기자 newsroh@gmail.com         사상 최초로 유라시아대륙을 마라톤으로 주파하는 강명구(60)평화마라토너 작가의 특급 도우미들이 눈길을 끌고 있다.   강명구 작가는 4일 현재 12번째 나라인 우즈베키스탄을 달리고 있다. 지난해 9월 1일 네덜란드 헤이그를 출발한지...
continue reading